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7,0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카카오손보 '출격'…보험시장 '판' 흔든다

    ... 정례회의에서 카카오손보가 자본금 요건, 사업계획 타당성, 건전 경영 체제 등 조건을 모두 충족한 것으로 판단했다. 카카오손보의 자본금은 1000억원이며 출자자는 카카오페이(60%)와 카카오(40%)다. 카카오손보는 총보험계약건수 및 수입보험료의 90% 이상을 전화, 우편, 컴퓨터 통신 등을 활용해 모집하는 통신판매 전문 보험회사(디지털 보험사)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 같은 디지털 보험사로는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교보생명 계열)과 캐롯손해보험(한화손해보험 계열)이 있지만 ...

    한국경제 | 2021.06.10 17:10 | 이호기

  • thumbnail
    [사설] 10대에까지 종신보험 팔다니 부도덕한 것 아닌가

    ... 목적이라면 더더욱 적합하지 않다. 종신보험은 저축성 보험과 비교해 ‘사망’ 등을 보장하기 위한 위험보험료와 모집인 수수료 등의 사업비를 보험료에서 더 많이 떼가기 때문이다. 그런데도 마치 목돈 마련이나 재테크에 유용한 ... 않다. 10대에게까지 종신보험을 저축상품인 듯 판매하는 것부터 그렇다. 각종 부실펀드 판매 사태도 한편으론 수수료 수입에만 골몰한 금융회사의 영업 행태에서 비롯된 측면이 있다. 실제 금융회사 창구에 가보면 직원조차 판매하는 상품을 이해하지 ...

    한국경제 | 2021.06.09 17:26

  • thumbnail
    주요 손보사 車보험 흑자 구간 진입…"장마·코로나19 영향"

    ... 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화재, 현대해상 등 주요 손해보험사 4사에 따르면 지난 5월까지 자동차보험의 손해율은 79.1~79.8%로 집계되며 손익분기점에 해당하는 80% 아래로 떨어진 것으로 8일 조사됐다. 자동차보험의 손해율은 전체 보험료 수입과 보험금 지출의 비율을 뜻한다. 현재 국내 상위 4개 손보사의 자도차보험 손해율은 85%에 달하는데 이들 4개사 모두 손해율은 79%대를 기록했고, 메리츠화재 등도 76%까지 손해율을 낮춘 것으로 파악됐다. 이 같은 손해율 ...

    한국경제TV | 2021.06.08 16:35

  • thumbnail
    차보험 4년만에 흑자 기대감…"코로나·잦은 비에 사고↓"

    ...의 지난달까지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79.1∼79.8%로 잠정 집계됐다. 자동차보험 손해율(합산손해율)은 전체 보험료 수입 대비 보험금 지출의 비율을 뜻한다. 사업운영비를 고려할 때 80%선이 손익분기점에 해당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 흑자를 냈으나 2018년에 7천237억원 적자를 냈고 2019년에는 적자 폭이 1조6천445억원으로 불었다. 보험료가 인상된 작년에는 적자 규모가 3천799억원으로 줄었다. 그러나 보험업계는 백신 접종률이 올라가면 외부 활동이 ...

    한국경제 | 2021.06.08 07:12 | YONHAP

  • thumbnail
    아이오닉5 대신 넥쏘 사면 100만원 할인?! 파격적인 6월 국산차 판매조건

    ... 30만원, 50만원 할인을 제공한다. 차종은 쏘나타(HEV 제외), 신형 그랜저(HEV 제외), 신형 싼타페다. 수입차나 제네시스 보유자, 리스 이용자 중 직구매 또는 현대캐피탈을 통해 렌트 및 리스를 이용하면 제네시스 G90을 100만원 ... 버스 특별 혜택의 폭이 더욱 확대됐다. 85만원 상당의 스마트커넥트II 및 후방 카메라 용품을 증정과 함께 차량 보험료가 최대 150만원까지 지원된다. 또 종교단체와 학교, 학원, 식음업종에서 구매할 경우 50만원을 추가로 할인 받을 ...

