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71-7980 / 8,4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훼미리마트, 음반판매 활성화

    ... 훼미리마트만 구입예약을 받고있다. 훼미리마트가 이처럼 음반판매에 본격 나선것은 우선 단가가 CD 1만원대, 테이프 4천-5천원대로 편의점의 평균 객단가 2천5백원을 훨씬 웃돌기 때문이다. 편의점 주고객인 10-20대가 음반의 주수요층인 점도 판매강화의 요인이 되고있다. 고객입장에서도 몇 안되는 음반전문점보다는 가까운 편의점에서 사는게 편리하기 때문에 점포이미지를 높이는 부수효과도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26일자 ).

    한국경제 | 1998.06.25 00:00

  • 대우 레간자등 3개차종, 첫 미국 상륙

    ... 3만5천대를 수출하고 2000년에는 물량을 연간 10만대 수준으로 늘리기로 했다. 대우는 이를 위해 기존 딜러 판매제에서 벗어나 1백여개 직영매장을 통해 직판하는 새로운 마케팅 방식을 채택키로 했다. 또 대학생을 주요 수요층으로 삼아 다양한 "캠퍼스마케팅"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대우자동차 관계자는 "이번에 미국시장에 첫 선을 보이는 만큼 기존 국산차의 "싼 차"이미지를 벗기 위해 국산 동급모델보다 가격도 10% 높게 책정했다"며"특히 대학생을 ...

    한국경제 | 1998.06.12 00:00

  • [IMF 6개월] 제3부 부동산시장 : 상품 .. 원룸텔

    ... 마감재 수준을 떨어뜨리기 보다 고급화로 인지도를 높여야한다. 평당 1백만원 정도면 고급마감재를 설치할 수 있다. 인터넷바 취미실 체육단련실을 꾸미고 모닝콜 세탁대행 서류대행 등 호텔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하면 수익도 한결 낫다. 수요층을 특화하라 =빈방이 없어도 예약순번을 정해 놓으면 나가고 들어오는 사이의 공실기간을 줄일 수 있다. 생활정보지에 수시로 임대공고를 내고 인근 부동산중개업자도 잘 사귀어 둬야한다. 수요층을 특화하는 것도 전략이다. 고시생 전용, ...

    한국경제 | 1998.06.02 00:00

  • [부동산면톱] "평당매매가 중소형이 대형 앞섰다"

    서울과 분당 일산신도시에서 중소형아파트 평당매매가가 대형아파트를 웃돌거나 엇비슷해 지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지난해까지만해도 이들 지역 대형아파트 평당매매가는 중소형보다 평균 1백만원정도 높았으나 실수요층이 두터운 30평형대 아파트 평당 매매가가 대형평형을 제치고 가장 높아지는 추세다. 이는 IMF관리체제이후 대형 아파트값이 큰폭으로 하락한 반면 중소형아파트 는 상대적으로 덜 떨어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부동산전문가들은 IMF여파로 ...

    한국경제 | 1998.05.19 00:00

  • [한경 부동산전시관] '급매물 400여건'..매물현황/투자요령

    ... 필요하다. 전문가들은 급매물을 고를때 가격에 지나치게 집착하기보다 수익.환금.안정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아파트는 단지규모가 크고 교통 주거 교육환경등 입지여건이 양호한 것을 선택하는게 좋다. 이러한 아파트는 수요층이 두터워 거래가 잘되는데다 향후 아파트값 회복때 상승을 선도할 가능성이 높다. 오피스텔 상가 빌딩등 수익형부동산의 경우 임대수익이 연12%에 육박하는 물건을 골라야한다. 지하철 이용이 편리하고 주변에 업무 상업시설이 밀집해 임대수요가 ...

