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t 강백호 '책임감'…타점 늘고 2스트라이크 이후 더 잘 치고

    ... 홈런 2방 역시 볼 카운트 2볼 2스트라이크, 3볼 2스트라이크에서 1개씩 나왔다. 볼 카운트 1볼 2스트라이크에서만 타율 0.250(12타수 3안타)으로 약간 낮을 뿐 2스트라이크 이후 타격은 만점에 가깝다. 로하스 주니어처럼 스위치 히터인 새 외국인 조일로 알몬테는 타율 0.305에 홈런 4방을 터뜨리며 KBO리그에 순조롭게 적응 중이다. 그가 4번에서 중심을 잘 잡아 주면 부담을 던 강백호가 적시타를 몰아칠 가능성도 커진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09:49 | YONHAP

  • thumbnail
    한국토요타, 렉서스 LC 500 컨버터블 출시

    ... 개폐되며, 시속 50㎞/h 이하의 속도에서 약 15초만에 개폐가 가능하다. 루프는 팜 레스트 안쪽에 마련된 오픈 스위치로 조작할 수 있으며, 8인치 멀티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를 통해 작동 상황을 한 눈에 알 수 있다. 또한, 소프트탑 ... 에어 드라이빙을 위해 스포티한 엔진음을 즐길 수 있는 '사운드 제너레이터', 각도 조절이 가능한 앞좌석의 '넥 히터', 루프 개폐 상태에 따라 냉난방 장치를 제어하는 '오픈 에어 컨트롤' 및 오픈탑 주행에서도 효과적인 노이즈 캔슬링을 ...

    오토타임즈 | 2021.04.29 09:52

  • thumbnail
    [시승기]에디슨모터스 저상 전기버스 동승해보니

    ... 경험하기는 힘들다. 반면 실내는 전기버스만의 특징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운전석에 놓인 다양한 버튼들이 대표적이다. 창문쪽에는 주차브레이크와 차체 기울기 조절 스위치를 비롯해 빨간색 버튼이 있다. 돌발상황 시 차내 모든 전기를 차단하는 역할을 한다. 뒤쪽으로는 간단한 램프류 조작 및 무시동 히터 다이얼이 놓여 있다. 계기판에는 7인치 LCD 디스플레이를 통해 배터리 전압과 출력 등 차의 각종 주행 정보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센터페시아 가운데에는 ...

    오토타임즈 | 2021.03.17 10:05

  • thumbnail
    변화 택한 '최단신 듀오' 김지찬·김성윤, 삼성 내·외야 흔든다

    김지찬은 스위치 히터 도전…증량한 김성윤은 장타력 과시 프로야구 '최단신 듀오' 김지찬(20)과 김성윤(22)이 삼성 라이온즈 내야와 외야에 건강한 긴장감을 주고 있다. 지난해 좌투수를 상대로 고전했던 김지찬은 스위치 히터로 ... 대주자·대수비로 1군 진입에 성공한 그는 시즌 말미에는 선발 출전 기회도 자주 잡았다. 김지찬은 한 단계 도약하고자, 스위치히터로의 변신을 꾀했다. 몇몇 선배는 "너무 어려운 일"이라고 말리기도 했다. 하지만 우투좌타였던 김지찬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3.11 08:27 | YONHAP

  • thumbnail
    아이오닉 5, 주목할 만한 5가지 요점

    ... 5의 실내를 '편안한 거주 공간'으로 정의했다. 생활과 이동의 경계를 허무는 혁신적인 공간으로 만들었다는 뜻이다. 히터와 함께 있던 송풍기의 위치를 이동시켜 기존 내연기관차 대비 시트 두께를 약 30% 줄였다. 여기에 다리받침이 들어간 ... 오토파일럿의 FSD, NOA와 같은 기능을 전부 수행하며 현대차만의 최신 반자율주행 기술도 탑재했다. 우선 방향지시등 스위치 조작 시 조향 제어로 차로 변경을 도와주는 자동차선변경 기능이 들어갔다. 또 저속으로 주행 중인 정체 상황에도 근거리로 ...

