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591-7600 / 7,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카타르 외무장관 이라크 방문

    셰이크 하마드 빈 자셈 알-타니 카타르 외무장관이 이라크 공식 방문을 위해 26일 카타르를 떠났다고 카타르 관영 QNA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셰이크 하마드 장관의 체류기간과 이라크와 논의할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그러나 카타르 알-자지라 방송은 양측 회담이 "현 위기를 완화하고 미국의 공격을 피하기 위해 이라크에 유엔 무기 사찰단이 복귀할 가능성"에 초점이 맞춰질것이라고 전망했다. 카타르는 방위 조약으로 맺어진 미국. 영국의 우방으로 수도 ...

    연합뉴스 | 2002.08.26 00:00

  • [파워 컴퍼니-(2) 식품.주류] 우유업계 : 우유빅3 중부권서 한판승부

    ... 2~3%의 점유율 차로 2위자리를 다투고 있다. 최근 급감하고 있는 우유소비를 늘리기 위해 업계들이 연대사업을 펼치고 있지만 그 속에서는 시장을 둘러싼 한치 양보없는 마케팅 전쟁이 전개되고 있다. 매일유업은 서울 명동에서 "밀크 셰이크" 페스티벌을 개최,다양한 종류의 과일이나 야채를 이용한 우유 음료를 소개하며 판촉활동에 나섰다. "키즈(Kids) 생활영어"를 새긴 우유팩 제품을 선보여 관심끌기에 성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매일뉴질랜드 치즈의 지분을 모두 인수해 ...

    한국경제 | 2002.08.22 00:00

  • 국제유가 배럴당 30弗 육박 .. 15개월래 최고치

    ... 거래됐다. 이로써 WTI 가격은 올 들어 50% 급등했다. 런던석유거래소에서 매매된 브렌트유 10월물도 배럴당 26센트 상승한 27.2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두바이 현물가격은 10센트 뛴 배럴당 26.02달러에 마감됐다. 세이크 아마드 파달 사바 쿠웨이트 석유장관이 이날 "배럴당 30달러를 넘지 않으면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내달 모임에서 증산결정을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발언,유가를 자극했다. 미국의 이라크 공격임박설로 중동지역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

    한국경제 | 2002.08.20 00:00

  • [국제유가] 15개월래 최대 상승..30달러 위협

    ... 26센트(1%) 상승한 27.26달러에 끝났다. 시장관계자들은 국제 원유 가격이 추가 상승하지 않을 경우 OPEC 회원국 생산할당량을 늘이지 않겠다는 쿠웨이트 석유 장관의 발언으로 유가가 상승 압력을 받았다고 전했다. 쿠웨이트의 셰이크 알-아흐마드 알-사바 석유장관은 앞서 "유가가 배럴당 30달러를 넘지 않으면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내달 모임에서 석유 생산을 늘리지 않을것"이라고 밝혔다. 에너지 컨설팅업체인 카메론 하노버의 피터 뷰텔 사장은 "OPEC은 현 ...

    연합뉴스 | 2002.08.20 00:00

  • 걸프지역 이라크 공격 반대 여론 확산

    ... 나섰다. 걸프 지역내 미국의 핵심 우방이며 미 해군 5함대 기지가 있는 바레인은 18일미국의 대 이라크 군사공격에 반대한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바레인 국가원수로선 1979년 이란 이슬람 혁명 후 처음으로 테헤란을 방문한 셰이크 하마드 빈 이사 알-할리파 국왕은 이란 최고 지도자 아야툴라 알리 하메네이와회담 후 공동성명을 통해 미국의 대 이라크 군사행동에 반대 입장을 천명했다고 이란 관영 IRNA통신이 보도했다. 양국 공동성명은 "이란과 바레인은 이라크에 ...

    연합뉴스 | 2002.08.19 00:00

  • 英 이슬람교도들 이라크 공격시 聖戰 경고

    영국내 과격 이슬람지도자들은 미국과 영국이 이라크를 상대로 전쟁을 벌일 경우 9.11 사태와 같은 테러공격에 직면할 것임을 경고했다고 데일리 텔레그라프지가 14일 보도했다. 런던 거주 이슬람 지도자 셰이크 오마르 바크리 무하마드는 자신을 비롯한 과격주의자들이 사담 후세인 체제에 대한 공격에 맞서 이슬람교도들이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가에 대한 포고령을 발표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힌 것으로 신문은 전했다. 그는 "9.11 사건은 이슬람권에 대한 미국의 ...

    연합뉴스 | 2002.08.14 00:00

  • 엘비스 프레슬리 25주기..사후 평가 아직도 엇갈려

    ...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엘비스가 `하트브레이크 호텔'로 주류사회 대중문화의 벽을 깨뜨릴 1956년 당시의 팝음악은 프랭크 시내트러나 패티 페이지 등 감상적인 성인가수들의 독무대였다. 그해 한 해동안에만도 엘비스는 "Shake Rattle and Roll" "Blue Suede Shoes" "Hound Dog" "Don't Be Cruel" "Love Me Tender"등의 노래들을 남겼다. 그가 처음 "더 밀튼 벌 쇼"에 등장했을 때 뉴욕 데일리 뉴스의 ...

    연합뉴스 | 2002.08.09 00:00

  • 이, 가자지구에 미사일 공격

    ...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의 무장세력 억제가 가능한 지역으로부터의 이스라엘군 철수문제가 논의됐으며 가자지구와 예리코, 베들레헴 등지로부터의 철군이 유력하다고 신문은 관측했다. 한편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은 5일 카이로에서 시몬 페레스 이스라엘외무장관을 만나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와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이 샤름 엘 셰이크에서 평화회담을 열자고 제의했다. (가자시티.예루살렘 AFP.AP=연합뉴스) lkc@yna.co.kr

    연합뉴스 | 2002.08.06 00:00

  • 예루살렘서 폭탄테러...7명 사망, 86명 부상

    ... 정책을 따르지 않는 "관리들을 제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이 말했다. 폭탄 테러가 발생하기 직전 아라파트 수반과 만난 미국의 인권운동가 제시 잭슨목사는 테러 소식이 전해 진 뒤 하마스의 정신적 지도자 셰이크 아흐메드 야신을 방문키로 했던 계획을 취소했다. 그는 이날 가자지구에 사는 야신을 방문해 그의 추종자들이 자살폭탄 공격 등으로 이스라엘 민간인들을 공격하는 것을 중단시켜 줄 것을 촉구할 예정이었다. 동남아시아를 방문 중인 하비에르 ...

    연합뉴스 | 2002.08.01 00:00

  • 예루살렘서 폭탄테러...7명 사망, 70여명 부상

    ... 철저한 보안조치로 이스라엘과팔레스타인 간 충돌 속에서도 예외적으로 평온을 유지해 온 곳이다. 한편 폭탄 테러가 발생하기 직전 아라파트 수반과 만난 미국의 인권운동가 제시잭슨 목사는 테러 소식이 전해 진 뒤 하마스의 정신적 지도자 셰이크 아흐메드 야신을 방문키로 했던 계획을 취소했다. 그는 이날 가자지구에 사는 야신을 방문해 그의 추종자들이 자살폭탄 공격 등으로 이스라엘 민간인들을 공격하는 것을 중단시켜 줄 것을 촉구할 예정이었다. (예루살렘 AP.AF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8.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