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6,7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태원 참사] 유일한 베트남 희생자 빈소…친구들이 상주로

    ... 피해자 C씨는 서울에 거주하던 취업준비생으로 나들이차 친구와 이태원을 찾았다가 참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29일 밤 용산 이태원동의 해밀톤 호텔 옆 경사로에서 인파가 떠밀려 쓰러지면서 이날 오전 6시 기준 154명이 숨지고 149명이 다쳤다. 외국인 사망자는 26명으로, 이란 5명, 중국 4명, 러시아 4명, 미국 2명, 일본 2명, 프랑스·호주·노르웨이·오스트리아·베트남·태국·카자흐스탄·우즈벡·스리랑카 각 1명씩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31 16:00 | YONHAP

  • thumbnail
    [이태원 참사] "우리 애 어떻게 됐나요" 해외 부모들의 안타까운 사연들

    ... 경찰은 사고 현장에서 딸의 스마트폰이 수거됐다고 전했다고 한다. 부부는 딸이 무사하길 간절히 빌었지만 얼마 뒤 일본 외무성으로부터 딸이 사망자 명단에 있다는 안내를 받았다. 이번 참사로 희생된 26명의 외국인 중에는 이란과 우즈베키스탄, 스리랑카, 중국 등지 출신도 포함돼 있다. 다만 이들의 안타까운 소식은 외신을 통해 아직 구체적으로 전해지지 않았다. 구사일생으로 목숨을 건진 외국인들의 체험담도 쏟아졌다. 멕시코에서 온 의대생 줄리아나 벨란디아 산타엘라(23)씨는 ...

    한국경제 | 2022.10.31 11:41 | YONHAP

  • thumbnail
    "더 살리지 못해 죄송합니다"…이태원 현장 경찰관의 자책

    ... 따르면 31일 오전 6시 기준 인명 피해 규모는 사망자 154명, 중상자 33명, 경상자 116명 등이다. 외국인 사망자는 26명으로, 이란 5명, 중국 4명, 러시아 4명, 미국 2명, 일본 2명, 프랑스·호주·노르웨이·오스트리아·베트남·태국·카자흐스탄·우즈벡·스리랑카 각 1명씩이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0.31 08:32 | 홍민성

  • thumbnail
    이태원 중상자 3명 줄어든 33명…경상 116명·사망 154명

    ... 사망자는 26명이다. 이란 5명, 중국 4명, 러시아 4명, 미국 2명, 일본 2명, 프랑스·호주·노르웨이·오스트리아·베트남·태국·카자흐스탄·우즈벡·스리랑카 각 1명씩이다. 정부가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는 가운데, 경찰은 사이버대책상황실을 운영해 온라인상의 허위사실 유포 차단에 나섰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0.31 07:05 | 오세성

  • thumbnail
    이태원 사망자 154명, 외국인 26명…중상 33명

    ... 36명에서 3명이 줄었다. 경상자는 96명에서 10명 늘었으며, 사망자는 154명에서 변동 없다. 사망자 중 1명을 제외한 153명의 신원확인은 완료됐으며, 1명에 대한 신원확인 작업은 진행 중이다. 외국인 사망자는 26명으로, 이란 5명, 중국 4명, 러시아 4명, 미국 2명, 일본 2명, 프랑스·호주·노르웨이·오스트리아·베트남·태국·카자흐스탄·우즈벡·스리랑카 각 1명씩이었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10.31 07:03

  • thumbnail
    [이태원 참사] 중상자 수 3명 줄어 33명…경상 116명·사망 154명

    ... 중국 4명, 러시아 4명, 미국 2명, 일본 2명, 프랑스·호주·노르웨이·오스트리아·베트남·태국·카자흐스탄·우즈벡·스리랑카 각 1명씩이었다. 정부는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며, 경찰은 사이버대책상황실을 운영해 온라인 허위사실 유포 등 6건에 대한 입건 전 조사수사를 진행 중이다. 63건에 대해서는 삭제·차단 요청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31 06:52 | YONHAP

  • thumbnail
    경찰 "사이버사건 6건 입건 전 조사…63건은 삭제요청"

    ... 5명, 중국 4명, 러시아 4명, 미국 2명, 일본 2명, 프랑스·호주·노르웨이·오스트리아·베트남·태국·카자흐스탄·우즈벡·스리랑카 각 1명씩이었다. 정부는 31일 오전 9시 한덕수 총리 주재 중대본 회의를 열 방침이다. 국가애도기간 서울광장 서울도서관 정문 앞과 용산구 녹사평역 광장에서는 합동 분향소를 운영한다. 신민경 한경닷컴 기자 radio@ha...

    한국경제 | 2022.10.31 00:48 | 신민경

  • thumbnail
    핼러윈의 비극…이태원 '압사 참사' 153명 사망(종합3보)

    ... 인파가 뒤엉켜 상대적으로 체격이 작아 버티는 힘이 약한 여성의 피해가 컸던 것으로 보인다. 외국인 사망자는 12개국 20명으로 집계됐다. 국적은 중국·이란(각각 4명)·러시아(3명)·미국·프랑스·베트남·우즈베키스탄·노르웨이·카자흐스탄·스리랑카·태국·오스트리아(각각 1명) 등이다. 이날 오전 사망자 지문 채취를 모두 마친 경찰은 오후 6시까지 141명의 신원을 확인해 유족에게 사고 사실을 통보했다. 사망자는 일산동국대병원(20명), 평택제일장례식장(7명), 성빈센트병원(7명), ...

    한국경제 | 2022.10.30 20:44 | YONHAP

  • thumbnail
    핼러윈의 비극…이태원 '압사 참사' 153명 사망

    ... 집계됐다. 국적은 중국·이란(각각 4명)·러시아(3명)·미국·프랑스·베트남·우즈베키스탄·노르웨이·카자흐스탄·스리랑카·태국·오스트리아(각각 1명) 등이다. 이날 오전 사망자 지문 채취를 모두 마친 경찰은 오후 3시까지 141명의 신원을 확인해 유족에게 사고 사실을 통보했다. 사망자는 일산동국대병원(20명), 평택...

    한국경제 | 2022.10.30 17:54 | YONHAP

  • thumbnail
    [이태원 참사] 각국 주한대사들도 애도…美대사관 조기게양(종합3보)

    ... 포함한 부상자와 유족을 돕고 필요한 지원을 제공하는데 모든 노력을 하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밤 이태원 일대에 핼러윈을 앞두고 최소 수만 명의 인파가 한꺼번에 몰리면서 대규모 압사 참사가 나 153명이 숨졌으며 외국인 사망자도 20명 발생했다. 외국인 사망자의 국적은 중국·이란(각각 4명)·러시아(3명)·미국·프랑스·호주·베트남·우즈베키스탄·노르웨이·카자흐스탄·스리랑카·태국·오스트리아(각각 1명) 등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30 17: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