    오토타임즈 | 2021.02.24 09:48

  • thumbnail
    현대차, 아이오닉 5 공개…가격은 5,000만원대

    ... 릴렉션 컴포트 시트(다리받침 포함)와 최대 135㎜ 전방 이동이 가능한 2열 전동 슬라이딩 시트도 마련했다. 히터와 함께 있던 블로워(송풍기)의 위치를 이동시켜 얇아진 콕핏과 초고강도 소재로 기존 내연기관차 대비 시트 두께를 약 ... 소재와 컬러를 아이오닉 5에 적용했다. 내장은 친환경 및 재활용 소재를 곳곳에 다양하게 활용했다. 도어 트림과 도어 스위치, 크래시 패드에 유채꽃, 옥수수 등 식물에서 추출한 바이오 오일 성분이 사용된 페인트를 적용했으며, 시트는 사탕수수, ...

    오토타임즈 | 2021.02.23 16:01

  • thumbnail
    최지만 "스위치히터·다리찢기는 그만…실력으로 보여드릴게요"

    ... 최지만(30·탬파베이 레이스)은 2020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전체가 주목한 '화제의 인물'이었다. 시즌 초에는 스위치히터로 깜짝 변신해 눈길을 끌더니, 세계에서 가장 고액 연봉을 자랑하는 투수 게릭 콜의 '천적'으로 주목받았다. 유쾌한 ... 여의도동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서 2020시즌을 돌아보고, 2021시즌을 향한 각오를 다졌다. 최지만은 "스위치 히터, 다리찢기 수비 등은 2021년에는 보여드리지 않을 것이다"라며 "모든 경기에 출전하고, 좋은 성적을 내는 ...

    한국경제 | 2021.02.05 15:31 | YONHAP

  • thumbnail
    '워라밸 누리는 야구코치' 치퍼 존스 "저녁 시간은 가족과 함께"

    ... 않은 '원클럽맨'이다. 1993년 빅리그에 데뷔한 그는 2012년까지 2천499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3, 출루율 0.401, 장타율 0.529, 468홈런, 1천623타점의 놀라운 성적을 올렸다. MLB닷컴은 "존스는 스위치히터 중 유일하게 타율 0.300 이상, 400홈런 이상을 모두 달성한 선수다"라고 설명했다. 존스는 1999년 내셔널리그 최우수선수(MVP)에 뽑혔고, 개인 통산 8차례 올스타에 선정됐다. 2018년에는 97%의 높은 득표율로 자격 첫해 ...

    한국경제 | 2021.02.02 08:44 | YONHAP

  • thumbnail
    샌디에이고, 외야수 프로파르와 3년 232억원에 FA 잔류 계약

    ... 유지했다. MLB닷컴은 23일(한국시간) "샌디에이고가 자유계약선수(FA) 외야수 프로파르와 3년 2천100만달러(약 232억원)에 입단 합의했다"며 "피지컬 테스트가 끝나면 구단이 계약 확정 발표를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스위치 히터인 프로파르는 지난해 주로 좌익수 자리에 섰다. 2020년 야수로 소화한 444⅔이닝 중 282⅓이닝을 좌익수로 채웠다. 우익수로 13이닝, 중견수로 9이닝을 뛰었다. 텍사스 레인저스 시절에는 '내야 유망주'로 꼽혔던 프로파르는 ...

    한국경제 | 2021.01.23 08:24 | YONHAP

  • thumbnail
    김하성에 로스터 자리 뺏긴 앨런, MLB 양키스로 이적

    ... 지난주 샌디에이고에서 사실상 방출된 앨런을 영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양키스는 앨런을 받는 대신 제임스 리브스를 샌디에이고에 보낼 것"이라며 "리브스는 촉망받는 좌완 구원투수이고, 앨런은 스피드를 겸비한 외야수이자 스위치 히터"라고 소개했다. 양 구단은 아직 트레이드를 공식 발표하지 않았다. 샌디에이고는 지난 1일 김하성의 영입을 발표하고 그를 40인 로스터에 포함하기 위해 앨런을 방출대기 조처한다고 밝혔다. 앨런은 지난해 여름 우완 선발투수 ...

    한국경제 | 2021.01.07 09: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