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12,4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묻지마 투자'가 부른 비극…스팩 광풍 '폭탄 돌리기'로 끝나나

    ... 꺼질 경우 개인 투자자들은 막대한 손실을 볼 것으로 보인다. 지난 한달간 스팩 주가를 끌어올린 것은 개미들이다. 한달만에 주가가 4배 가까이 올랐던 삼성스팩2호는 개인들이 121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기관은 108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한달간의 스팩 광풍이 폭탄 돌리기로 끝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주가가 이유없이 급등한 상태에서 기존 투자자들은 물량을 떠넘기고 탈출을 시도할 가능성이 높아서다. 주가가 줄줄이 하락한 게 신호탄이란 분석이다. 이날 15개 스팩이 ...

    한국경제 | 2021.06.02 16:09 | 박의명

  • thumbnail
    운용사, 22개월 만에 순매수 전환…현대차·CJ제일제당 샀다

    ... 기준 순매수 전환이다. 운용사들의 매매 변화 배경은 크게 두 가지다. 우선 대외적인 수급 환경 변화다. 운용사들은 기관투자가 중 증권사(금융투자)의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 올해 4월까지 증권사들은 국내 주식시장에서 6조479억원을 순매도했다. 같은 기간 연기금 순매도액도 1조8923억원이다. 5월 들어서 증권사와 연기금은 각각 1조5641억원, 605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국내 주식형 공모펀드로의 유입자금이 늘어난 영향도 컸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5월 국내주식형 공...

    한국경제 | 2021.06.01 18:37 | 고윤상

  • 운용사, 22개월 만에 순매수 전환…공모펀드 살아나나

    ... 22개월만에 월 기준 순매수 전환이다. 투신의 매매 변화 배경은 크게 두가지다. 우선 대외적인 수급 환경 변화다. 투신은 기관 투자자 중 금융투자의 영향을 받을 수 밖에 없다. 올해 4월까지 금융투자는 국내주식시장에서 6조479억원을 순매도했다. 같은 기간 연기금 순매도액도 1조8923억원이다. 5월 들어서 금융투자와 연기금은 각각 1조5641억원, 605억원을 순매수했다. 국내 주식형 공모펀드로의 유입자금이 늘어난 영향도 컸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5월 국내주식형 ...

    한국경제 | 2021.06.01 15:41 | 고윤상

  • thumbnail
    기관들 5월에 현대차 가장 많이 샀다

    ... 3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5월 한 달간(3~28일) 기관이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은 현대차였다. 이 기간 순매수액은 5022억원에 달한다. 2위는 기아로 3795억원어치 순매수했다. 기관은 올 들어 지난 4월까지 매달 국내 증시에서 순매도 행진을 보이다가 5월에 월 기준 순매수로 돌아섰다. 지난 28일까지 기관은 한 달간 유가증권시장에서 2조6047억원어치 순매수했다. 기관 매수세가 유입되면서 현대차 주가는 5월 한 달 동안 10.85% 뛰었다. 31일에도 1.29% ...

    한국경제 | 2021.05.31 17:22 | 설지연

  • thumbnail
    6월은 대형주의 시간…"삼성전자·아모레 톱픽"

    ... “성장주로의 이동은 4분기 테이퍼링 신호가 본격 나타나야만 가능할 것”이라고 했다. 엇갈리는 외국인 수급 전망 6월 증시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는 외국인 수급이다. 외국인은 5월 한 달간 9조원어치 이상 순매도하며 올 들어 가장 많이 팔았다. 12조원 넘게 순매도한 지난해 3월 이후 최대 규모다. 외국인 순매도 규모가 정점을 찍은 것이 아니냐는 기대가 많다. 지난해 11~12월처럼 외국인 수급 개선에 따른 상승 랠리가 펼쳐질 가능성이 있기 ...

    한국경제 | 2021.05.31 16:24 | 고윤상/구은서

  • thumbnail
    美 경제 회복 예상보다 더뎌…테이퍼링 늦어질 수도

    ... 중앙은행(Fed)은 여전히 물가 상승이 일시적이며 경기 회복을 위한 완화 기조를 유지하겠다고 강조했다. 달러화 약세에도 원화가 약세를 보인 이유는 국내 수급 요인이 작용한 탓으로 판단된다. 국내 증시에서 외국인 투자자의 주식 순매도가 이들 들어서만 10조원을 웃돌았다. 이달 초 재개된 공매도와 기술주 중심의 주가 하락 등으로 투자 심리가 약화된 영향이다. 대만, 일본 증시와 대만 달러, 일본 엔화 등이 이달 들어 일제히 약세로 돌아섰다. 기술주 중심의 주가 ...

    한국경제 | 2021.05.30 17:18

  • SKIET 벌써 4600억 팔아치운 외국인

    ... 0.35% 내린 14만2000원에 마감했다. 상장일인 지난 11일 장중 22만2500원까지 올랐는데, 그때에 비해 36% 이상 하락했다. 원인은 외국인의 매도다. 외국인은 상장 첫날 3525억원을 던진 후 지금까지 총 4624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개인이 4276억원어치 순매수했지만 매도세를 막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기관은 456억원어치 순매수했다. 외국인들이 첫날부터 주식을 내다팔 수 있는 이유는 의무보호예수가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국내 기관의 65% 이상이 최대 6개월의 ...

    한국경제 | 2021.05.25 17:29 | 박의명

  • thumbnail
    한국은 외국인 ATM?…SKIET 벌써 4700억원 팔아치웠다

    ... 내린 14만2000원에 마감했다. 지난 11일(상장일) 장중 22만2500원까지 오른 후 장중 고점 대비 35% 이상 하락했다. 원인은 외국인의 매도다. 외국인은 상장 첫날 3525억원을 던진 후 지금까지 총 4624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이 4276억원을 순매수했지만 매도세를 막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기관은 456억원을 순매수했다. 외국인들이 첫날부터 주식을 내다팔 수 있는 이유는 의무보호예수가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국내 기관의 65% 이상이 최대 6개월의 ...

    한국경제 | 2021.05.25 16:04 | 박의명

  • thumbnail
    '신사업 안보이네'…씨젠, 한달새 35% 하락

    ... 성장성에 대한 투자자의 우려는 해소되지 않고 있다. 24일 씨젠은 2.77% 내린 7만100원에 마감했다. 지난 한 달(4월 23일~5월 24일)간 34.8% 하락했다. 하락세는 외국인이 주도했다. 이 기간 910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765억원, 126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최근 씨젠은 적극적인 주주환원 정책을 내놓고 있다. 지난달 초 주당 1주의 비율로 신주를 배정하는 무상증자를 결정했다. 이 기대감으로 주가는 3주간 올랐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5.24 17:02 | 박의명

  • thumbnail
    '3대 호재'도 못살린 씨젠…한 달 만에 -35%

    ... 계획이지만 성장성에 대한 투자자들의 우려는 해소되지 않고 있다. 24일 씨젠은 2.77% 내린 7만100원에 마감했다. 지난 한달(4월23일~5월24일)간 34.8% 하락했다. 하락세는 외국인이 주도했다. 이 기간 910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 765억원, 126억원을 순매수했다. 최근 씨젠은 적극적인 주주환원 정책을 내놓고 있다. 지난달초 주당 1주의 비율로 신주를 배정하는 무상증자를 결정했다. 이 기대감으로 주가는 3주간 올랐다. 하지만 실제로 ...

    한국경제 | 2021.05.24 15:48 | 박의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