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601-7610 / 7,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BI, 알-카에다 관련 英 이슬람 성직자 수사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런던에 거주하는 급진적 이슬람 성직자 셰이크 아부 함자 알-마스리(44)를 젊은 미국인 이슬람교도들을미국내 알-카에다 세포조직에 가입시킨 음모의 핵심인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 텔레그래프가 25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FBI가 시애틀에서 2명의 이슬람교도를 함자 또는 런던북부 핀스베리파크에 있는 그의 이슬람사원과 관련된 혐의로 체포했으며 FBI는 이들이 함자와 함께 "지하드 훈련캠프"를 조직한 것으로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파키스탄 살인범, 소녀 제공해 희생자 가족과 합의

    ... `거래'가 취소됐으며 27일 이들에 대한 형집행이 예정돼있다고 언론들은 전했다. 이슬람 율법은 중증 범죄자라도 희생자의 가족이 금전적 보상을 수락하면 사면된다고 규정하고 있으나, 여성으로 범죄행위를 보상하는 행위는 금지하고 있다. 셰이크 리아즈 아흐메드 법원장은 현지 한 신문과의 회견에서 "이들은 국법과문명세계의 규범을 어겼다"며 사건 경위에 대한 조사를 명령했고, 파키스탄 인권위원회(HRCP)도 전담조사반을 펀자브주에 파견해 조사에 착수케 했다. 한편 파키스탄의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하마스, '피바다' 보복 선언

    ... 이스라엘인은 지금 언제, 어디서든팔레스타인 레지스탕스의 공격 목표물"이라면서 "하마스는 팔레스타인인의 순교를복수하기 위한 레지스탕스 활동을 어떤 조건으로도 중단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하마스의 정신적 지도자인 셰이크 아흐메드 야신은 이날 이스라엘이가자지구 폭격을 단행하기 이전에 하마스가 조건부 휴전을 선언할 준비가 돼 있었다고 말했다고 스페인 일간지 ABC가 보도했다. 야신은 "(하마스가) 이스라엘의 철군만을 전제로 하는 것이 아닌 특정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팔'보복선언..팔'무장단체 로켓공격

    ... '카삼로켓' 3발이 이날 밤 가자지구 북부에서 발사돼 이스라엘 남부 스데로트 지역을 타격했으나 부상자 등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카삼로켓'은 하마스 산하 무장조직 에제딘 알-카삼여단이 제작한 무기로, 이단체 지도자 셰이크 살라 셰하다가 이스라엘 공습으로 사망한데 대한 보복차원에서사용된 것으로 보인다. 소식통들은 또 팔레스타인 무장세력이 가자지구 북부의 한 유대인 정착촌에 네차례 박격포 공격을 가했다고 말했다. 가자지구 남부지역에서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이 가자시티 공습, 11명사망 100여명 부상

    ... 우려된다. 현지 의사들은 사망자 중 3명이 어린이라고 밝혔으며 다른 병원 관계자들은 부상자 100여명 가운데 30여명이 어린이라고 말했다. 팔레스타인 보안 관리들은 폭격당한 집이 '이자딘 엘-카삼'이라는 하마스 군사조직을 창설한 셰이크 살라 셰하데 소유라고 밝혔다. 이 단체는 지난 2년 간 수차례의 자살폭탄 공격 등 이스라엘에 대해 수십 건의 공격을 감행했다고 자처해왔다. 팔레스타인 소식통은 셰하데는 이스라엘의 수배를 받아온 인물이며 그는 이번 폭격으로 아내와 ...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이,팔'지역 공습, 최소 12명사망 140여명 부상

    ... 최소한 12명이 사망하고, 140여명이 부상했다고 이스라엘군과 팔레스타인 소식통들이 밝혔다. 이스라엘 관리들은 이날 가자시티에 대한 공습사실을 확인하면서 이날 공격은지난 수년간 여러 차례 이스라엘 민간인들을 공격한 `하마스' 지도자 셰이크 살라셰하데를 공격하기 위해 단행됐다고 말했다. 이날 공습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요르단강 서안의 이스라엘군 병력철수와팔레스타인 치안대책에 합의하고, 하마스도 자살폭탄 테러 중단을 시사하는 등 양측간에 화해무드가 조성되는 ...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美, 펄기자 살해 유죄 판결 환영

    ... 대한 파키스탄의 판결을 환영한다"고 말하고 "대니얼 펄은 잔인하게 처형됐고 이제 파키스탄 사법부가 판결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파키스탄 반테러 법원은 이날 펄 기자를 납치, 살해한 혐의로 영국 태생의아메드 오마르 사에드 셰이크(29)에게 사형을 선고하고 공범 살먼 사퀴브와 파하드나심, 셰이크 아딜에게는 종신형을 선고했다. 플라이셔 대변인은 이어 "이는 파키스탄이 테러 전쟁에서 보여 주고 있는 지도력의 또다른 실례"라고 파키스탄을 치켜 세웠다. 한편 펄 ...

    연합뉴스 | 2002.07.16 00:00

  • 펄기자 살해범 사법당국에 보복 위협

    를 납치, 살해한 혐의로 15일 파키스탄 반테러 법정에서 사형을 선고받은 셰이크 오마르(29)는 사법당국에 대해 "누가 먼저 죽는 지 보게 될 것"이라며 보복 위협을 가했다. 영국 태생의 오마르는 이날 선고 후 변호인을 통해 밝힌 성명에서 "내가 먼저죽는 지 아니면 나를 사형에 처한 당국이 먼저 죽는 지 보게 될 것"이라며 "이슬람과 비이슬람 간의 전쟁은 계속되고 있고 사람들은 누가 진정한 이슬람의 편에 서 있는 지 알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7.16 00:00

  • 쿠웨이트, 미 이라크 공격 기지역할 반대

    쿠웨이트의 셰이크 모하메드 알 사바 외무장관은 미국의 이라크에 대한 대규모 공격이 감행될 경우 쿠웨이트가 공격기지 역할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쿠웨이트 일간 알-라이 알-암지가 12일 보도했다. 셰이크 모하메드 장관은 "쿠웨이트 주둔 미군의 임무는 쿠웨이트의 땅과 주권을 방어하는데 있다. 쿠웨이트 땅에서 이라크 공격을 위해 발진하는데 대해 쿠웨이트는 동의하지 않는다"고 말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그는 이어 "워싱턴 당국이 쿠웨이트와 이라크를 ...

    연합뉴스 | 2002.07.13 00:00

  • 러시아 카페 '푸틴' 이름 바꿔야

    ...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이름을 딴 한 러시아 카페가 이제 더 이상 '푸틴'이라는 간판을 내걸수 없게 됐다고. 2명의 러시아 학생이 인기가 치솟는 자국 대통령의 이름을 빌어 우랄 산맥 인근에 문을 연 이 카페는 푸틴 비스킷, 푸틴 쉐이크, 크렘린 음료수 등을 제공해 왔다. 그러나, 지난달 푸틴 대통령이 러시아 국민이 자신을 숭배화 하는 최근의 현상을 우려하고 있다고 공개적으로 밝히자 카페가 위치한 첼랴빈스크 현지 관리들은 카페 이름을 바꾸도록 종용했다고. 푸틴 ...

    연합뉴스 | 2002.07.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