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7,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UN인권회의서 美코로나대응 비판 "의술 최고인데 사망최다"

    ... "코로나19 발발 기간 많은 국가에서 의약품과 백신을 확보하는 것을 막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장 공사는 미국 내 인종차별, 인디언 학살, 이민자 차별, 아프가니스탄 전쟁 기간 민간인 살해 등도 함께 거론했다. 동아시아 4개국을 순방 중인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14일 싱가포르에서 외교장관 회담을 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전염병 정보 및 경험 공유, 방역물자 공급, 개발도상국에 대한 백신 제공, 의료팀 파견, 인류건강공동체 구축 ...

    한국경제 | 2021.09.15 10:34 | YONHAP

  • thumbnail
    슬로바키아 방문한 교황, 집시에 대한 편견과 차별 비판

    중유럽을 순방 중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14일(현지시간) 슬로바키아의 집시 거주지를 방문해 이들에 대한 편견과 차별을 비판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교황은 슬로바키아 동부 코시체에 자리한 가난한 집시 거주지를 찾아 "여러분 모두는 너무 자주 편견과 가혹한 판단, 차별적인 고정관념, 명예를 훼손하는 말과 행동의 대상이 돼 왔다"며 위로의 말을 건넸다. 이어 그는 "판단과 편견은 거리만 늘릴 뿐이고 적대감과 날카로운 말은 도움이 되지 못한다"면서 ...

    한국경제 | 2021.09.15 01:27 | YONHAP

  • thumbnail
    中 왕이 1박2일 일정으로 방한…15일 한중 외교장관회담

    중국의 왕이(王毅)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1박2일 일정으로 한국을 찾았다. 동아시아를 순방 중인 왕이 부장은 14일 싱가포르에서 일정을 마친 뒤 이날 저녁 전용기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왕이 부장의 이번 방한은 지난해 11월 이후 약 10개월 만이다. 그는 15일 오전 정의용 외교부 장관과 한중 외교장관회담을 진행하고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할 예정이다. 한중 외교장관회담은 지난 4월 정 장관의 중국 푸젠성 샤먼 방문 ...

    한국경제 | 2021.09.14 22:55 | 이보배

  • thumbnail
    중국 왕이 입국…취재진에 손 흔들며 1박2일 일정 시작(종합)

    ... 예방…북한 순항미사일 발사 평가 관심 북한의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로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이 다시 고조되는 상황에서 중국의 왕이(王毅)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14일 1박 2일 일정으로 한국을 찾았다. 동아시아를 순방 중인 왕이 부장은 이날 싱가포르에서 일정을 마치고 저녁 전용기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중국 국기가 그려진 마스크를 쓴 왕이 부장은 오후 9시50분께 입국장에서 기다리던 취재진에게 모습을 드러냈으며, 손을 들어 인사하고 차에 ...

    한국경제 | 2021.09.14 22:22 | YONHAP

  • thumbnail
    中 상무부장 "아세안과 지역경제 일체화 추진 원해"

    ... 중국이 미국이 제기하는 코로나19 중국 책임론에 대해 반박할 때 주로 내세우는 논리다. 한편 이번 화상회의는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10일부터 베트남·캄보디아·싱가포르 등 동남아시아 국가들을 방문하고 14일 한국을 찾는 상황에서 열렸다. 왕이 부장은 동남아 순방에서 "남중국해에서 외부세력의 간섭과 도발을 공동으로 저지해야 한다"는 입장을 피력하는 한편, 코로나19 백신 및 경제무역분야 협력 강화를 제안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4 12:39 | YONHAP

  • thumbnail
    中왕이, 코로나 확산 싱가포르에 "방역·신약개발 협력"

    "양국 협력이 새로운 단계에 오르길 희망" 우군 만들기 미국과 중국과의 갈등이 계속되는 가운데 동아시아 순방에 나선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싱가포르를 찾아 방역 협력을 약속하며 우군 만들기에 공을 들였다. 싱가포르는 세계 최고 수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을 기록하고 있지만, 최근 신규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14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왕이 부장은 베트남과 ...

    한국경제 | 2021.09.14 11:53 | YONHAP

  • thumbnail
    中 왕이 오늘(14일) 방한…무슨 얘기 나눌까

    ... 기본입장을 강조할 수도 있다. 한국이 지난 5월 미국과 정상회담서 중국의 핵심 이익인 대만 문제를 처음 언급하는 등 미국과 가까워지는 상황을 의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앞서 왕 부장은 베트남, 캄보디아, 싱가포르 등 동남아 국가 순방을 진행했는데 지난 10~11일 베트남을 방문한 자리에서 "남중국해에서 외부 세력의 간섭과 도발을 막아야 한다"며 미국을 겨냥하기도 했다. 이어 "역외 세력이 아세안의 중심 지위를 무력화하지 못하게 하길 ...

    한국경제 | 2021.09.14 10:54 | 이미경

  • thumbnail
    쿠바 과학자들 "'아바나 증후군', 공격 때문이라는 증거 없다"

    ... 사이에서도 비슷한 증상이 나타났다. 윌리엄 번스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은 약 200명의 미국 공무원과 가족이 아바나 증후군 증상을 겪었고, 이 중 100명 정도가 CIA 요원과 가족이라고 밝힌 바 있다. 지난달 동남아를 순방 중이던 카멀라 해리스 미 부통령의 베트남행이 예정보다 3시간 지연됐는데, 당시 미국 언론은 베트남 주재 미 직원이 아바나 증후군 증상을 보였기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증상이 나타난 사람 중엔 곤충 울음이나 금속을 가는 것과 같은 ...

    한국경제 | 2021.09.14 06:36 | YONHAP

  • thumbnail
    교황, 2차 대전 때 슬로바키아의 유대인 학살 비판…"창피한 일"(종합)

    지병 수술 후 첫 해외 순방…"유럽, 경제 회복 과정서 연대해야" 슬로바키아를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은 13일(현지시간) 2차 세계 대전 당시 현지에서 벌어진 유대인 학살이 창피한 일이라며 계속되는 반유대주의를 비판했다. 교황은 수도 브라티슬라바 리브네 광장의 홀로코스트 추모비 앞에서 "여기서 하나님의 이름이 더럽혀졌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교황은 그러면서 "모든 폭력과 반유대주의의 모든 형태를 규탄하기 위해 단결하자"고 ...

    한국경제 | 2021.09.14 03:05 | YONHAP

  • thumbnail
    슬로바키아 방문한 교황, 유럽에 경제 회복 과정의 연대 촉구

    프란치스코 교황은 13일(현지시간) 유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피폐해진 경제를 회복하는 과정에서 연대를 보여줄 것을 촉구했다. 중유럽을 순방 중인 교황은 슬로바키아 수도 브라티슬라바에서 코로나19를 "우리 시대 가장 큰 시험"이라고 언급하며 "그것은 우리가 모두 같은 배에 있을 때조차 우리 자신만을 생각하기가 얼마나 쉬운지 가르쳐줬다"고 지적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그는 "유럽연합(EU)의 회복 계획에 따른 ...

    한국경제 | 2021.09.13 23: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