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441-7450 / 7,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생사 모른 채 생일맞은 후세인과 빈 라덴

    ... 못했으며 오늘도 나는 (후세인의 생사를) 모른다"고 말했다. 후세인과 빈 라덴에겐 모두 생일 선물 비슷한게 있었다. 추종자들이 그들의 생존 가능성을 제기한 것이다. 빈 라덴의 생일인 지난 3월10일 알 카에다의 고위관계자인 칼리드 셰이크 모하메드는 자신이 2002년 12월 빈 라덴을 만났다고 말해 그의 생존 가능성을 제기했다. 이는 타리크 아지즈 전 이라크 부총리가 최근 후세인에 대한 미군의 표적 공습이후에도 후세인이 살아있는걸 봤다고 말한 것과 아주 똑같다. ...

    연합뉴스 | 2003.04.29 00:00

  • 카타르, 걸프 최초 성문헌법 승인 국민투표

    ... 기능을보장하지 않지만 3권 분립의 토대를 마련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특히 입법권과 예산 심의권을 갖는 슈라위원회(국정자문기구)는 45인으로 구성되며 이 가운데 30명은 선거를 통해 뽑고 나머지 15명은 국왕이 지명한다. 셰이크하마드 빈 할리파 알-사니 국왕은 총리,각료를 임명할 수 있고 의회 해산권도 보유한다. 의회격인 슈라위원회는 각료들에 대한 정책 추궁과 불신임 표결권을 갖지만 국왕을 불신임할수는 없다. 슈라 위원회의 임기는 4년이며 2004년 첫 ...

    연합뉴스 | 2003.04.29 00:00

  • 럼즈펠드 "당분간 걸프주둔 미군 유지"

    ... 이라크전 종전에도 불구하고 당분간 걸프지역에 주둔중인 미군을 현재대로 유지할 것임을 시사했다. 전날 중동 순방길에 오른 럼즈펠드 장관은 이날 토미 프랭크스 중부사령관을 대동한 채 첫 방문국인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 도착, 셰이크 모하메드 빈 라쉬드 알-마크툼 UAE 국방장관 등과 회담 후 미군은 당분간 떠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럼즈펠드 장관은 이와 관련해 이라크가 제기하는 위협이 종식된 이상 미국은 걸프지역 주둔군을 감축하거나 재편하는 방안을 ...

    연합뉴스 | 2003.04.28 00:00

  • 쿠웨이트 "이라크정부 구성후 연합군 철수" 촉구

    미국과 영국 연합군은 이라크에 새로운 정부가 출범하는대로 이라크에서 떠나야 한다고 셰이크 사바 알 아흐메드 알 사바 쿠웨이트외무장관이 26일 밝혔다. 사바 장관은 이날 홍해 휴양지 샤름 엘-셰이크에서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과 회담 후 "모든 아랍 국가들과 마찬가지로 쿠웨이트도 전체 이라크 국민이 수용할 수 있는 정부가 구성된뒤 외국 군대의 철수를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바 장관은 사담 후세인 정권이 더이상 존재하지 않는 현실을 감안, ...

    연합뉴스 | 2003.04.27 00:00

  • 이라크 장래 놓고 시아파 간에도 갈등

    ... 바트주의 체제에 대한증오에는 일치돼 있지만 전후 이라크에 대한 비전에 대해서는 통일돼 있지 않다는것이 드러나고 있다"고 밝혔다. 세속-종교주의적 갈등이 같은 단체 내부에서 벌어지는 경우까지 있다. 이라크 이슬람혁명 최고회의 소속인 셰이크 카림 알 사디는 최근 "우리는 신의말씀이 이행되기를 바란다"고 말해 전후 이라크의 이슬람 체제 전망을 제기했다. 그러나 같은 단체 소속인 아크람 알 하킴은 "시아파는 권력분점을 가져다줄 민주선거를 바랄 뿐"이라고 말해 전혀 다른 ...

