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71,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오수 "조직 안정, 최우선 과제"…野 "정권 호위무사·코드인사" 강력 반발

    ... 라인 등으로 갈려 있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고 실토했을 정도로 내부 갈등이 극에 달한 상황이다. 검찰은 문재인 정부 들어 법무부와 대검찰청이 정면으로 충돌한 추미애·윤석열 사태,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으로 요약되는 이른바 검찰개혁, 경찰과의 수사권 조정,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와의 마찰 등 갈등과 혼란을 연이어 겪었다. 그런 만큼 “검찰이 더 이상 ‘정치 바람’에 ...

    한국경제 | 2021.05.04 17:37 | 남정민

  • [사설] 의혹투성이 장관, '방탄 검찰총장' 후보…국민 상식에 맞나

    ... 도덕불감증에 말문이 막힌다. 검찰총장 후보자로 김오수 전 법무부 차관이 지명된 것도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인사인 것은 마찬가지다. 그는 현 정부 3명의 법무부 장관(박상기, 조국, 추미애) 밑에서 차관을 지내면서 조국 전 장관의 수사와 관련해 법으로 보장된 검찰총장(당시 윤석열)의 수사지휘권 박탈을 추진했다. 장관대행 땐 윤 총장을 배제하고 대통령을 따로 만나 검찰 개혁과 관련한 지시를 받았다. 이러니 검찰 중립성을 지키고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월성원전 ...

    한국경제 | 2021.05.04 17:29

  • 대검 "공수처의 '유보부 이첩' 반대"

    대검찰청이 ‘유보부 이첩’ 권한을 포함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사건·사무규칙에 대해 “적법 절차 원칙에 위배될 우려가 있다”며 공식 반대 의견을 냈다. 공수처가 수사실무와 검·경과의 사건 조율 규정 등을 담은 사건·사무규칙을 공포한 당일에 반대 입장을 내놓으면서 대검과 공수처 간 갈등이 본격화하는 모습이다. 대검은 4일 “‘공소권 유보부 ...

    한국경제 | 2021.05.04 17:23 | 안효주

  • "투자자 데려오면 수당"…경찰 '다단계 혐의' 코인 거래소 강제수사

    경찰이 암호화폐거래소 운영 업체 브이글로벌에 대한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이들은 다른 투자자를 데려오면 일정 금액을 보상해주는 불법 다단계 영업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서울 논현동 브이글로벌 본사를 비롯한 22곳을 4일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브이글로벌이 다단계 형태로 암호화폐를 판매한 혐의를 올해 초 포착하고 이모 대표(31) 등 임원에 대한 수사를 해왔다. 경찰은 이들에 대해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사기, 유사수신행위법 ...

    한국경제 | 2021.05.04 17:23 | 양길성

  • thumbnail
    국내 출간 전 해외 먼저 팔린 홍준성 신작 '카르마 폴리스'

    ... 선택했다”며 “여러 인물이 구조적으로 빚어내는 비극을 그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작품 전체를 이끌어 가는 단독 주인공은 없다. 등장인물 대부분이 그 비중과 상관없이 유리부인, 남편, 꼽추, 42번, P수사, 가시여왕처럼 얼굴을 숨긴 호칭으로 등장했다가 사라질 뿐이다. 거세게 흘러가는 인간사의 물결을 담담히 내려다보는 작가는 등장인물들의 행동이 부르는 파국을 독자의 눈앞에 펼쳐놓을 때 이들을 평가하거나 단죄하지 않는다. 지난달 9일 ...

    한국경제 | 2021.05.04 17:20 | 홍선표

  • 건보공단, 개방형 직위·전문인력 53명 뽑는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개방형 직위 및 전문인력 53명을 채용한다고 4일 발표했다. 모집 분야는 건강지원센터장(의사) 등 개방형 직위 분야와 경영전략, 조직관리, 개인정보보호, 자금운용, 언론홍보, 급여관리, 수사관, 빅데이터, 회계사, 교육기획, 안전관리, 약사, 보건학, 노동시장연구, 보건의료통계연구 등 23개 분야다. 전문인력 채용이기 때문에 관련 분야 학위나 자격증 등을 갖고 있어야 지원할 수 있다. 구체적인 지원 분야, 자격 요건, 근무 조건 ...

    한국경제 | 2021.05.04 17:15 | 강진규

  • thumbnail
    '한강 대학생' 친구 아이폰 발견…협조 안 하면 비번 못 푼다 [종합]

    ... 경찰은 이 휴대전화가 A씨의 것으로 확인될 경우 포렌식 작업에 착수할 방침이다. 앞서 경찰은 전날 손씨의 가족들에게 손 씨 휴대전화도 제출받아 포렌식 절차에 돌입했다. 하지만 A 씨의 휴대전화 기종이 아이폰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수사에 난항이 예상된다. A 씨가 스스로 휴대전화 비밀번호를 공개하지 않을 경우 포렌식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앞서 검찰은 '검언유착' 사건에 연루된 한동훈 검사장의 아이폰을 압수했으나 수개월 간 잠금장치를 풀지 못했다. 때문에 ...

    한국경제 | 2021.05.04 16:44 | 김명일

  • thumbnail
    "꼬우면 이직해" LH직원 못찾나…블라인드 "글쓴이 정보 없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해 직장인 익명 애플리케이션(앱) '블라인드'에 "꼬우면 LH로 이직하라"는 내용의 게시물을 올린 작성자에 대한 경찰 수사가 두 달 가까이 지지부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4일 업계에 따르면 경찰은 최근 미국 실리콘밸리에 있는 블라인드 본사로부터 "해당 글 작성자를 특정할 만한 어떠한 정보도 가지고 있지 않다"는 답변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1.05.04 15:59 | 노정동

  • thumbnail
    "한강 사망 대학생 억울함 풀어달라" 청원 이미 20만 돌파

    ... 옷이 더러워진 점을 강조했다"며 "신발을 보자고 친구 아버지에게 전화했더니 바로 '버렸다'는 답이 돌아왔다"고 말했다. 친구는 실종됐던 손 씨 시신이 발견되기도 전 경찰 최면수사 등 조사에 앞서 변호사를 선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친구는 이날 새벽 1시 30분 쯤 손 씨 장례식장에 조문을 하러 찾았다가 거부당하고 돌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4 15:53 | 이미나

  • thumbnail
    홍준표 "정권은 유한, 검찰은 영원…김오수, 권력의 끈 끊어야"

    ... '검찰이 몰락했다'고 진단하며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 사진 )를 향해 "총장이 되면 권력의 끈을 끊어 버려야 한다"고 당부했다. 홍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검찰은 이류 수사기관으로 전락하면서 이제 퇴직 후 변호사도 하기 힘든 형국이 됐다"고 평가했다. 사냥개 노릇, 불독 노릇을 한 업보"라며 이같이 적었다. 홍 의원은 "문재인 정권 초기 검찰은 대통령 지시에 따라 특수 4부까지 ...

    한국경제 | 2021.05.04 15:46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