    오토타임즈 | 2021.06.01 18:23

  • 날씨·레저·반려동물…'소액 미니 보험' 뜬다

    ... 고자본(원자력·자동차 등) 필요 종목 이외에 모든 생명·손해보험 종목을 복수로 취급할 수 있다. 보험기간은 1년(갱신 가능)으로 정해졌다. 또 보험금 상한액은 예금자보호 상한액인 5000만원, 연간 총수입보험료는 500억원으로 결정됐다. 업계에서는 미니 보험 도입이 실생활에 맞는 맞춤형 보험 도입을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일본에서도 2006년 미니 보험을 도입한 이후 이색 보험이 대거 출시됐다는 게 보험업계 설명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1.06.01 15:45 | 정소람

  • thumbnail
    쓰레기 처리 '일등공신'인데…정부도 노조도 외면한 20만 집게차

    ... 암롤차량의 하루 일당은 60만원에 달한 반면, 집게차는 하루 20만원 수준이다. 월급 역시 기존 암롤차는 월 400만원 수입이 가능하지만 집게차는 야간 연장근로를 해도 월 200만~300만원 수준이다. 재활용 집게차량은 1종 보통 자동차운전면허증을 ... 이상이 전복 사고 등으로 사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들의 보험 가입 역시 쉽지 않으며 부담해야하는 보험료는 화물차 보험 가운데 가장 비싼 것으로 알려졌다. 화물노조 눈치보기 바쁜 국토부…쓰레기 대란 벌어지나 ...

    한국경제 | 2021.05.31 15:36 | 안대규

  • thumbnail
    광주시, 피난기구 미설치·예산 부당 집행 아동센터 적발

    ... 피난기구를 설치해야 하는데도 이를 설치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일부 센터는 프로그램비, 강사료, 차량 유류비, 사회보험료, 퇴직급여 등을 보조금으로 부당하게 집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보조금(운영비) 지원의 근거가 되는 아동 출결과 정원 ... 센터도 있었다. 일부 센터는 예산·결산보고서를 제대로 작성하지 않았고 공개 의무도 소홀히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는 후원금을 임대료, 강사비 등으로 부당하게 사용하고 수입·지출 명세를 제대로 공개하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31 15:36 | YONHAP

  • thumbnail
    한경연 "2019년 재정악화로 미래세대 순조세부담 대폭 증가"

    ... 의뢰해 작성한 '정부 재정 변화에 따른 세대별 순조세부담' 보고서를 31일 발표했다. 순조세부담이란 조세와 사회보험료를 합한 금액에서 복지급여 등 공공이전수입을 뺀 값을 뜻한다. 먼저 보고서는 통합재정수지가 2018년 31조2천억원 ... 4천306만원 늘었지만, 현재세대는 대부분 연령대에서 소폭(최대 753만원) 증가하는 데 그쳤다. 기타 현물급여를 이전수입에 포함한 분석에서도 미래세대 순조세부담은 1억2천941만원 늘어난 반면 현재세대는 최대 595만원 증가했다. 저연령층과 ...

    한국경제 | 2021.05.31 11:00 | YONHAP

  • '탁상행정'으로 현장서 외면받는 코로나 지원금

    ... 노점상의 사업자등록을 내세웠기 때문이다. 노점상들에게 사업자등록은 받아들이기 어려운 조건이다. 사업자등록을 하면 과세당국에 수입 내역이 그대로 드러나기 때문이다. 또 고령의 노점상인은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을 잃고 지역가입자로 전환될 가능성이 높다. 건강보험 지역가입자로 전환되면 그동안 한 푼도 내지 않았던 의료 보험료를 연간 수십만원가량 새로 내야 한다. 중기부 관계자는 “저조한 신청 상황을 고려해 6월 말로 못박은 지원금 신청 기한을 ...

    한국경제 | 2021.05.30 18:16 | 정의진/강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