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7,8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넥스트 "4분기 콜라게네이즈 치료제 美 1상 신청"

    ... 뭉쳐버려 발생하는 질환이다. 혈액 순환을 방해해 심각한 부종을 일으킬 수 있다. 이 대표는 "CNT201은 셀룰라이트를 비수술적으로 치료할 수 있기 때문에 시장성이 있다"며 "미국에서만 셀룰라이트 치료제 수요층이 850만명에 이른다"고 했다. 코넥스트는 CNT201 외에도 재조합 'TLR5' 아고니스트인 'CNT101'을 개발 중이다. 톨유사수용체(TLR)는 미생물에서 유래된 다양한 물질을 인지해 선천면역을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7.11 17:42 | 최지원

  • thumbnail
    부동산 양극화에 대비하는 투자자의 자세 [NH WM마스터즈의 금융톡톡!]

    ... 많은 지역을 눈여겨봐야 합니다. 전체 인구의 90% 이상이 도시지역에 거주하는 상황에서, 일자리가 감소하는 지역과 일자리가 풍부한 지역의 주택 수요량 차이는 급격하게 확대될 가능성이 큽니다. 게다가 양질의 일자리에 따른 배후 수요층의 소득수준이 뒷받침되지 않는다면 주택가격의 상승여력도 낮아지게 됩니다. 일자리의 양극화가 장기적인 주택가격 양극화의 근본 원인이 될 것으로 판단하는 이유입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양극화'라는 단어는 불편합니다. 하지만 ...

    The pen | 2022.07.09 08:43 | NHWM마스터즈

  • thumbnail
    2000만원 호텔 스위트룸서 '아트 토크쇼'

    호텔업계가 미술품을 활용한 마케팅을 강화하며 ‘호캉스족’ 잡기에 나섰다. 엔데믹(감염병의 풍토병화)으로 오프라인 전시와 호텔 숙박을 함께 즐기려는 고급문화 수요자들의 욕구가 높아진 영향이다. 8일 업계에 따르면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는 이달 들어 호텔 1층에서 ‘트루 럭셔리 위드 아트’ 2차 전시회를 열고 있다. 매주 수요일과 금요일 오후에는 전문 큐레이터가 작품을 설명하는 도슨트 투어 프...

    한국경제 | 2022.07.08 17:17 | 이미경

  • thumbnail
    이준석 "정부, 중후장대한 얘기보다 세밀하게 민생 살펴야"

    ... 되고 있다"며 "윤석열 정부에서 앞으로 꾸준히 공정한 경쟁의 가치를 내세우기 위해서는 정권 초에 무엇보다도 그것을 보완할 수 있는 고른 기회를 만드는 것에 치중해야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당정이 힘을 합쳐서 정책 수요층을 세밀하게 분석해서 치열한 메시지전을 해야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또 최근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의 출근길 지하철 탑승 시위를 거론, "당장 서울 지하철에서 매일 벌어지는 일부 단체의 대중 다수의 불편을 야기하는 방식의 ...

    한국경제 | 2022.07.06 12:06 | YONHAP

  • thumbnail
    "판매 절반 뚝" 스타일러·PC·TV…파티 끝난 가전

    ... 시장 판매량은 1년 전보다 4.9%가량 줄었지만, 고가 제품인 QLED TV 판매량은 23% 증가했죠. 이 때문에 두 회사는 기존 프리미엄 고객을 넘어 최고가 가전 소비자를 잡기 위해 혈안입니다. 경기 영향을 받지 않는 튼튼한 수요층을 잡겠다는 전략이죠. 실제로 최근 들어 최고가 가전 소비자를 위한 별도 AS 서비스, 프로모션 등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다만 최고가 가전이라도 가전의 교체 주기는 정해져 있는 데다, 글로벌 대외 변수로 인한 경기 둔화가 장기화될 전망이라 ...

    한국경제TV | 2022.07.04 18:44

  • thumbnail
    뉴욕증시, 경기침체 우려에 하락…낮 최고 35도 폭염 [모닝브리핑]

    ...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공정거래위원회, 국세청 등 관계 부처 합동으로 시장점검단을 구성해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담합, 가짜 석유 유통, 세금 탈루 등 불법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할 계획입니다. ◆ 가계대출 확 달라진다…실수요층 주담대 규제 완화 윤석열 정부가 이달부터 가계 부채 폭증을 막기 위해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를 강화하는 대신 실수요층을 위해 주택담보대출(주담대) 규제를 완화하는 등 가계 대출에 큰 변화를 줍니다. 이달부터 가계 부채 ...

    한국경제 | 2022.07.01 06:59 | 오정민

  • thumbnail
    이달부터 가계대출 확 달라진다…실수요층 주담대 규제 완화

    ... 금리인하요구권 상호금융까지 확대·보금자리론 조기상환 수수료 내려 금융위·금감원 관련 규정·세칙 개정…DSR 강화는 그대로 시행 새 정부가 이달부터 가계 부채 폭증을 막기 위해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를 강화하는 대신 실수요층을 위해 주택담보대출(주담대) 규제를 완화하는 등 가계 대출에 큰 변화를 준다. 오는 9월에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자영업자에 대한 대출 연장 및 상환 유예 조치가 종료됨에 따라 금융당국이 취약층에 대한 다양한 금융 지원을 ...

    한국경제 | 2022.07.01 06:03 | YONHAP

  • 고급 오피스텔 수요층은 '영 리치'

    .... 5년 전인 2016년(7만704명) 대비 2.7배 늘었다. 다주택자의 종부세 기준은 아파트와 주택의 공시가격 합계가 6억원 이상인 경우다. 업계에선 실거주 목적이 강한 신흥 30~40대 자산가 그룹을 고가 오피스텔 핵심 수요층으로 꼽고 있다. 올 상반기 분양된 3.3㎡당 1억원대 오피스텔 단지는 서울 강남에서 일곱 곳이나 됐다. 지난 4월 강남구 청담동에 공급된 ‘레이어 청담’은 3.3㎡당 1억5000만원대의 고분양가에도 분양 물량이 ...

    한국경제 | 2022.06.28 17:48 | 박종필

  • thumbnail
    한국서 끝났다던 일본차의 부활…"렉서스만 찾는 마니아 많다" [박한신의 CAR톡]

    국내에서 일본 자동차 브랜드가 반등하고 있다. 국산 브랜드의 성장 등으로 과거와 같은 판매량은 아니지만, 확실한 수요층의 꾸준한 구매로 불매운동 타격을 극복하고 있다는 평가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혼다코리아는 지난 회계년도(2021년 4월 1일~2022년 3월 31일) 3887억원의 매출과 33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같은 기간 매출 2893억원, 영업이익 202억원에 비해 각각 34.4%, 67.8% 증가했다. 우선 차량 ...

    한국경제 | 2022.06.28 13:49 | 박한신

  • thumbnail
    신도시 '열풍'...부·울·경 메가시티 '주목'

    부산에서 상대적으로 낙후된 서부산권이 신도시 열풍을 타고 부산 울산 경남을 아우르는 메가시티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민간 건설사들도 대규모 공공택지 분양에 나서면서 젊은 실수요층을 끌어들이고 있습니다. 송민화 기자입니다. 국가 스마트시티 시범도시로 선정된 부산 강서구 에코델타시티 공사현장입니다. 서부산권 일대에 1,177만 제곱미터, 여의도 면적의 17배 규모로 조성되는 신도시 부지가 넓게 펼쳐져 있습니다. 내년까지 사업 지구 개발을 마치고 ...

    한국경제TV | 2022.06.27 2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