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간] 대의각미록·칠지도와 일본서기

    숙종 비망기·사림, 조선의 586 ▲ 대의각미록 = 옹정제 지음. 이형준 외 옮김. 청나라의 다섯 번째 황제인 옹정제(재위 1722∼1735)가 왕조 정통성을 확립하고, 민간에 퍼진 황실 소문을 논박하려고 반포한 책 '대의각미록'(大義覺迷錄)을 우리말로 옮겼다. 옹정제가 대의각미록을 간행한 계기는 1728년 발생한 증정(曾靜)의 역모 사건이었다. 초기에 크게 괘념치 않은 옹정제는 증정이 저장성 학자들과 연관돼 있다는 사실을 깨닫고 적극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6.17 16:36 | YONHAP

  • thumbnail
    [고두현의 문화살롱] 남해 유배 중에도 임금 비판한 서포의 결기

    ... 배웠다. 어머니는 돈이 없어 옥당에서 빌린 책을 필사해가며 아들을 가르쳤다. 그렇게 자란 아이는 문과 급제 후 당대 지성의 최고봉인 홍문관 대제학에 올랐다. 하지만 정치의 격랑은 사나웠다. 장희빈 아들의 세자 책봉에 반대한 서포는 숙종의 미움을 사 평안도 선천으로 귀양 갔다. 풀려난 지 석 달 만에 경남 남해 노도로 다시 유배돼 가시 울타리 속에 갇혀 지냈다. 그러면서도 임금을 향한 충언과 비판을 멈추지 않았다. 그 충간의 하나가 한글소설 《사씨남정기(謝氏南征記)》다. ...

    한국경제 | 2021.06.11 18:12 | 고두현

  • thumbnail
    주류에서 밀려나 '나만의 글' 추구한 18세기 문인들

    ... 함께 살아가겠노라"고 빌었다. 이용휴가 시선을 밖이 아닌 안으로 돌린 데에는 나름의 이유가 있었다. 그는 저작 '성호사설'로 잘 알려진 성호 이익의 조카이자 조선 후기 이름난 학자 이가환의 아버지였다. 하지만 큰아버지인 이잠이 숙종에게 상소를 올렸다가 맞아 죽은 사건으로 인해 가문 전체에 낙인이 찍혔고, 정치적 뜻도 펼치지 못했다. 비단 이용휴뿐만 아니다. 18세기에 뛰어난 문장가로 명성을 떨친 인물 중에는 이런저런 사연으로 중심부에서 밀려나 글쓰기에만 천착한 ...

    한국경제 | 2021.06.01 15:45 | YONHAP

  • thumbnail
    "충신에 관한 글 읽은 숙종, 詩로 신하에게 충절 요구"

    ... 발표 "신료 문집 관련 시 많이 써…당파에 위로 마음 전하기도" "세상일 어긋나 철통같은 요새 잃자/ 국가의 운명이 위태롭기 그지없었네/ 누상에서 분신해 문루와 함께 사라졌으니/ 천자는 알리라! 늠름한 그 충절을" 조선 숙종(재위 1674∼1720)은 17세기에 활동한 문인 조석윤의 글을 모은 '낙정집'(樂靜集)에서 병자호란 때 순절한 김상용, 심현, 이시직, 송시영에 관한 시를 읽고는 이같이 읊었다. 충신의 절개를 어제시(御製詩, 임금이 지은 시)로 ...

    한국경제 | 2021.05.29 09:01 | YONHAP

  • thumbnail
    [문화소식] 한국고전번역원 '한역 서학서 번역' 학술대회

    ... 국사학과 BK21사업단이 함께 주관한 행사로, 인문사회연구소 한국재해학연구센터가 추진하는 동아시아 재해 DB 구축 사업 성과를 점검했다. 연구자들이 11∼12세기 한·중 재이(災異, 자연재해나 특이한 기상 현상) 자료 성격, 조선 숙종 시기 '승정원일기'와 '실록'의 재이 비교, 중국 재해 연구와 데이터베이스(DB) 등에 대해 발표했다. ▲ 국립중앙도서관은 28일 '코로나 팬데믹 시대, 도서관 디지털 전환의 기회로'를 주제로 전국 도서관 직원 대상 온라인 세미나를 진행했다. ...

