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7,2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세계적인 명품 맞나?"…317만원에 산 루이비통 가방 열었더니

    ... 317만원짜리 '삭플라 PM' 가방을 선물을 받은 것이다. 집에 와서 박스를 개봉한 A씨는 깜짝 놀랐다. 가방의 내부 주머니엔 크리넥스 성인용 마스크 1매와 베이비 마스크 1매, 백화점 문화센터에서 제공하는 트니트니 수첩이 들어있었기 때문이다. 누군가 가방을 사용한 뒤 소지품을 넣고 반품한 것으로 보였다. 이에 A씨는 곧바로 물건을 판매한 루이비통 직원의 명함에 적힌 번호로 문자를 보내 이 사실을 알렸다. 가방 내부를 찍은 사진과 함께 "내부 ...

    한국경제 | 2021.12.04 15:09 | 고은빛

  • thumbnail
    [신간] 빵 좋아하세요?·한 게으른 시인의 이야기

    ... 영구결번 상태다. 등단 이후 30여 년간 묵직한 필체를 선보인 작가가 새로운 필치로 써 내려간 소설이다. 그는 작가의 말에서 "빵이 너무 좋아 눈치가 보일 정도"라고 고백하며 빵 먹듯 작품을 써나가고 싶다고 말한다. 문학수첩. 288쪽. 1만3천 원. ▲ 한 게으른 시인의 이야기 = 최승자 지음. 1989년 처음 출간된 최승자 시인의 첫 산문집이 32년 만에 다시 나왔다. 3부에 걸쳐 25편을 엮은 기존 책에 1995년부터 2013년까지 쓴 산문을 ...

    한국경제 | 2021.12.03 07:12 | YONHAP

  • thumbnail
    [취재수첩] '과잉 예대마진' 비판이 억울한 저축은행

    “대선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것이 실감나네요.” 저축은행의 ‘이자 폭리’ 논란이 불거진 지난 1일 한 저축은행 관계자는 한숨부터 내쉬었다.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이 낸 “저축은행의 예대금리 차이가 시중은행의 네 배”라는 자료가 논란의 발단이었다.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간 저축은행의 대출금리에서 수신금리를 뺀 값이 평균 7.8%포인트인데, 이 수치가 은행(1.9%포인트)의 네...

    한국경제 | 2021.12.02 17:07 | 이인혁

  • thumbnail
    [종합]'골목식당' 김성주 자녀 민율X민주, 폭풍성장…"배달해도 맛있겠네" 시식평

    ... 치즈돌솥밥집 사장님은 대학생 시식단을 맞을 준비를 했다. 3종의 치즈 돌솥밥을 12명의 시식단들에게 선보이기로 한 것. 이어 연세대, 고려대, 이화여대 연합 맛집 동아리 '연고이팅'의 고대생 12명이 등장했다. 사장님은 수첩을 챙겨 학생들의 의견을 물었다. 사장님은 "우리 학생들 생각보다 매운 걸 좋아하는구나"라며 놀랐다. 학생들의 의견을 수집한 사장님은 "꼭 와요. 내가 다 기억할 거예요. 오늘 도와줘서 고마웠어요"라고 ...

    텐아시아 | 2021.12.02 07:52 | 정태건

  • thumbnail
    [취재수첩] "北 미사일 문제 삼지말라"는 국립외교원장

    “경제력이 북한보다 600배 강하고 핵무기도 300배 더 갖고 있는 미국이 북한에 과연 핵을 포기할 기회를 줬는지 생각해봐야 한다.” 언뜻 들으면 북한 대외선전매체 기사 같지만 대한민국 국립외교원장의 입에서 나온 말이다. 미국을 방문 중인 홍현익 국립외교원장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워싱턴DC 우드로윌슨센터에서 열린 ‘미·북 관계 전망’ 세미나에서 “북한 입장에서 미국은 믿을...

    한국경제 | 2021.12.01 17:16 | 송영찬

  • thumbnail
    워싱턴서 '北 미사일' 감싼 외교원장 "문제 삼을 필요 없다"

    홍현익 국립외교원장이 “우리도 개발하는 사거리의 미사일이라면 (북한 미사일을) 문제 삼을 필요 없다”고 말했다. 북한의 반발을 근거로 한·미 연합군사훈련의 2부 훈련도 생략해야 한다는 주장도 내놨다. 외교원장이 종전선언의 필요성을 언급하는 과정에서 과도한 북한 옹호 주장을 내놓으며 한·미 간 시각차를 더욱 확대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홍 원장은 30일(현지시간) 워싱턴DC 우드로윌슨센터에서 열...

    한국경제 | 2021.12.01 16:37 | 송영찬

  • thumbnail
    윤석열 "상속세 부담으로 기업 운영 어려워"

    ... 때 약 100배 정도 차이가 있는 것으로 안다. 종합적인 판단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윤 후보는 간담회에서 주52시간제, 최저임금제, 중대재해처벌법, 화학물질관리법 등이 중소기업 경영상 어려움을 초래한다는 지적이 나오자 수첩에 메모하며 "어제 충북 중소기업인 분들도 52시간제를 초과하지 않더라도 주 단위로 경직되게 운영되는 것을 막아달라는 말씀을 들었다"고 했다. 또 "우리나라가 터키와 함께 주휴수당을 시행하고 있는 나라여서 사실상 최저임금이 정해진 ...

    한국경제 | 2021.12.01 14:57 | YONHAP

  • thumbnail
    '불로소득' 죽어도 안된다더니…놀라운 그들의 '태세전환' [기자수첩]

    "25번의 규제로 국민들 손발을 다 묶더니 결국에는 대출이란 마취총까지 쏘고는 이제 부동산 시장이 안정되고 있다고 말하는 대통령입니다. 언론도 국민들도 정부가 잘못하고 있다고 계속 외치고 있는데 이건 잘못을 알아도 바꿀 생각이 없다는 뜻 아닙니까?" 20년 넘게 국내 부동산 시장을 연구해 온 한 교수는 지난 달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를 보고는 이렇게 평가했다. 시장이 원하는 변화를 기대하기 어렵다고 했다. 그런데 며칠 새 분위기가...

    한국경제TV | 2021.12.01 14:32

  • thumbnail
    [공식] 안재홍, 김태리·전여빈과 한솥밥…매니지먼트mmm과 전속계약

    ... 전했다. 안재홍은 영화 '1999, 면회', '족구왕'으로 얼굴을 알리기 시작, 영화 '쎄시봉', '굿바이 싱글', '밤의 해변에서 혼자', '임금님의 사건수첩', '소공녀', '해치지않아', '사냥의 시간' 등 자신만의 색깔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여기에 드라마 '응답하라 1988', '쌈, 마이웨이', '멜로가 ...

    텐아시아 | 2021.12.01 10:05 | 노규민

  • thumbnail
    윤석열, 중소기업서 "52시간 비현실적"…저녁엔 삼겹살 반상회(종합)

    ... 간담회, 서문시장 상인연합회 심야 반상회 등 촘촘한 일정을 소화하며 밑바닥 표심 다지기에 나섰다. 윤 후보는 2차전지 우수강소기업 '클레버'를 방문한 자리에서 중소기업 구인난과 주52시간제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윤 후보는 직접 수첩과 펜을 챙겨 간담회 내용을 받아적었다. 윤 후보는 간담회에서 "청년들은 일자리를 구하기 어렵다고 하고, 중소기업을 경영하는 분들은 청년들을 구인하기 어렵다고 해 일자리 미스매치가 많이 발생하는 것 같다"며 "최저 시급제나 주52시간제도 ...

    한국경제 | 2021.11.30 2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