    연합뉴스 | 2003.04.25 00:00

  • 이라크 시아파 권력공백 이용 지방委 조직 나서

    ... 이라크 시아파들에 대한 영향력 행사 문제에 우려하고 있으며 이같은 입장을 이란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한편 사우디 아라비아의 한 모슬렘 지도자는 23일 시아파들에 대한 종파(宗派)차별 종식을 위한 대대적인 개혁을 주창하고 나섰다. 셰이크 하산 알-사파르는 AFP통신 회견에서 "시아파 모슬렘들이 불평해 온 종파 차별 문제 개선을 위해 정부 당국과 접촉하고 있으며 시아파들은 국가의 통일성을 지키는 선에서 자신들의 권리를주장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구 ...

    연합뉴스 | 2003.04.24 00:00

  • 시아파 성지순례, 대규모 반미시위 없어

    ... 붕괴되자 미군의 이라크 점령에 반대하는 등 정치적 목소리를 높이고 있으며, 이번 순례행사는 시아파들의 결집된 힘을 보여주는 장이 될것으로 전망돼 왔다. 이라크 최대 반체제 단체인 이슬람혁명최고위원회(SCIRI)를 이끌고 있는 셰이크압둘 아지즈 알-하킴은 시아파 순례자들이 제이 가너 이라크 재건.인도 지원처장이이끄는 과도행정 기구가 필요없음을 보여줬다면서 이라크인들에 의한 민주정부 수립을 촉구했다. 그는 "이라크 국민은 자신들의 일을 담당할 수 있으며, 독립적인 정부를 ...

    연합뉴스 | 2003.04.24 00:00

  • "미군, 후세인보다 악랄".. 이라크 시아파 지도자

    미군이 이라크 시아파 지도자들에 대한 감시활동을 강화한 가운데 저명 시아파 성직자인 셰이크 모하메드 알 파투시는 23일 "미군에 의해억류된 채 폭행당했다"며 "미군은 후세인보다 더 악랄하다"고 비난했다. 파투시는 이날 아부다비 TV방송 회견에서 "미군 장교가 나중에 사과하긴 했지만,우리는 폭행당했으며 손이 뒤로 묶인 채 하룻밤을 보내야 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미군은 "파투시의 억류를 확인해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으나 시아파 지도자이자 ...

    연합뉴스 | 2003.04.23 00:00

  • [이라크戰] 시아파, 치안유지 등 '새 권력 부상'

    ... 이라크 전체 인구 3분의 2를 차지하는 위상과 걸맞은 시아파 권력의 시대가 도래했다는 것이다. LA 타임스는 미군이 이라크내 각종 도로와 항만, 영공을 통제하고 있는지 모르지만 시아파가 다수를 차지하는 어느 곳에서나 흰 터번을 두른 셰이크(족장)들과 이맘(학자)들을 볼 수 있고 이들은 그날 그날 의사결정과 정책수립에 착수했다고 전했다. 타임스는 또 시아파 신흥권력은 이번 주중 더욱 뚜렷이 드러날 것이라고 말하면서 지난 1천300년동안 시아파 이슬람신자들에게 고난과 ...

    연합뉴스 | 2003.04.22 00:00

  • 이라크 시아파 지도층간 `유혈 권력암투'

    ... 사무실로 돌아갔다. 그러나 이 두 사람은 성난 군중과 사드르 추종자들에 살해됐다. 미군이 한 저명한 아야톨라의 아들로 런던에서 망명생활을 하던 알-호에이를 최근 이라크로 데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사드르와 가까운 한 부족 지도자인 셰이크 아드난 셰흐마니는 "누구도 무리를 통제할 수 없었다. 그들은 극도로 분노해있었다. 이제 무크타다 알-사드르의 추종자들이 알-호에이를 죽였다고 모든 사람이 말하고있다"고 말했다. 한편 하킴은 "우리의 상황은 불안전하다. 도처에 무기와 ...

    연합뉴스 | 2003.04.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