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7,0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랏빚은 850조? 2천조?…'국가채무+잠재적 빚=국가부채'

    ... 포함되고 비확정 부채는 제외된다. 이 같은 차이 때문에 기재부는 국가 재무제표상 부채를 '나랏빚'이라고 표현하는 것은 적절하지 못하다고 설명한다. 기재부는 "국가재무제표상 부채는 국민의 세금으로 갚아야 하는 부채와 그렇지 않은 비확정부채가 모두 포함돼 있다"며 "특히 연금충당부채는 재직자 보험료 등 연금수입으로 대부분 충당하며, 국민의 세금으로 갚는 부채가 아닌 비확정부채"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6 15:23 | YONHAP

  • thumbnail
    고금리 연금보험 꼭 쥐고…稅혜택 상품은 해약 신중

    보험료를 아껴드립니다!” 소비자의 보험 가입 내역을 점검해 가성비(가격 대비 만족도) 낮은 상품은 정리하고, 새로운 상품을 추가하는 ‘보험 리모델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 있다”고 했다. 김 연구위원은 “보험 판매자는 리모델링 상담을 통해 신상품을 팔면 수수료 수입을 거두기 때문에 기존 상품의 중요성을 언급할 유인이 적다”고 설명했다. 보험은 스스로 해약하면 원상 복구가 ...

    한국경제 | 2021.04.06 15:15 | 임현우

  • thumbnail
    [단독] 정부 선거 의식?…국민연금 매도중단 '원포인트'로 재추진

    ... 내에 국내 주식을 15%까지 낮추는 것을 목표로 해왔다. 일각에선 정부·여당이 이 비중을 20%로 확대하려는 안을 추진할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국민연금 사정에 정통한 한 관계자는 "국민연금은 기금운용수입을 제외한 순수 보험료 유출입이 역전되는 2030년을 전후로 대대적인 포트폴리오 조정이 불가피하다"며 "애써 줄여놓은 국내주식 비중을 다시 확대하는 것은 리스크를 확대해 기금 지속가능성을 떨어뜨릴 것"이라고 말했다. ...

    마켓인사이트 | 2021.04.06 09:49

  • thumbnail
    기대감 높이는 4월 국산차 판매조건

    ... 30만원, 50만원 할인을 제공한다. 차종은 쏘나타(HEV 제외), 신형 그랜저(HEV 제외), 신형 싼타페다. 수입차나 제네시스 보유자, 리스 이용자 중 직구매 또는 현대캐피탈을 통해 렌트 및 리스를 이용하면 제네시스 G90을 100만원 ... 특별 혜택을 준다. 85만원 상당의 스마트커넥트II 및 후방 카메라 용품 지원과 함께 최대 100만원 상당의 1년 보험료를 지원한다. 르노 조에(ZOE)는 할부 구매 시 2만㎞의 1년 무료 주행이 가능한(완속 충전 기준), 50만원 상당의 ...

    오토타임즈 | 2021.04.01 18:22

  • thumbnail
    교보생명 당기순이익 3천829억…29.9% 감소

    ... 지난해 당기순이익(별도기준)이 2019년보다 29.9% 감소한 3천829억원이라고 31일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31.6% 줄어든 5천133억원이다. 별도기준 총자산은 115조4천861억원으로 전년 대비 7.0% 늘었고, 수입보험료는 14조2천800억원으로 같은 기간 14.8% 성장했다. 자기자본이익률(ROE)은 3.2%, 운용자산이익률은 3.64를 기록했다. 또, 새 국제회계기준(IFRS17)과 신지급여력제도(K-ICS) 시행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변액보험 ...