    한국경제 | 2021.05.28 13:52 | YONHAP

  • thumbnail
    경기 수원시, 충남 논산시와 국내 네 번째 '자매도시 결연 협약'

    ... 있으며, 동양 최대규모인 길이 570 m 탑정호 출렁다리도 개통을 앞두고 있는 등 중부권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논산시는 병영문화체험장인 ‘ 선샤인랜드 ’ 과 조선 숙종 때 건립한 ‘ 명재고택 ’, 휴양 공간인 ‘ 양촌자연휴양림 ’ 등 풍부한 볼거리가 많아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논산딸기축제 (2 월 ), 상월고구마축제 (9 ...

    한국경제 | 2021.05.18 16:34 | 윤상연

  • thumbnail
    [문화소식] 서오릉 익릉·경릉, 26일 능침 개방 행사

    ...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26일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고양 서오릉 익릉과 경릉에서 능침 개방 행사를 진행한다. 참가자는 사단법인 '한국의 재발견' 해설사와 함께 일반인이 평소 들어가지 못하는 능침에 올라 설명을 듣는다. 익릉은 숙종의 첫 번째 부인인 인경왕후 무덤이고, 서오릉에서 가장 먼저 조성된 경릉에는 성종 아버지인 덕종과 그의 부인 소혜왕후가 묻혔다. 자세한 정보는 조선왕릉관리소 누리집(royaltombs.cha.go.kr) 참조. ▲ 국립부여박물관은 ...

    한국경제 | 2021.05.17 17:09 | YONHAP

  • thumbnail
    [신간] 조선의 왕은 어떻게 죽었을까·공간의 미래

    ... 바탕으로 태조부터 순종까지 조선의 왕 27명의 성격과 생활 습관, 질병, 사망 원인 등을 분석한 책이다. 책에 따르면 조선 왕들의 평균 수명은 47세다. 60세를 넘긴 왕은 태조(74세), 정종(63세), 광해군(67세), 숙종(60세), 영조(83세), 고종(68세) 등 6명이고 40세 이전에 사망한 왕은 문종(39세), 단종(17세), 예종(20세), 성종(38세), 연산군(31세), 인종(31세), 명종(34세), 현종(34세), 경종(37세), ...

    한국경제 | 2021.04.29 17:43 | YONHAP

  • thumbnail
    [고침] 문화(묘지명에 담긴 '삼학사' 홍익한 가족의 비극…)

    ... 선보인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오는 30일부터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을 주제로 한 상설전시를 1층 중근세관 조선2실에서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에 처음 선보인 이 묘지명을 포함해 전체 18점이 공개된다. 1683년 5월(숙종 9년)에 제작된 것으로 알려진 이 묘지명에는 남양 홍씨가 어린 시절 병자호란으로 눈앞에서 가족을 잃는 비극을 겪고도 아버지의 뜻을 기리며 꿋꿋하게 살아간 삶이 기록돼 있다. 전시는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의 전개 과정, 전쟁에 사용된 ...

    한국경제 | 2021.04.29 11:12 | YONHAP

  • thumbnail
    묘지명에 담긴 '삼학사' 홍익한 가족의 비극과 삶의 여정

    ... 선보인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오는 30일부터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을 주제로 한 상설전시를 1층 중근세관 조선2실에서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에 처음 선보인 이 묘지명을 포함해 전체 18점이 공개된다. 1683년 5월(숙종 9년)에 제작된 것으로 알려진 이 묘지명에는 남양 홍씨가 어린 시절 병자호란으로 눈앞에서 가족을 잃는 비극을 겪고도 아버지의 뜻을 기리며 꿋꿋하게 살아간 삶이 기록돼 있다. 전시는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의 전개 과정, 전쟁에 사용된 ...

    한국경제 | 2021.04.29 10: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