    한국경제 | 1998.05.18 00:00

  • [취재여록] 과연 '공짜' 일까

    ... 한다. 아니면 학생들이 집에 갖고가서 사용하라는 얘기일 수 있다. 국내 SW업계는 이번 무상기증을 국내 시장장악을 위한 MS의 전략으로 본다. 이 SW는 한번 익숙해지면 다른 제품으로 바꾸기 어렵다. MS는 이를 겨냥해 장래 수요층인 학생들에게 제품을 공짜로 뿌리는게 아니냐는 의심을 받고 있다. 그럴만한 이유도 있다. MS는 자사에 비하면 "구멍가게"인 한글과 컴퓨터(한컴)에 밀려 한국시장을 아직껏 정복하지 못한 유일한 곳으로 남겨두고 있다. MS측의 ...

    한국경제 | 1998.05.14 00:00

  • [분양정보] 동림부동산컨설팅, 연희동 고급빌라 6가구 분양

    동림부동산컨설팅은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에서 고급빌라인 "시티빌" 6가구를 분양중이다. 시티빌은 외국인과 외국인대상 임대사업자 및 고급빌라 수요층을 겨냥해 지은 것으로 89평형규모이다. 분양가는 층에 따라 평당 8백50만~8백60만원씩이다. 외국인취향에 맞는 평면설계와 전망, 외국인 학교와 가까운 거리에 있는 등 위치가 좋다. 가구당 3대씩의 주차공간을 확보했고 독립창고도 갖췄다. 외국인에게 임대할 경우 3년 선불로 2억8천만원의 월세를 ...

    한국경제 | 1998.05.12 00:00

  • 역세권 반경 1km 중소형 유망 .. '아파트 투자전략'

    ... 결정된다고 볼수 있다. 변동폭이 크면 클수록 투자위험이 그만큼 높아진다. 시장변화가 심한때일수록 가격변동폭이 작은 부동산이 유리하다. 둘째는 환금성이다. 급한일이 생겨 처분하려고 할때 제값을 받고 팔수 있어야 한다. 수요층이 두텁고 대기매수세가 있는 아파트를 구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마지막으로 수익성을 꼽을수 있다. 매매차익외에도 일정수익이 보장돼야 한다. 임대수익률이 높으면 높을수록 좋지만 최소한 은행 정기예금 금리수준이 보장되는 아파트를 ...

    한국경제 | 1998.05.11 00:00

  • PC게임잡지 무료 SW 부록 '남발' .. 외화낭비 앞장 지적

    ... "붉은매" 등 데모제품 4개를 제공했다. 이같은 출혈경쟁이 벌어지자 "정보시대" "컴퓨터게임월드" 등 일부 후발 잡지는 적자를 견디지못해 지난해 폐간되기도 했다. 게임잡지들이 이처럼 게임소프트웨어를 매달 부록으로 주자 주수요층인 청소년들이 게임소프트웨어를 직접 사는 대신 게임잡지를 구매하는 경향을 보이는 등 국산게임제품 판로가 좁아지고 있다. 더구나 이들잡지가 제공하는 CD롬은 외국산이 대부분이다. PC게임개발사연합회의 한 관계자는 "일본의 경우 ...

    한국경제 | 1998.05.11 00:00

  • [해외복합단지] 제2부 : 미국 (4) '찰스타운 네이비야드'

    ... 3만6천3백평, 사적지구로 4만5백평을 할애하고 나머지 5만2천4백평을 주택 상업 업무 숙박시설용지로 사용했다. 공원과 문화사적이 주택 업무용지 등에 비해 더 넓어 한눈에 쾌적한 단지임을 느낄 수 있다. 단지의 쾌적성을 원하는 주수요층의 입맛에 철저히 맞춘 것이다. 재개발명분과 사업성을 매끄럽게 조화시킨 셈. 이중 공원지구는 BRA가 책임지고 개발했으며 사적보존지구와 주택 등 개발지구는 민간자본을 유치하는 민관합동 개발방식을 취했다. 주택부문에서 민간업체들은 ...

    한국경제 | 1998.05.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