    한국경제 | 2021.03.31 16:56 | YONHAP

  • thumbnail
    ABL생명-RGA재보험, 국내 첫 '고금리 보험계약 공동재보험' 계약

    ... 등이 참석했다. 이번 공동재보험 계약 체결로 ABL생명이 보유한 알리안츠파워보험 계약 일부의 보험금(지급보험금, 해약환급금, 만기보험금) 지급 의무와 책임준비금 적립 의무를 ABL생명과 RGA재보험이 공동으로 지게 된다. 보험료 수입도 나눠 갖는다. 알리안츠파워보험은 확정금리 6.5%의 고금리 상품이다. 공동재보험으로 금리 위험이 이전되는 규모는 비밀유지조항에 따라 공개되지 않았다. 공동재보험 출재를 통해 원수보험사는 책임을 재보험사와 나눠 가지면서 ...

    한국경제 | 2021.03.31 16:14 | YONHAP

  • thumbnail
    중국 빚투 남편, 보험금 45억 노리고 '사고 위장' 아내 살해

    ... 쿠션을 대고 있었던 점 등도 의문으로 지적됐다. 특히 저우씨가 아내 이름으로 거액의 보험을 든 것이 드러났다. 저우 씨는 고정수입이 없는 상황에서도 2016년부터 6개 보험회사에서 옌씨가 사망할 경우 자신이 보험금을 받는 보험을 들었다. 보험금 총액은 최고 2천590만 위안(약 45억원)에 이르고, 매년 납부해야 하는 보험료만 8만5천 위안(약 1천476만원)이었다. 이들 부부는 2017년에도 유사한 사고가 났지만 당시 조수석에 타고 있던 아내는 ...

    한국경제 | 2021.03.25 11:11 | YONHAP

  • thumbnail
    지난해 보험사 순이익 14% 증가…3년 만에 늘었다

    ... 1조1818억원 줄었으나 주가 상승으로 보증준비금 전입액이 줄면서 보험영업 적자 폭이 더 많이(2조176원) 감소했다. 지난해 보험사가 계약자들로부터 받은 보험료 총액(수입보험료)은 221조944억원으로 전년보다 4.3% 늘었다. 생보사는 변액보험과 퇴직보험료 수입이 감소했으나 저축성 보험과 보장성 보험료 수입이 더 많이 늘었다. 손보사는 장기보험, 자동차보험, 일반보험 등 전체 상품에서 보험료 수입이 늘었다. 보험사의 수익성을 내는 지표인 총자산이익률(ROA)과 ...

    한국경제 | 2021.03.24 12:08 | 이송렬

  • thumbnail
    지난해 보험사 순익 6조806억…전년대비 13.9%↑

    ... 보험영업손익이 개선된 영향이다. 손해보험사는 코로나19 등으로 자동차보험과 장기보험 손해율이 하락해 보험영업손익이 개선됐다. 수입보험료도 증가했다. 생명보험사의 지난해 수입보험료는 119조5,872억 원으로 2.0% 늘었다. 특히 변액보험과 퇴직보험은 감소했으나 저축성과 보장성이 증가했다. 이 기간 손해보험사의 수입보험료는 102조3,172억 원으로 7.0% 증가했다. 자동차와 장기, 일반보험 등 전 상품군의 원수보험료가 늘었다. 지난 해 총자산이익률과 ...

    한국경제TV | 2021.03.24 12:01

  • thumbnail
    작년 보험사 순익 13.9% 증가…코로나 거리두기·증시 영향

    ... 자기자본이익률(ROE)은 0.48%와 4.45%로 전년 대비 각각 0.03%포인트, 0.04%포인트 올랐다. 지난해 보험사가 계약자들로부터 받은 보험료 총액(수입보험료)은 221조9천44억원으로 전년보다 4.3% 늘었다. 생보사는 변액보험과 퇴직보험료 수입이 감소했으나 저축성 보험과 보장성 보험료 수입이 더 많이 늘었다. 손보사는 장기보험, 자동차보험, 일반보험 등 전체 상품에서 보험료 수입이 늘었다. 작년 말 기준 보험사의 총자산은...

    한국경제 | 2021.03.24 12: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