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1-260 / 18,9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란 "美, 중동긴장 고조하려 '이란 포비아' 이용"

    "이란 핵 프로그램은 NPT 기반한 평화적 목적" 주장 이란 정부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중동 순방과 관련해 미국이 거짓 주장으로 역내 긴장을 고조시킨다고 비난하는 성명을 냈다. 나세르 칸아니 이란 외무부 대변인은 17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미국은 근거 없는 주장으로 중동 내 불안을 조장하며 이를 위해 '이란 포비아(공포)'를 이용하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칸아니 대변인은 "중동에서 핵무기를 비롯한 대량살상무기를 보유한 시온주의 정권(이스라엘)을 ...

    한국경제 | 2022.07.17 20:30 | YONHAP

  • 바이든 '빈손'…빈살만 "원유증산 논의 없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해 협의에 나섰지만 원유 증산은 이뤄지지 않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 후 첫 중동 순방에 나서 무함마드 빈살만 사우디 왕세자를 만났다. 유가 안정을 위해 인권 문제를 외면한다는 비판을 무릅썼다. 하지만 별 소득 없이 독재자의 정치적 입지만 강화해줬다는 분석이 나온다. 16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파이살 빈파르한 사우디아라비아 외무부 장관은 “이번 미국과의 정상회담에서 원유 관련 논의는 ...

    한국경제 | 2022.07.17 17:44 | 오현우

  • thumbnail
    '美 전통적 맹방' 사우디는 옛말…'빈손'된 바이든 첫 중동순방

    ... 있었나 의구심, 성과 증명에 수주∼수개월 걸릴지도" 사우디아라비아를 위시한 중동의 수니파 국가의 대외 정책은 흔히 '미국의 전통적 맹방'이라는 수식어로 요약되곤 했다. 하지만 16일 마무리된 이번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의 중동 순방은 이 수식어가 더는 유효하지 않게 된 분기점으로 기록될 수도 있을 듯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인권 우선 정책의 '후퇴'라는 비판을 무릅쓰고 처음으로 중동 순방에 나섰지만 원유 증산, 이란 핵 문제 대응, 아랍·이스라엘 관계 개선, 러시아·중국 ...

    한국경제 | 2022.07.17 15:05 | YONHAP

  • thumbnail
    "사우디는 아직도 왕따입니까?"…바이든 면전서 비웃은 왕세자

    ...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가 시장 상황을 평가해 적절한 생산 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러시아가 참여하는 협의체에서 증산 여부를 논의하겠다는 것이다. 바이든 대통령의 중동 순방 성과 전반에 대한 의구심도 커지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순방 기간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을 잇달아 찾고 양측이 별도국가로 공존한다는 '2국가 해법'을 재차 강조하면서 "양측을 더 가까이 다가서게 하는 시도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2.07.17 13:26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중·러 견제하려 아랍 독재자들에 손 내밀어"

    외신 중동순방 평가…세계정세 급변에 떼밀린 선택지 원유증산 등 당장 가시적 성과 없어 '빈손 순방' 혹평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취임 후 첫 중동 순방이 16일(현지시간) 마무리된 가운데 이번 순방에서 러시아와 중국의 세력 확대를 저지하려는 미국의 초조한 속내가 드러났다는 분석이 나온다. 미국 뉴욕타임스(NYT)는 "러시아를 억제하고 중국을 압도하는 게 더 큰 목표라면 불쾌하더라도 어쩔 수 없이 하나밖에 없는 선택지는 독재자들과 함께 춤을 ...

    한국경제 | 2022.07.17 11:52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국익과 맞물려 있다"…중동서 美리더십 강화방침 천명(종합)

    "중동서 떠나는 일 없을 것"…인권 포함한 對중동정책 5대 원칙 소개 인권정책 후퇴 비판속 첫 순방 마무리…석유 증산 등 구체성과는 부족 지적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사우디아라비아 등 걸프만 지역 아랍 국가들과의 협력 강화를 통해 중동 지역에서 미국의 영향력을 제고하겠다는 방침을 천명했다. 그러나 고유가 대응을 위한 석유 증산 문제나 아랍국가와 이스라엘간 관계 개선 등의 구체적인 문제에 있어서는 구체적인 성과를 만들지 못하면서 이른바 까슈끄지 ...

    한국경제 | 2022.07.17 03:08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중동 방문 중 이란, 무인기 운용 능력 과시

    해군 '드론 전단' 공개…잠수함서도 무장 드론 출격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중동 순방 기간 이란이 대대적으로 무인기(드론) 운용 능력을 과시했다. 이란 해군은 15일(현지시간) 국영 IRIB 방송을 통해 '드론 전단'의 훈련 장면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영상에서 다수의 드론이 전함에서 출격했고, 특정 목표물을 공격하는 모습이 소개됐다. 잠수함에 탑재된 드론이 상공을 향해 날아오르는 장면도 방영됐다. 이란군은 해상 드론 훈련이 인도양 공해상에서 ...

    한국경제 | 2022.07.16 20:04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전 장기화에 러 "무장드론 주라" 이란에 손 벌려

    ... 고갈 속도를 향후 전쟁의 성격을 결정할 중대 변수로 본다. 한 미국 관리는 이란과 러시아의 협력 강화는 미국이 왜 중동에서 존재감과 영향력을 유지할 필요가 있는지 보여주는 사례라고 논평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현재 중동을 순방 중이다. 그는 이날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아랍 걸프국가 지도자들이 모이는 걸프협력회의(GCC) 정상회의에도 참석한다. AP통신은 바이든 대통령이 4일간의 중동 순방을 마치면서 핵무기 보유를 시도하는 이란에 맞서 중동을 하나로 묶을 ...

    한국경제 | 2022.07.16 16:05 | YONHAP

  • thumbnail
    美, 이스라엘 이어 사우디와도 '이란 핵무기 저지' 선언

    ... 대이란 제재를 복원했고, 이란은 이에 맞서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찰을 제한하고 우라늄 농축도를 높이며 핵무기 개발에 다가서고 있다. 미국은 사우디에 앞서 이스라엘과도 이란의 핵무기 보유를 저지하겠다는 약속을 공식화했다. 13일부터 중동을 순방 중인 바이든 대통령은 14일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야이르 라피드 이스라엘 임시 총리와 회담을 하고 "우리는 결코 이란의 핵무기 획득을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며 공동의 노력을 약속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7.16 12:12 | YONHAP

  • thumbnail
    美바이든, 사우디 방문...왕세자와 주먹 인사 "카슈끄지 문제 제기"

    ...고 만들겠다고 선언해 미국과 사우디 간 외교 관계는 교착 상태를 지속해왔다. ​ 하지만 지난 2월 우크라이나 전쟁 사태 발발 이후 국제 유가의 급등에 따라 유가 안정을 위해 중동국들을 대상으로 원유 증산을 설득을 위해 순방길에 나서게됐다. 현재 바이든 대통령은 중동 순방에 사흘째이다. ​ 바이든 대통령은 사우디 방문을 앞두고 정치적 필요로 인해 기존의 강경한 태도를 바꾼 것 아니냐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 사우디에서 공식 ...

    조세일보 | 2022.07.16 0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