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0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앙은행의 통화정책과 환율[서정훈의 환율노트]

    ... 경우 Fed의 정책을 고려하면서 경제상황에 맞는 금리수준을 결정하게 됩니다.하지만 한은이 외환당국의 중추적 기관 중 하나이나 사실 환율에 일차적 초점을 맞춰 통화정책을 수립한다고 볼 수는 없습니다. 환율이 수출입에 미치는 영향이 수출주도 경제의 우리에게 중요한 문제이지만 한은 정책목표는 물가안정이기 때문입니다. 이를 고려한 환율의 안정을 꾀한다고 보는 것이 맞을 것입니다. 미국의 통화정책으로 인해 환율이 급등하거나 급락하는 경우 한은은 기획재정부와 함께 외환당국으로서 ...

    The pen | 2021.05.04 06:00 | 서정훈

  • thumbnail
    '엔低=주가 상승'…日 30년 공식 깨졌다

    ... 가치는 하락했다. 엔화 가치가 오르는데도 일본 증시가 상승한 건 일본의 산업구조가 바뀌었기 때문이라는 설명도 있다. 코로나19를 계기로 10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됐던 디지털화가 1년 남짓 만에 이뤄지면서 시장을 주도하는 종목이 수출주에서 정보기술(IT)주로 이동했다는 것이다. 이케다 유노스케 노무라증권 수석 외환전략가는 “주가가 환율에 좌우되지 않는 하이테크 성장주들이 급등했다”고 했다. 수출 주도 시대 저물어 올해 초엔 엔저 현상이 ...

    한국경제 | 2021.04.27 17:29 | 정영효

  • thumbnail
    '엔低=일본株 상승'·'엔화는 안전자산' 공식, 다 깨졌다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변화, 미국과 일본의 금리격차, 코로나19 이후 주요국의 재정·금융완화 정책이 공식파괴의 원인이라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분석했다. ◆"진짜 안전자산은 달러" '엔저=일본주 상승'은 일본의 수출주도형 산업구조가 만들어낸 공식이라는 분석이다. 자동차, 전자 등 도쿄증시의 흐름을 주도한 일본 대표기업들이 수출기업이었기 때문에 엔화가치가 떨어지면 수출 대금이 늘어나 주가도 올랐다는 설명이다. 반대로 엔화 가치가 오르면 일본 기업들의 ...

    한국경제 | 2021.04.27 08:35 | 정영효

  • "5월 다시 대형주의 시간 온다"

    ... 지난 3월 들어 이달 26일까지 약 두 달간 코스닥지수는 12.71% 오르며 1000선에 안착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지수도 올랐지만 상승률은 절반 수준인 6.79%였다. 시장에서는 이번 코스닥지수 강세를 이례적이라고 평가한다. 수출주 비중이 큰 코스피지수는 수출 증가율이 높을 때, 개인 수급에 영향을 많이 받는 코스닥지수는 유동성 증가율이 높을 때 상대적으로 강세를 보인다. 올 들어선 수출이 더 급격하게 늘어났음에도 코스피지수보다 코스닥지수가 선방했다. NH투자증권은 ...

    한국경제 | 2021.04.26 17:25 | 고재연

  • thumbnail
    코스피, 빠른 이익 개선세와 외국인 수급 개선까지? 앞으로의 방향성은

    코스피가 글로벌 대비 빠른 이익 개선세와 금리 진정 등으로 인한 외국인 수급 개선의 영향으로 최고점 돌파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특히 미국 주도 투자로 수출주의 주가 상승이 기대되는 만큼 조선, 화학, 반도체, IT가전, 자동차 등의 업종이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1분기 ‘깜짝 실적’을 기록하는 기업들도 견조한 주가 흐름을 나타낼 가능성이 높은 만큼, 이를 감안해 투자전략을 준비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

    한국경제 | 2021.04.12 09:50

  • thumbnail
    "주도주가 안 보인다…'바벨 전략' 이중 삼중으로 짜라"

    ... 화학 에너지 등 경기민감주 비중이 높은 유럽 증시가 상대적으로 수익률이 좋을 수 있다는 것이다. 지역별 비중에 대해서는 관점이 조금씩 달랐다. 조혜진 NH투자증권 프리미어블루 강남센터 이사는 “글로벌 수요 회복은 수출주 중심의 한국 기업 실적 개선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이유로 국내 자산 투자 비중을 50%로 가져가라고 제안했다. 반면 서재연 미래에셋 갤러리아WM 상무는 “이달에 백신 접종률이 90% 가까이 될 것으로 예상되는 미국을 ...

    한국경제 | 2021.04.11 17:03 | 고재연

  • thumbnail
    개선되는 외국인 수급...바구니에 뭐 담나 봤더니

    코스피가 글로벌 대비 빠른 이익 개선세와 금리 진정 등으로 인핸 외국인 수급 개선의 영향으로 최고점 돌파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특히 미국 주도 투자로 수출주의 주가 상승이 기대되는 만큼 조선, 화학, 반도체, IT가전, 자동차 등의 업종이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1분기 ‘깜짝 실적’을 기록하는 기업들도 견조한 주가 흐름을 나타낼 가능성이 높은 만큼, 이를 감안해 투자전략을 준비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

    한국경제 | 2021.04.09 09:50

  • thumbnail
    상승 기대감 살아있는 韓 증시...현명한 수익실현 전략은

    코스피가 글로벌 대비 빠른 이익 개선세와 금리 진정 등으로 인핸 외국인 수급 개선의 영향으로 최고점 돌파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특히 미국 주도 투자로 수출주의 주가 상승이 기대되는 만큼 조선, 화학, 반도체, IT가전, 자동차 등의 업종이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1분기 ‘깜짝 실적’을 기록하는 기업들도 견조한 주가 흐름을 나타낼 가능성이 높은 만큼, 이를 감안해 투자전략을 준비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

    한국경제 | 2021.04.08 09:50

  • thumbnail
    기대감 높여가는 코스피...현명하게 수익 높이려면?

    코스피가 글로벌 대비 빠른 이익 개선세와 금리 진정 등으로 인핸 외국인 수급 개선의 영향으로 최고점 돌파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특히 미국 주도 투자로 수출주의 주가 상승이 기대되는 만큼 조선, 화학, 반도체, IT가전, 자동차 등의 업종이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1분기 ‘깜짝 실적’을 기록하는 기업들도 견조한 주가 흐름을 나타낼 가능성이 높은 만큼, 이를 감안해 투자전략을 준비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

    한국경제 | 2021.04.07 09:50

  • thumbnail
    중국 차이신 서비스업 PMI 54.3…4개월 만에 반등

    ... 경기에 부정적 영향을 미쳤다. 차이신은 "지난 겨울 일부 지역의 코로나19 확산이 기본적으로 끝나고 소비 수요가 분출되면서 서비스업 확장세가 명확히 빨라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다만 "내수 회복세와 달리 지난달 서비스업 신규 수출주문지수는 2개월 연속 수축국면에 있었다"면서 "원자재 가격 상승과 인건비 증가 등으로 서비스업 비용가격지수가 8개월 연속 확장 국면에 있는 등 통화팽창 압력은 계속 커졌다"고 평가했다. 앞서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지난달 서비스업 ...

    한국경제 | 2021.04.06 15: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