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1-400 / 17,4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두테르테, 친중 탈피?…"미국과 방문군협정 종료" 통보 철회

    ... "두테르테 대통령이 지난해 미국측에 전달한 VFA 종료 통보를 철회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에 오스틴 장관은 두테르테 대통령의 결정은 오랜기간 동맹인 양국의 국방 협력 증진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동남아 순방중인 오스틴 장관은 베트남이 이어 전날 필리핀을 방문해 두테르테 대통령을 예방했다. 양국은 지난 1998년 훈련 등을 위해 필리핀에 입국하는 미군의 권리와 의무 등을 규정한 VFA를 체결했다. VFA는 미군이 필리핀에서 군사 ...

    한국경제 | 2021.07.30 12:57 | YONHAP

  • thumbnail
    미-베트남 국방장관, '코로나 방역·군사 협력' 방안 논의

    ...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국가들 중 하나인 필리핀을 방문했다. 남중국해의 필리핀 배타적경제수역(EEZ) 내 휫선(Whitsun) 암초에는 중국 선박 수백 척이 정박하면서 양국간에 갈등이 빚어지고 있다. 동남아를 순방중인 오스틴 장관은 지난 27일 국제전략문제연구소(IISS)가 싱가포르에서 개최한 행사에 참석해 남중국해에 대한 중국의 영유권 주장은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연설에서 "(중국의) 이 같은 주장은 해당 지역 국가들의 주권을 ...

    한국경제 | 2021.07.30 12:03 | YONHAP

  • thumbnail
    블링컨 "이란 핵협상 무한정 할수 없어"…멀어지는 빠른 합의(종합)

    "의지와 선의 보여…공은 이란 쪽에 넘어가"…쿠웨이트 순방서 밝혀 쿠웨이트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분쟁의 유일 해법은 2국가"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29일(현지시간) 핵 합의(JCPOA·포괄적 공동행동 계획) 복원을 위한 협상을 무한정 계속할 수는 없다고 밝혔다. 전날 이란의 최고지도자가 핵협상과 관련해 미국 등 서방 국가에 대한 강한 불신을 드러낸 상황에서 빠른 핵합의 복원이 멀어지는 게 아닌가 하는 전망이 나온다. AFP·로이터 통신에 ...

    한국경제 | 2021.07.30 00:42 | YONHAP

  • thumbnail
    '중남미 불법이민 소방수' 美부통령 "한국과 협력" 언급 이유는

    ...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내용이 포함된 것이었다. 실제로 문 대통령은 지난달 북부 3국이 포함된 중미통합체제(SICA) 8개국 정상과 화상 회의를 갖고 포괄적 협력 관계를 발전시키기로 했다. 최종건 외교부 1차관은 지난 4월 중남미 순방에 나서 한·SICA 외교차관 회의를 열기도 했다. 중남미 불법이민 문제 해결은 해리스 부통령이 취임 이후 바이든 대통령으로부터 받은 첫 임무다. 해리스 부통령이 첫 순방지로 중남미를 택할 정도로 각별한 공을 들이는 사안이자 자신의 ...

    한국경제 | 2021.07.30 00:13 | YONHAP

  • thumbnail
    블링컨 "핵협상 공은 이란에…빈 회담 무한정 할 수 없어"

    쿠웨이트 순방 기자회견서 밝혀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핵 합의(JCPOA·포괄적 공동행동 계획) 복원을 위한 협상을 무한정 계속할 수는 없다고 밝혔다. 29일(현지시간) AFP·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블링컨 장관은 이날 쿠웨이트 방문 중 기자회견에서 이란 핵 합의와 관련해 "우리는 외교에 전념하고 있지만, 이런 과정이 무한정 계속될 수는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미국은 이란이 행동할 준비가 됐는지 아닌지를 지켜보며 협상을 계속하기 ...

    한국경제 | 2021.07.29 21:11 | YONHAP

  • thumbnail
    한·일 관계 개선 직접 압박한 美…"양국 원하면 역할할 것"

    ... 21세기에 그 나라들이 협력할 수 있는 것들로 또 다른 바구니를 채우는 게 우리의 과제”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방일이 무산된데 대해서도 아쉬움을 표했다. 램버트 부차관보는 “웬디 셔먼 부장관이 (아시아 순방 길에) 서울로부터 받은 첫 보고는 문 대통령이 도쿄올림픽에 간다는 것이었다”며 “일본에 도착했을 때 무산됐다는 게 명확해져 염려스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날 한·일 차관을 ...

    한국경제 | 2021.07.29 14:23 | 송영찬

  • thumbnail
    '중국의 입' 친강, 주미대사 부임…"中분투, 한계가 없을 것"

    ... 빚고 있는 시기에 미국에 부임한 그가 '물밑외교'를 통해 갈등을 막후에서 조정하는 역할보다는 시 주석의 강경한 대미 입장을 충실히 전달하는 역할에 무게를 두는 것 아니냐는 예상도 있다. 뤼샹(呂祥)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중국 관영 영자지 글로벌타임스에 "친 대사는 많은 외교 현장과 해외 순방에 시 주석을 수행했다"며 "그는 중국의 정책결정권자 그룹과 가까워 중미관계와 중국의 외교를 보다 높고 큰 관점에서 볼 줄 안다"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11:18 | YONHAP

  • thumbnail
    미중 '송곳 외교' 가속…탈레반·인도에 달라이 라마까지

    ... 외교부 부부장도 "중미 관계는 교착 상태에 빠졌으며 심각한 어려움에 직면했는데 이는 근본적으로 미국의 일부 인사가 중국을 '가상의 적'으로 삼았기 때문"이라며 레드라인을 넘지 말라고 경고했다. 이어 왕이 부장은 셔먼 부장관이 순방했던 몽골의 외교장관을 27일 톈진에 초청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지원과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를 통해 경제 지원 확대를 약속하며 힘을 합치자고 종용했다. 28일에는 톈진에서 탈레반 2인자 물라 압둘 ...

    한국경제 | 2021.07.29 09:34 | YONHAP

  • thumbnail
    美 한일담당 부차관보 "20세기 만행역사 불변…한일협력이 과제"(종합)

    ... 부차관보는 "한국이 일본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면 한국 젊은이들은 더 안전하고 안정적이며, 더욱 번영하게 될 가능성이 크다"며 "이는 일본과 미국의 젊은이들한테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그는 최근 웬디 셔먼 국무부 부장관이 아시아 순방 일환으로 일본으로 향하던 길에 "서울(주한대사관)로부터 받은 첫 보고는 돌파구가 마련돼 문재인 대통령께서 도쿄올림픽에 간다는 것이었다"며 "일본에 도착했을 때 무산됐다는 게 명확했고 우린 염려스러웠다"고 언급했다. 그는 "다음날 한일 ...

    한국경제 | 2021.07.29 07:52 | YONHAP

  • thumbnail
    美 한일담당 부차관보 "20세기 만행역사 불변…한일협력이 과제"

    ... 부차관보는 "한국이 일본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면 한국 젊은이들은 더 안전하고 안정적이며, 더욱 번영하게 될 가능성이 크다"며 "이는 일본과 미국의 젊은이들한테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그는 최근 웬디 셔먼 국무부 부장관이 아시아 순방 일환으로 일본으로 향하던 길에 "서울(주한대사관)로부터 받은 첫 보고는 돌파구가 마련돼 문재인 대통령께서 도쿄올림픽에 간다는 것이었다"며 "일본에 도착했을 때 무산됐다는 게 명확했고 우린 염려스러웠다"고 언급했다. 그는 "다음날 한일 ...

    한국경제 | 2021.07.29 07: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