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19년 국내 골프 HOT 이슈

    ... 선수의 레전드 팀과 박성현, 이민지, 렉시 톰프슨, 에리야 쭈타누깐 선수로 구성된 넥스트 제너레이션 팀이 모여 매치플레이를 펼쳤습니다. 이틀 동안 포섬 매치와 스킨스 게임 방식으로 진행되어, 첫날은 박성현-안니카 소렌스탐 선수 조가 2오버파 74타를 기록하며 포섬 매치 우승을 차지했다. 스킨스 방식으로 치러진 둘째 날은 많은 비가 내려 10번홀까지 진행된 상황에 종료됐다. 이민지가 에리야 쭈타누깐 선수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여자 골프계의 ...

    The pen | 2019.12.25 13:50

  • thumbnail
    [권훈의 골프확대경] 내년엔 우즈 경기 몇 번 볼 수 있을까

    ... 올해 우즈가 출전한 PGA 투어 대회는 13개였다. 이벤트 대회인 히어로 월드 챌린지와 대륙 간 골프 대항전 프레지던츠컵을 합치면 고작 15차례 대회에 모습을 드러냈을 뿐이다. 필 미컬슨(미국)과 맞대결 이벤트와 일본에서 치른 스킨스 게임 대회 등 하루짜리를 넣어도 팬들은 우즈의 경기를 올해 17번밖에 보지 못했다. 이렇게 출전 경기가 유난히 적었던 건 워낙 출전 횟수가 적은 우즈의 몸 상태가 기대만큼 썩 좋지 않았기 때문이다. 시즌 시작 전부터 "무리하지 ...

    한국경제 | 2019.12.24 09:00 | YONHAP

  • 금주(11월 22일~28일)의 신설법인

    ...middot;컴퓨터프로그래밍 서비스업) 관악구 신림로59길 23, 1013호 (신림동,삼모스포렉스) ▷브이에이게임즈(손범석·1·모바일 게임 소프트웨어 개발) 강남구 강남대로 342, 4층, 406호 (역삼동,역삼빌딩) ...;200·바이오플라스틱 원료소재 제조업) 서구 보듬로 158, 214호 (오류동,블루텍 공존) ▷스킨스타(조재훈·3·화장품 제조업) 서구 가정로38번길 18, 2층 19-2호 (가좌동,영창테크노타운) ...

    한국경제 | 2019.11.29 15:48 | 나수지

  • thumbnail
    우즈, 보기 3개로 시작·버디 9개로 만회…공동 선두(종합)

    ... 임성재(21)은 박상현(36)과 나란히 1오버파 71타로 공동 33위를 달리고 있다. 지난 주 일본오픈에서 우승한 재미교포 김찬(미국)도 공동 33위다. 조조 챔피언십에서 새 시즌을 출발한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2오버파 72타로 공동 47위에 그쳤다. 우즈, 매킬로이와 함께 저팬 스킨스 게임에 출전해 우승한 제이슨 데이(호주)는 공동 58위(3오버파 73타)에 머물렀다. 김시우(24)는 공동 73위(6오버파 76타)로 부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24 15:29 | YONHAP

  • thumbnail
    일본 첫 PGA 투어 대회 조조 챔피언십 24일 개막…우즈 출격

    ... 뒤 처음으로 대회에 출전하는 우즈는 이번 대회에서 우승할 경우 PGA 투어 통산 82승을 달성, 2002년 세상을 떠난 샘 스니드(미국)가 보유한 PGA 투어 최다승 기록과 동률을 이룬다. 우즈는 21일 대회 장소에서 열린 스킨스 게임에 출전해 16번 홀까지 매킬로이와 함께 공동 선두를 달리는 등 비교적 좋은 샷 감각을 보여줬다. 우즈를 견제할 선수로는 2017년에 이어 올해도 더 CJ컵을 제패하며 아시아 대회에 강한 면모를 보인 토머스를 비롯해 매킬로이, ...

    한국경제 | 2019.10.22 08:28 | YONHAP

  • thumbnail
    데이, 우즈·매킬로이 따돌리고 저팬 스킨스 게임 우승

    제이슨 데이(호주)가 타이거 우즈(미국),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등을 제치고 'MGM 리조트 더 챌린지 : 저팬 스킨스' 대회에서 우승했다. 데이는 21일 일본 지바의 아코디아 골프 나라시노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저팬 스킨스 게임에서 총 21만달러를 획득해 나란히 6만달러에 그친 우즈와 매킬로이를 따돌렸다. 이 대회는 24일 같은 장소에서 막을 올리는 일본 최초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정규 대회 조조 챔피언십(총상금 975만달러)에 앞서 ...

    한국경제 | 2019.10.21 17:43 | YONHAP

  • thumbnail
    우즈 "프레지던츠컵에 선수로도 뛸지 아직 못 정했다"

    ... 선수로 뛸지 아직 정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우즈는 21일 일본 지바에서 열린 'MGM 리조트 더 챌린지 : 저팬 스킨스'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해 "왼쪽 무릎 수술 날짜를 예정보다 1주일 앞당겼는데 이는 이번 대회와 12월 히어로 월드 ... 21일에는 조조 챔피언십 대회장에서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제이슨 데이(호주),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와 함께 스킨스 게임을 벌였다. 우즈가 아시아 지역에서 열리는 대회에 출전한 것은 2012년 10월 PGA 투어 CIMB 클래식 ...

    한국경제 | 2019.10.21 14:15 | YONHAP

  • thumbnail
    '골프 황제' 우즈, 2020년 도쿄 올림픽 출전 의사 밝혀

    ... 말 세계 랭킹 기준 15위 이내를 유지하면서 미국 선수 중에서는 4위 안에 들어야 한다. 아니면 우즈보다 높은 순위에 있는 선수들이 올림픽 출전을 포기해야 우즈까지 순서가 돌아온다. 또 우즈의 순위가 15위 밖으로 밀리면 미국 선수 가운데 2위 안에 들어야 올림픽 출전권을 자력으로 얻게 된다. 우즈는 21일에는 일본 지바에서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제이슨 데이(호주),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와 함께 스킨스 게임을 치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19 10:36 | YONHAP

  • thumbnail
    우즈·매킬로이의 일본어 수업…'스리 퍼트는 몰라도 돼'

    "스리 퍼트를 몰라도 된다고요? 필요하게 될걸요. " 21일 일본 지바에서 스킨스 게임을 치르는 타이거 우즈(미국),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제이슨 데이(호주)가 일본어 수업에 참석했다. 미국 골프 TV는 11일 소셜 미디어를 통해 이들이 스킨스 게임 멤버인 마쓰야마 히데키(일본)로부터 일본어를 배우는 동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에서 우즈, 매킬로이, 데이는 일본어 강좌의 학생으로 나오고 마쓰야마가 선생님으로 등장한다. 수업 시작에 ...

    한국경제 | 2019.10.11 11:52 | YONHAP

  • thumbnail
    女 골프 전설들 '시타'

    22일 강원 양양 설해원에서 ‘설해원·셀리턴 레전드 매치’ 둘째날 행사인 스킨스 게임에 앞서 시타를 한 레전드 선수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박세리, 안니카 소렌스탐, 로레나 오초아, 줄리 잉스터.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

    한국경제 | 2019.09.22 1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