전체뉴스 68591-68600 / 69,2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진실, KBS드라마 촬영 시작

    MBC 법무팀 "법적 대응 등 대응책 모색 중" 탤런트 최진실(37)이 KBS드라마 '장밋빛 인생'(극본 문영남. 연출 김종창)에 출연키로 최종 입장을 정리했다. 그는 2일 오전 인천공항에서 미국에 사는 남동생을 기다리는 장면을 ... 출연불가 입장에 대해서 그는 "최진실과 MBC가 해결해야 할 일"이라고 말했다. 최진실은 지난달 16일 KBS 새 수목드라마 '장밋빛 인생'에 주인공 '맹순이'역으로 출연키로 제작사 팬 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했다. 그러나 이후 MBC가 ...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김원희, 5년 만에 드라마 컴백

    새 신부 김원희가 5년 만에 TV 드라마에 컴백한다. 김원희는 29일 SBS 20부작 수목 드라마 '사랑은 기적이 필요해'(연출 고흥식)와 출연계약을 맺고 8월 말부터 촬영에 들어간다. 그의 드라마 출연은 2000년 SBS '도둑의 딸' 이후 5년 만이다. 로고스필름이 제작하는 '사랑은 기적이 필요해'는 노처녀 내레이터 모델 차봉심이 역경을 딛고 사랑과 일에서 성공하는 이야기. 차봉심은 치고 올라오는 후배들 때문에 일자리를 잃을까 불안해하는 ...

    연합뉴스 | 2005.07.30 00:00

  • thumbnail
    '내 이름은 김삼순'의 김윤철 PD, 예종 교수에 임용

    최근 인기리에 막을 내린 MBC TV 수목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을 연출한 김윤철(金允澈ㆍ39) 프로듀서가 한국예술종합학교(총장 이건용)의 교수 공채에서 영상원 방송영상과 TV연출 전공교수로 28일 임용됐다. 김 프로듀서는 서울대 국문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캘리포니아 예술대학에서 영화연출을 전공했다. 단막극 '늪'으로 제44회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에서 TV영화부문 최고작품상인 '골드님프'상을 수상한 바 있다. 예술종합학교는 이날 김 프로듀서와 ...

    연합뉴스 | 2005.07.28 00:00

  • thumbnail
    [인터뷰] '내 이름은 김삼순'의 다니엘 헤니

    한바탕 태풍이 몰아치듯 지난 두 달간 대한민국을 뒤흔들었던 MBC 수목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이 막을 내렸다. 드라마의 인기와 더불어 이 작품을 통해 메가톤급 인기를 누리게 된 행운아가 있다. 바로 다니엘 헤니. 이국적인 ... 국민적인 스타가 된 것을 보면 롤러코스터라 할 만도 하다. "너무 순식간에 벌어진 일이라 아직도 놀랍기만 해요.드라마는 끝났지만 지진 후에 여진이 오는 것처럼 아직도 가슴이 뛰어요." 사실 그 자신도 이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이처럼 ...

    연합뉴스 | 2005.07.28 00:00

  • 다니엘 헤니 "혼혈은 단점 아닌 축복"

    혼혈 배우 다니엘 헤니가 혼혈아동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그는 26일 오후 3시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펄벅 여름캠프에 참석해 혼혈아동 및 가족들 100여명과 1시간 정도를 함께 했다. 최근 종영된 MBC 수목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으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다니엘 헤니가 나타나자 캠프에 참석한 혼혈아동들은 큰 환호와 박수로 그를 반겼다. "이 자리에 올 수 있게 돼 너무 행복하고, 여러분들 모습에서 나를 발견할 수 있다"고 ...

    연합뉴스 | 2005.07.26 00:00

  • thumbnail
    깔끔한 마무리 '내 이름은 김삼순', 시청률 50% 돌파

    화제를 모았던 MBC TV 수목극 '내 이름은 김삼순'(극본 김도우, 연출 김윤철)이 시청률 50%를 돌파하며 막을 내렸다. TNS미디어코리아 조사결과 22일 최종회 전국 시청률은 50.5%을 기록했고, 수도권 시청률은 53.4%까지 ...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알프레디 디 수자의 시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 처럼'을 마지막편 제목으로 내세워 드라마의 메시지를 분명히 전한 것. 현진헌이 삼순에게 아무 연락도 없이 미국에서 두달을 보낸 후 재회한 삼순-진헌 커플은 ...

    연합뉴스 | 2005.07.22 00:00

  • thumbnail
    '이별계약서' 쓰고 사귀는 엉뚱한 연인들..MBC'이별에 대처하는...'

    인기리에 방영된 '내 이름은 김삼순' 후속으로 MBC가 새 수목 미니시리즈 '이별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극본 민효정·연출 이재동)를 27일부터 내보낸다. 독특한 제목의 '이별에…'는 어느날 애인에게 버림받은 여자 주인공이 ... 꺼내든다. 이 과정에서 무뚝뚝하지만 일에 열성적인 서준이 뛰어들면서 이들의 사각관계는 미묘하게 발전한다. 아침드라마 '단팥빵'에서 호흡을 맞췄던 이재동 PD와 최강희 콤비가 다시 손을 잡았고 '옥탑방 고양이''풀 하우스'의 민효정 ...

    한국경제 | 2005.07.22 00:00 | 김재창

  • '삼순이'보다 더 관심끄는 당정發 수목드라마

    요즘 과천 관가에서는 두 가지 '수목드라마'가 화제다. 하나는 21일 종영된 MBC의 국민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두 번째는 과천 정부청사를 출입하는 기자들 사이에 우스갯소리로 통하는 '부동산 드라마'.매주 수요일마다 부동산대책 관련 당정협의가 열리고 그 내용이 다음날 재정경제부 정례브리핑에서 다시 언급되는 상황을 빗댄 말이다. 두 드라마의 공통점은 국민들의 관심이 지대하다는 것이다. 삼순이가 던진 대사 하나하나는 인터넷을 통해 '삼순이 ...

    한국경제 | 2005.07.21 00:00 | 이학영

  • 내이름은 김삼순 · 부동산 당정협의 '수목 드라마'

    요즘 과천관가에서는 '수·목 부동산 드라마'가 21일 종영된 MBC TV의 '내 이름은 김삼순' 못지 않은 화제다. 매주 수요일마다 부동산대책 관련 당정협의가 열리고,그 내용이 다음날 재정경제부 정례브리핑에서 다시 언급되는 상황을 빗댄 말이다. 하지만 두 드라마는 다른 점이 많다. 우선 장르가 다르다. '내 이름은 김삼순'은 사랑과 웃음이 잘 버무려진 전형적인 '로맨틱 코미디'로 분류된다. 반면 '부동산 드라마'는 '미스터리 스릴러'에 가깝다는 ...

    한국경제 | 2005.07.21 00:00 | 안재석

  • '단팥빵' 콤비, 이별을 새로운 각도에서 조명

    ... 은근히 풍겨냈던 최강희-이재동 PD 콤비가 통쾌한 이별을 그린다. 김삼순의 거센 폭풍이 사라지는 27일 '내 이름은 김삼순' 후속으로 방영할 MBC TV 수목극 '이별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극본 민효정)에서 두 사람이 다시 호흡을 맞춘다. 마치 한 편의 소설 같은 제목을 걸어놓은 이 드라마는 로맨틱 코미디로서는 발칙하게도 이별에 임하는 연인을 주인공으로 내세웠다. 잡지사 여기자 서희원(김아중 분)에게 꽂힌 철없는 바람둥이 한재민(심지호)이 서희원에게 ...

    연합뉴스 | 2005.07.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