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7,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영국 vs 러시아…흑해 충돌 두고 팽팽한 신경전

    ... 그 결과는 전적으로 영국이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 역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영국 구축함의 행위는 의도적이고 계획적인 도발이었다고 믿는다"고 밝혔다. 페스코프 대변인은 "수용할 수 없는 도발적 행동이 반복되고, 그런 행동이 도를 넘는다면, 법적으로 러시아 국경을 방어한다는 옵션을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날 러시아 국방부는 영국 해군의 미사일 구축함 'HMS 디펜더'가 러시아 연방의 국경을 ...

    한국경제 | 2021.06.24 23:32 | YONHAP

  • thumbnail
    이철희 "이준석도 박성민 괜찮다고 해…책임지겠다"

    ... 평가해달라고 하자 "엑설런트! 훌륭하다"고 했다. 그는 "인사하는 것을 보면 노회하다는 생각이 들 정도"라며 "(민주당에서) 따라하거나 아류를 내세워서는 성공하기 어려울 것 같다"고 평가했다. 국민의힘 대변인을 선발하는 '토론배틀'에 심사위원으로 참석하느냐는 물음에는 "대통령은 흔쾌히 수용하실 것 같지만 지지층에 부담을 줄 수 있다면 제 생각만 고집할 일은 아니다"라며 "사실상 (심사위원 참여를) 부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4 23:10 | YONHAP

  • thumbnail
    與 경선일정, 세 대결로 가나…'당무위 부결'까지 거론(종합)

    ... 반드시 끝내자. 집권여당의 큰 힘을 민생 회복에 온전히 매진해도 부족한 때"라고 밝혔다. 경선 연기를 주장하는 진영에서는 '9월 말 10월 초'에 경선을 치르는 절충안도 거론된다. 그러나 이 지사 측은 "원칙을 뒤집는 것으로, 있을 수 없는 이야기"라며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송 대표 측은 이날 각 대권주자나 캠프 관계자들과 접촉하며 경선 일정에 대한 의견 수렴을 이어갔으며, 25일 최고위에서 결론을 내리겠다는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4 19:40 | YONHAP

  • thumbnail
    당정, 재난지원금 '하위 80%' 가닥…캐시백+피해지원 병행(종합)

    ... 방침이다. '선별·보편 논쟁'이 반복된 지급 대상에 대해서는 민주당이 한 걸음 물러났다. 고소득층에 대해서는 소득재분배 효과가 떨어지는 재난지원금을 주는 대신 신용카드 사용액 캐시백으로 간접 지원하자는 정부 논리를 일부 수용했다. 소비 진작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만큼 '사실상 전 국민 지원'이라는 논리다. 캐시백 상한으로는 30만~50만원 범위에서 협의를 이어갈 방침이다. 일각에서는 소비 진작 극대화 차원에서 고소득층에 대해 50만원으로 상한을 높이는 ...

    한국경제 | 2021.06.24 19:26 | YONHAP

  • thumbnail
    인니 하루 확진자 2만명 연일 최고치…델타 변이도 확산(종합)

    ... 따르면 인도네시아에서 입국한 한국 국적자 가운데 21일 10명, 22일 20명, 23일 7명, 이날 9명이 감염자로 발표됐다. 이러한 상황을 반영해 인천공항검역소는 전날 자카르타발 가루다항공 여객기 승객을 대상으로 공항에서 전수검사를 했다. 인도네시아 당국은 자카르타 수도권 등 확진자 급증 지역(레드존)을 대상으로 쇼핑몰·식당 수용인원을 25%로, 운영시간을 오후 8시로 제한하고, 필수 인력을 제외하고는 재택근무로 전환하도록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4 19:25 | YONHAP

  • thumbnail
    헌재 "타다, 택시사업과 유사"…2심에 영향 미칠까

    ... 정당성을 주장했다. 여객운수법은 자동차 대여사업자가 자동차를 대여하면서 운전자까지 알선할 수 없도록 규정하면서도, 시행령에는 11인승 이상 15인승 이하인 승합자동차는 운전자 알선이 가능하도록 예외를 뒀다. 국회는 택시업계의 의견을 수용해 지난해 3월 타다 서비스를 금지하는 내용의 여객운수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개정된 여객운수법에는 승합차 임차 서비스를 관광 목적으로 제한하고 사용 시간은 6시간 이상, 대여·반납은 공항·항만에서만 할 수 있도록 한 조항이 포함됐다. ...

    한국경제 | 2021.06.24 18:21 | YONHAP

  • 與, 경선일정 25일 결론 내는데 찬반 공방 이어져 '후폭풍' 예고

    ... “이 지사의 양보만으로 될 수 있는 문제는 아니다”며 “전 후보가 합의해야지, 1등 후보라고 해서 양보하면 되는 문제가 아니다”고 원칙론을 밝혔다. 경선 연기를 주장하는 진영에서는 ‘9월 말 10월 초’에 경선을 치르는 안이 절충안으로도 거론된다. 이 지사 측은 그러나 “원칙을 뒤집는 것으로, 있을 수 없는 이야기”라며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조미현 기자

    한국경제 | 2021.06.24 17:31 | 조미현

  • thumbnail
    [이슈 프리즘] 공정위의 무소불위

    ... 맺으면서 ‘모범생’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오히려 산은 요구를 너무 잘 따라서 다른 기업으로부터 “선례가 되면 안 되는데 부담스럽다”는 얘기까지 들을 정도였다. 공정위가 시민단체의 요구를 수용한다면 두산중공업에 자금을 지원한 산은 입장은 무엇이 되나. 금융당국 내부에서는 “공정위가 제정신이 아니다”라는 얘기까지 나온다. 금융권에선 “이런 식이면 어느 기업이 공정위 조사에 걸리지 않을 ...

    한국경제 | 2021.06.24 17:22 | 이심기

  • thumbnail
    전교생 75% 기숙사 제공…충북도립대 학생생활관 첫 삽

    381억원 들여 2023년 5월 완공, '기숙형 대학' 전환 393명을 수용할 수 있는 충북도립대학교 학생생활관 신축이 시작됐다. 충북도립대는 24일 교내 운동장에서 학생생활관 기공식을 열었다. 행사에는 이시종 지사와 박문희 도의회 의장, 김재종 옥천군수 등이 참석했다. 381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신축 생활관은 지하 1층, 지상 11층 규모이다. 준공 시기는 2023년 5월이다. 도서관과 식당, 다목적 강당 등 편의시설도 들어선다. ...

    한국경제 | 2021.06.24 17:10 | YONHAP

  • 이재명 경기도지사, "여성가종 정책 도정에 적극 반영" 피력..경기도 여성가족포럼에서

    ... 심각한 영역이 아마도 성평등 문제가 아닌가 싶습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4 일 도청에서 열린 ' 경기도 여성가족 정책발굴 포럼 종합발표회 ' 에서 “ 여성가족 정책을 적극 수용해 도정에 반영하겠다 ” 며 이같이 밝혔다 . 이 지사는 이어 " 우리 사회가 당면하고 있는 여러 과제가 있지만 가장 중요한 게 공정성을 회복하는 것 " 이라며 " 경기도가 가진 ...

    한국경제 | 2021.06.24 17:05 | 윤상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