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6,7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시아 석유, 원산지 세탁해 수출…인도가 '핵심 허브'"

    ... 제기된다고 신문은 지적했다. 러시아산 원유 유통의 핵심 허브 역할을 하는 나라는 인도다. 인도의 러시아산 원유 수입량은 우크라이나 전쟁 직전 하루 3만 배럴에 불과했으나, 최근에는 하루 80만 배럴로 수직으로 상승했다. 러시아 ... 원유를 구매하는 중국의 바이어들은 국제사회의 제재와 기업들의 자발적인 '반(反)러시아' 조치에 따른 높은 운송비와 보험료를 피하기 위해 러시아산 석유 제품이라는 사실을 숨기려 한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에 따라 중국 시노펙의 자회사 유니펙은 ...

    한국경제 | 2022.06.02 03:03 | YONHAP

  • thumbnail
    '손해율·회계기준' 두 가지 변화 앞둔 손보업계…긍정적 전망 우세

    ... 청구가 급증했지만, 4월부터는 빠르게 안정화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실손의료보험은 손해보험사 장기 위험보험료의 30~50% 정도를 차지한다. 수년간 의료계 과잉진료와 소수 가입자의 보험금 과다 청구로 손해율이 급증하면서 보험사에는 ... 기준으로 평가하지만 내년부터는 경제적·계리적 가정을 통해 시가 평가한다. 손익도 올해까지는 당해연도의 보험료 수입과 보험금, 사업비 지출을 기준으로 삼았지만, 내년부터는 장래 예상이익의 합계(CSM)를 일정 비율로 균등 상각해 ...

    한국경제 | 2022.06.01 15:07

  • thumbnail
    1분기 보험사 순익 3조510억…생보사 줄고 손보사 늘었다

    ... 인한 손해율 하락 등으로 보험영업이익이 개선되면서 1분기 순익은 25.4% 증가한 1조6,519억 원을 기록했다. 수입보험료 역시 생보사는 전년보다 10.3% 감소한 25조985억 원을 나타냈다. 보장성보험과 퇴직연금은 소폭 증가했으나 저축성보험과 변액보험이 크게 감소한 데 따른 것이다. 손보사는 장기보험과 자동차보험, 일반보험 등 전종목의 원수보험료가 고르게 증가하면서 5.1% 증가한 25조7,717억 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보험사의 총자산이익률(ROA)과 ...

    한국경제TV | 2022.05.30 12:01

  • thumbnail
    코로나 사태 속 손보사 순이익 늘고 생보사 줄었다

    ... 1분기 당기순이익은 총 3조51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1.2%(8천210억원) 줄었다. 1분기 생보사의 수입보험료는 전년 동기 대비 10.3% 감소한 25조985억원으로 집계됐다. 보장성보험과 퇴직연금이 각각 1.8%, 1.3% 늘었지만, 저축성보험과 변액보험이 각각 19.8%, 28.1% 급감했다. 1분기 손보사 수입보혐료는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한 25조7천717억원으로 집계됐다. 장기보험(5.4%), 자동차보험(3.0%), ...

    한국경제 | 2022.05.30 12:00 | YONHAP

  • thumbnail
    보험사 1분기 순이익 3조510억원…전년동기 대비 21% 감소

    ... 투자영업이익이 1000억원 가량 줄었으나, 코로나19로 손해율이 하락하면서 보험영업이익이 6000억원 증가했다. 1분기 수입보험료는 50조8702억원을 기록했다. 저축·변액보험 판매 감소 등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1조6219억원(-3.1%) ... 금감원은 “코로나19 및 금리상승으로 보험사의 저축성·변액보험·보장성 초회보험료도 줄어 수익원이 줄고 있다”며 “최근 가파른 금리상승*에 따라 재무건전성이 열악한 보험회사를 ...

    한국경제 | 2022.05.30 09:59 | 김대훈

  • thumbnail
    건강보험 곳간, 적자로 돌아섰다…"오미크론 영향"

    ... 현재 적자로 돌아서며 재정수지가 악화했다. 30일 건강보험공단의 재정 현황에 따르면 올해 1∼4월 건강보험 총수입은 25조2천997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8.3% 증가했다. 하지만 올해 1∼4월 총지출이 27조14억원으로 전년 ... 부과체계 2단계 개편으로 지역가입자에 대한 재산공제를 확대하고 실거주 주택 대출금을 지역건보료 계산에서 빼주면 보험료 수입액이 감소해 건보재정은 갈수록 악화할 수밖에 없다. 일상 회복 과정에서 의료이용이 늘면서 재정지출이 증가할 ...

    한국경제TV | 2022.05.30 07:30

  • thumbnail
    오미크론 영향 건보 재정 '빨간불'…올 1∼4월 1조7천억원 적자

    ... 현재 적자로 돌아서며 재정수지가 악화했다. 30일 건강보험공단의 재정 현황에 따르면 올해 1∼4월 건강보험 총수입은 25조2천997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8.3% 증가했다. 하지만 올해 1∼4월 총지출이 27조14억원으로 전년 ... 부과체계 2단계 개편으로 지역가입자에 대한 재산공제를 확대하고 실거주 주택 대출금을 지역건보료 계산에서 빼주면 보험료 수입액이 감소해 건보재정은 갈수록 악화할 수밖에 없다. 일상 회복 과정에서 의료이용이 늘면서 재정지출이 증가할 ...

    한국경제 | 2022.05.30 06:03 | YONHAP

  • thumbnail
    국민연금 향후 5년 목표수익률 5.4%…해외투자 늘린다(종합)

    ... 유지한다고 기금위는 설명했다. 중기자산배분안에 따른 2023년 말 자산군별 목표 비중은 ▲ 국내주식 15.9% ▲ 해외주식 30.3% ▲ 국내채권 32.0% ▲해외채권 8.0% ▲대체투자 13.8%로 정해졌다. 2023년도 기금 수입은 연금보험료 56조4천억원 등 약 153조 원, 지출은 연금 급여지급 33조2천억원 등 약 34조원으로 예상된다. 수입에서 지출을 차감한 약 119조원을 여유자금으로 운용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2023년 말 자산군별 총 ...

    한국경제 | 2022.05.27 18:0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에도 작년 보험사 해외점포 순익 99.1%↑

    ...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2021년말 기준 11개 보험사가 11개국에서 운영 중인 38개의 해외점포 순익은 1,039억 원으로 전년보다 99.1% 증가했다.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영업 위축에도 주요 점포의 보험료 수입이 크게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특히 미국에 진출한 손해보험사의 해외점포 보험료가 상승하면서 순익에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 같은 기간 자산은 7조8,000억 원으로 전년말보다 21.3% 증가했다. 지난해 신한생명은 ...

    한국경제TV | 2022.05.24 14:49

  • thumbnail
    코로나에도 국내 보험사 해외지점 실적 호조…순익 99.1%↑

    금감원 "취약한 수익 구조 등 경영상 불안 요인 있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지난해 국내 보험사의 해외 지점들이 보험료 수입 증가 등으로 양호한 실적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보험사 해외 지점의 당기순이익은 9천80만 달러로 전년 대비 4천520만 달러(99.1%) 늘었다. 세부 항목별로 보면 지난해 이들 지점은 보험업에서 9천60만 달러, 금융투자업 등에서 20만 달러의 이익을 ...

    한국경제 | 2022.05.24 12: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