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1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칸타빌레' 주원, 심은경에 "팔베개 옵션" 제안, 그래도 그린라이트는 아니었다

    프란츠 슈트레제만(백윤식)의 등장에 차유진(주원)은 설내일(심은경)에게 “팔베개 옵션”을 제안하기에 이르렀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내일도 칸타빌레’ 2회에서 내일은 신분을 숨기고 변태처럼 접근한 프란츠 슈트레제만의 제안을 받아 호텔 레스토랑으로 가 랍스터를 먹으려 했다. 앞서 내일은 유진의 집에 슈트레제만을 데려왔고, 유진에 빈정이 상한 슈트레제만이 내일에게 호텔행을 제안한 것이다. 무턱대고 ...

    텐아시아 | 2014.10.14 22:44 | 배선영

  • thumbnail
    베일벗은 '내일도 칸타빌레', 시청자 반응 "뭔가 부족"vs"기대 된다"

    ... 스토리부터 캐릭터까지 그대로 재연해 낸 듯했다. 존경하는 스승 비에라 교수를 만나고 싶지만 비행기와 배에 트라우마가 있어 떠나지 못하는 차유진의 모습, 음악 교육 현실에 좌절했을 때 우연히 만난 설내일, 세계적인 지휘자 프란츠 슈트레제만(백윤식)의 등장 등이 주된 스토리로 등장했다. 또한 자신감이 넘치다 못해 자기 중심적인 차유진과 아이 같이 행동하고 4차원적인 사고 방식을 지닌 설내일에게서 과장된 만화적 캐릭터들의 특징이 그대로 묻어 났다. ‘내일도 ...

    텐아시아 | 2014.10.14 11:51 | 최보란

  • thumbnail
    '내일도 칸타빌레' 백윤식, 카리스마 사리지고 코믹 입었다 '감성변태 예고'

    백윤식 배우 백윤식의 존재감이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지난 13일 첫 방송한 KBS2 월화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에서 프란츠 슈트레제만 역을 맡아 드라마에 컴백한 백윤식이 전작인 영화 ‘관상’, 드라마 ‘뿌리깊은 나무’, ‘허준’에서 보였던 강력한 카리스마를 벗고 색다른 모습으로 등장했다. 한국에 도착하자마자 택시기사에게 대뜸 “물 좋은 데”를 ...

    텐아시아 | 2014.10.14 11:32 | 배선영

  • `내일도칸타빌레` 백윤식, 남다른 존재감으로 깨알 재미 선사

    배우 백윤식의 존재감이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백윤식은 13일 첫방송된 KBS2 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에서 프란츠 슈트레제만 역을 맡아 드라마에 컴백했다. `내일도 칸타빌레` 속 백윤식은 영화 `관상`, 드라마 `뿌리깊은나무` `허준`에서 보였던 강력한 카리스마를 벗고 색다른 모습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호감을 샀다. 한국에 도착하자마자 택시기사에게 대뜸 "물 좋은 데"를 가자는 대사에 시청자들은 그가 범상치 않은 캐릭터임을 짐작했다. ...

    한국경제TV | 2014.10.14 11:26

  • 첫방 `내일도 칸타빌레` 믿고 보는 배우 주원, 존재감 빛났다

    ... 칸타빌레'가 베일을 벗었다. 포문을 연 '내일도 칸타빌레'에는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캐릭터들이 다양하게 등장했다. 집을 치우지 않는 천재 소녀 설내일(심은경 분)을 시작으로 전 세계가 알아주는 거장 중의 거장이지만, 변태 같은 프라츠 슈트레제만(백윤식 분). 한음 음대 피아노과 떨거지 담당 교수 안건성(남궁연 분)까지. 캐릭터 열전이었지만 '내일도 칸타빌레'에서 가장 돋보였던 건 차유진 역을 맡은 주원이었다. 주원은 지금까지 KBS 공무원이라는 별명을 지닐 정도로 KBS 2TV에서 ...

    한국경제TV | 2014.10.14 09:42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내일도 칸타빌레', 4할 타자와 홈런왕의 만남, 과연 통할까?

