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6,9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文, '이재용 사면' 건의에 "고충 이해…경제사정 달라져" [종합]

    ... "점점 치열해지는 경쟁 속에서 경영을 진두지휘해야 할 총수의 부재로 과감한 투자와 결단이 늦어진다면, 그동안 쌓아올린 세계 1위의 지위를 하루 아침에 잃을 수도 있다"고 이 부회장 사면을 공식 요청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오찬 자리에서 "지난번 방미 순방 때 우리 4대 그룹이 함께 해주신 덕분에 정말 한미 정상회담 성과가 좋았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02 16:39 | 노정동

  • thumbnail
    文대통령 "기업 대미투자, 오히려 국내 일자리 늘 것"

    ... 투자는 줄어들거나 일자리 기회가 더 없어지는 것 아니냐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은 "기회를 더 많이 만들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미국 순방 당시 기업들의 협력에 감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4대 그룹이 함께해 주신 덕분에 정말 한·미 정상회담 성과가 참 좋았다"고 치하했다. 특히 한·미 동맹이 산업 영역으로 까지 확대됐다며 ...

    한국경제 | 2021.06.02 14:07 | 강영연

  • thumbnail
    文 "4대 그룹 덕에 한미회담 성과…특히 우리 최 회장님"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지난번 방미 순방 때 우리 4대 그룹이 함께 해주신 덕분에 정말 한미 정상회담 성과가 좋았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12시 청와대 상춘재에서 최태원 SK 회장, 정의선 현대자동차 회장, 구광모 LG 회장,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과 만나 오찬 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말했다. 김 부회장은 수감 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대신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이 4대 그룹 대표와 별도로 회동하는 ...

    한국경제 | 2021.06.02 13:57 | 노정동

  • thumbnail
    [속보] 문 대통령 "대기업 미국투자로 오히려 국내 일자리 늘어날 것"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4대 그룹 초청 간담회에서 "방미 순방 때 우리 4대 그룹이 함께해 주신 덕분에 정말 한미 정상회담 성과가 참 좋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02 13:46 | 김명일

  • thumbnail
    [속보] 文, 4대 그룹 만나 "덕분에 방미 성과 참 좋았다"

    문재인 대통령이 4대 그룹 대표를 만나 "방미 순방 때 우리 4대 그룹이 함께해 주신 덕분에 정말 한미 정상회담 성과가 참 좋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2일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 회장, 최태원 SK 회장, 구광모 LG 회장을 청와대 상춘재로 초청했다. 오찬 간담회 전 상춘재 마당에서 환담을 가졌다. 문 대통령은 "한미 양국 관계가 기존에도 아주 튼튼한 동맹 관계였지만 그 폭이 더 확장돼 반도체, 배터리, 전기차 이런 ...

    한국경제TV | 2021.06.02 13:42

  • thumbnail
    백악관, 유럽 정상 감청 논란에 "안보채널 통해 해소하겠다"

    ... 유럽 동맹국의 정관계 인사를 감청했다고 보도했다. 정보수집은 덴마크 정보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이뤄졌고 그 대상에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까지 포함돼 있었다. 당시 부통령이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대서양동맹 강화를 목적으로 한 이달 유럽 순방을 앞두고 난감한 처지에 빠졌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지난달 31일 메르켈 총리와 정상회담 후 기자회견에서 동맹국 감청 의혹과 관련한 모든 정보를 제공해달라고 미국에 촉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2 09:31 | YONHAP

  • thumbnail
    첫 유럽 순방 앞두고 터진 동맹 감청 의혹…난감한 바이든

    ... 의혹이 터진 것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11∼13일 영국 콘월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 참석한 뒤 벨기에 브뤼셀로 넘어가 14일 열리는 북대서양 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취임 후 첫 해외순방이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시절 무너지다시피 한 대서양 동맹 재건을 위해 유럽부터 찾는 것이다. 16일에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도 잡아뒀다. 유럽 동맹과의 관계 강화를 토대로 푸틴 대통령과의 ...

    한국경제 | 2021.06.02 00:27 | YONHAP

  • thumbnail
    [박수진의 논점과 관점] 권력의 하산길

    ... 같은 모욕도 못 들은 척, 수백억원을 들여 지은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해도 못 본 척한다. 그리고 미국에 가서 44조원짜리 투자 보따리를 풀고, 한국의 대북정책에 대한 협력과 지지 약속을 받아냈다. 그는 “최고의 순방, 최고의 회담”이라며 크게 기뻐했고, 국가정보원장은 현재 일본과 미국을 열심히 오가며 ‘2018년 재연’을 준비 중이다. 산악인들은 8000m 이상 고지를 ‘죽음의 지대’라고 부른다. ...

    한국경제 | 2021.06.01 17:17 | 박수진

  • thumbnail
    "캄보디아 해군기지 신축시설, 중국의 이익과 연관된듯"

    ... 밝혔다. 또한 해당 시설은 지난해 캄보디아가 미국이 건설한 시설을 철거한 자리 인근에 들어섰다고 전했다. AMTI는 위성사진을 인용해 해당 건물이 지난달 21일 완공됐으며, 이는 이날 시작하는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의 동남아 순방을 불과 며칠 앞둔 시점이라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엄청나게 빠른 속도의 건설은 투명성을 결여하고 있으며, 이 시설이 캄보디아와 함께 중국의 이익을 위한 것으로 보인다는 의혹을 계속 지피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우려는 ...

    한국경제 | 2021.06.01 12:24 | YONHAP

  • thumbnail
    박의장, 러·체코 순방 마치고 귀국길…코로나속 협력 강화

    러시아서 남북국회회담 협력 요청…체코서 '원전 세일즈' 박병석 국회의장이 7박 9일간의 러시아·체코 순방을 마치고 30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지난 22일 출국한 박 의장은 첫 방문지인 러시아에서 뱌체슬라프 볼로딘 하원의장과 발렌티나 마트비옌코 상원의장을 잇달아 만나 남북문제와 코로나19 대응, 수소경제, 북극 개발 등 포괄적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확산한 이래 외국 국회의장으로서 러시아를 공식방문한 것은 박 ...

    한국경제 | 2021.05.30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