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2291-122300 / 125,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국인, 차익실현 본격 나섰나..편입비중 높은 삼성전자등 대거 매도

    외국인의 태도가 1백80도로 바뀌었다. 지난달 31일부터 줄기차게 순매수하다가 16일 대규모 순매도로 돌아섰다. 그동안 유일한 매수세력으로 그나마 장을 떠받쳤던 ''천사''가 ''악마''로 둔갑한 셈이다. 반면 이날 투신 증권등 국내 기관투자가들은 순매수로 전환했다. 외국인의 매물을 받아줬지만 적극적인 ''사자'' 분위기는 아니었다. 남북정상회담 이전에는 ''혼자만 심을 본듯'' 대거 순매수하던 외국인이 갑자기 변심한 이유는 뭘까. 새로운 ...

    한국경제 | 2000.06.17 00:00

  • 종합주가.코스닥 "폭락"

    ... 마감했다. 거래량은 3억7796만주로 최근 4억주 이상 거래에서 다소 주춤하는 모습이였으며 거래대금은 2조9487억원에 그쳤다. 남북정상이 합의서 서명등에도 불구하고 전장 4개금고 영업정지등에 외국인이 장중 차익거래에 나서 장중 순매도 규모를 늘리면서 시장에 심리적 불안감이 선물약세로 인한 프로그램 매물까지 더해지며 지수 폭락으로 돌변했다. 또 선물시장에서는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되는 등 선물약세로 인한 프로그램물량이 지속돼 가뜩이나 매수주체와 장을 이끌 주도주가 ...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종합주가 장중 40p이상 급락세

    ... 쏟아지며 건설업종이 업종지수 13%의 폭락세를 보이는 등 재부분 업종이 5%이상의 하락폭을 나타내고 있다. 장중 2%이상의 상승을 보이던 은행업종만이 약보합권에 머무를뿐 전업종이 하락했다. 14시22분 현재 기관은 738억원으로 순매도 규모를 늘렸으나 외국인은 315억원의 순매수로 돌아섰다. 개인은 446억원의 매수우위를 지속적으로 보이고 있다. 한편 코스닥지수도 150선이 무너지며 하락폭이 커져 14시35분 현재 전일대비 11.17포인트 내린 143.59를 ...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서울외환시장] 원-달러 강보합권 고정

    원-달러 환율이 전일에 이어 강보합권서 횡보세를 보였다. 15일 서울외환시장에서는 주식시장의 약세와 외국인의 순매도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0.5원 오른 1,114.7원에 첫 거래를 체결한 후 횡보를 지속했다. 이날 원-달러는 고가 1,115.1원과 저가 1,114.3원의 좁은 범위에서 등락을 보이면서 횡보끝에 전일대비 0.3원 상승한 달러당 1,114.5원에 전장 거래를 마감했다. 한 시중은행 외환딜러는 "시장서 1,113원은 저점으로 ...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株價 48P 폭락 770 .. 코스닥도 11P 급락

    ... 하락했으며 대북경협 수혜주로 꼽힌 건설주는 무더기로 하한가를 기록했다. 하한가 41개를 포함, 무려 7백72개 종목이 하락했다. 코스닥지수는 3일 연속 내림세를 타면서 지수 150선이 붕괴됐다. 투신사가 3백15억원어치의 주식을 순매도하는 등 기관의 매도공세가 기승을 부렸다.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4백81억원과 7억원을 순매수했지만 판세를 뒤집기는 역부족이었다. 하한가 1백28개를 포함해 3백91개 종목이 내렸다. 장진모 기자 jang@hankyung.c...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주가 선물/옵션] (15일) 선물9월물 7.40P 급락 96.70 기록

    ...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되기도 했다. 이날 시장에선 "홍콩 물고기"라 불리는 외국계펀드가 선물을 집중매도했다는 소문이 돌았다. 외국인은 이날 2천1백46계약을 신규매도하고 1천1백89계약을 신규매수해 신규매매 기준으로 1천계약 가까이 순매도했다. 단기매매로 대응하는 개인투자자들과 증권사도 신규매매 기준으로 매도우위를 보였다. 장중 선물가격이 급락하자 선물을 사고 현물을 파는 프로그램매도가 쏟아졌다. 그렇지만 선물매도가 워낙 많아 시장베이시스는 마이너스 1.76으로 ...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코스닥시황] (15일) 차익/경계성매물 무차별 출회

    ... 여기에 일부 중견그룹의 자금악화설로 거래소시장이 장중에 크게 하락하자 코스닥시장도 맥없이 무너졌다. 단기급등에 대한 차익매물과 경계성 매물까지 가세해 변변한 반등시도 조차 없었다. 투신권의 3백15억원을 포함,기관들이 4백억원이상을 순매도해 주가를 끌어 내렸다. 개인투자자들과 외국인들은 각각 4백86억원어치와 7억원어치를 순매수하며 분전했지만 폭락세를 멈추기엔 역부족이었다. 하락종목수는 3백91개(하한가 1백28개)로 상승종목수 1백3개(상한가 49개)보다 4배 ...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외국인들, 지난5월 일부 종목 집중매수

    ... 국민은행 등 상위 5개 종목의 순매수 규모가 9천34억원을 기록하는 등 일부 종목만을 집중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1~4월중 순매수를 지속했던 외국인의 채권거래도 원달러환율 불안정으로 5월들어 3천5백50억원의 순매도로 전환됐다. 금융감독원은 16일 5월중 외국인 투자동향을 이같이 발표했다. 5월중 외국인은 4월(2천1백71억원)에 이어 코스닥 주식을 1백31억원 순매도해 기술주에 대한 투자를 줄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종목 다이제스트] '한통프리텔' .. 차익 매물 쏟아지며 크게 밀려

    한국통신이 한솔엠닷컴 인수를 공식 발표했지만 주가는 하락했다. "코스닥지킴이"라는 별칭이 무색해진 것. M&A라는 초대형 재료가 소진된데다,단기에 급등한 후유증으로 차익매물이 쏟아졌다. 여기다 전날 외국인들이 순매도로 전환했다는 소식도 악재로 작용했다. 한통측에선 대부분 증권사들이 추정하는 적정주가보다 낮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다고 주장해 왔지만 추가상승 여부는 두고봐야 한다는 게 중론이다.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미수금 1조원 육박...증시에 복병

    ... 통해서라도 주식을 매수하려는 개인투자자들이 늘어나 이같은 현상이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미수금은 주가의 발목을 잡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주가가 폭락했던 지난 13일이 대표적인 경우로 개인투자자들은 이날 하룻동안에만 7백38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들은 그동안 저가매수에 가담하다 외국인이 관망세로 돌아서자 긴급히 미수금을 정리하기 위해 매물을 쏟아낸 것으로 시장참가자들은 분석했다. 하영춘 기자 hayo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