    ... 14일 오후 10시 다섯 줄 요약 술 취한 차유진(주원)에게 푹 빠져 버린 설내일(심은경). 때마침 여자친구 채도경(김유미)와 헤어진 유진은 이런 내일의 스토킹이 반가울리 없다. 지휘과로 전과를 고민하던 유진은 학교에 마에스트로 프란츠 슈트레제만(백윤식)이 온다는 소식을 듣는다. 학교 최고의 교수 도강재(이병준)와 마찰을 빚은 유진은 안건성(남궁연) 교수에게 떠넘겨지고, 어쩔 수 없이 내일과의 2중주로 다시금 음악의 즐거움을 깨닫기 시작한다. 리뷰 제작 단계부터 말도 ...

    텐아시아 | 2014.10.14 09:42 | 김광국

  • 첫방 `내일도 칸타빌레` 믿고 보는 배우 주원, 존재감 빛났다

    ... 칸타빌레'가 베일을 벗었다. 포문을 연 '내일도 칸타빌레'에는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캐릭터들이 다양하게 등장했다. 집을 치우지 않는 천재 소녀 설내일(심은경 분)을 시작으로 전 세계가 알아주는 거장 중의 거장이지만, 변태 같은 프라츠 슈트레제만(백윤식 분). 한음 음대 피아노과 떨거지 담당 교수 안건성(남궁연 분)까지. 캐릭터 열전이었지만 '내일도 칸타빌레'에서 가장 돋보였던 건 차유진 역을 맡은 주원이었다. 주원은 지금까지 KBS 공무원이라는 별명을 지닐 정도로 KBS 2TV에서 ...

    한국경제TV | 2014.10.14 09:42

  • 첫방 '내일도 칸타빌레' 코믹+멜로, 다 갖춘 유쾌한 드라마

    ... 자신의 리듬 하나로 피아노를 치는 내일과의 이중주에서 미소를 되찾은 유진. 까칠하지만 자신의 집을 청소해주고, 밥까지 차려주는 유진이 마냥 좋은 내일. 두 사람 사이에 로맨스를 기대케했다. 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지휘자로 등장한 프란츠 슈트레제만(백윤식 분)의 한국 입국기가 그려지면서 새로운 전개를 예고했다. 공항에서 도망친 슈트레제만은 '물 좋은 곳'을 방문한 뒤 한국 음대에서 아이들의 사진을 찍는 독특한 모습으로 눈도장을 찍었고, 이 외에도 예지원, 남궁연, 고경표, 도희가 ...

    한국경제TV | 2014.10.13 23:24

  • thumbnail
    '내일도 칸타빌레' 백윤식, 주원-심은경 좌충우돌 가담…반전매력 예고

    [최주란 인턴기자] 배우 백윤식이 '내일도 칸타빌레'를 통해 이미지 변신에 도전한다. 10월13일 첫 방송을 앞두고있는 KBS2 새 월화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극본 박필주 신재원, 연출 한상우 이정미)에서 백윤식은 프란츠 슈트레제만 역으로 일찌감치 캐스팅돼 화제를 모았다. 백윤식은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이미지로 주원(차유진)과 심은경(설내일)의 좌충우돌에 어떻게 가담할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배윤식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

    한국경제 | 2014.10.13 21:57

  • 첫방 앞둔 '내일도 칸타빌레', 흥미진진 관전 포인트4

    ... 분)에게만큼은 한없이 허술해지는 반전 매력의 차유진(주원 분)과 종잡을 수 없는 4차원 엉뚱함과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사고를 치지만 사람의 마음을 끌어당기는 특유의 사랑스러움으로 중무장한 설내일. 이 두 사람을 필두로 감성변태 괴짜 지휘자 슈트레제만(백윤식 분), 클래식계 지드래곤 유일락(고경표 분), 소녀감성 충만'차유진 바라기'마수민(장세현 분), 마성의 훈남 첼리스트 이윤후(박보검 분), 억척 콘트라베이스녀 최민희(민도희 분) 등 제어 불가능한 강렬한 캐릭터들의 향연은 스트레스를 ...

    한국경제TV | 2014.10.13 1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