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4531-44540 / 47,3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용등급 상향후 단기적 기관주도장세 예상..현대증권

    현대증권은 14일 스탠더드앤푸어스(S&P)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올림에 따라 단기적으로 외국인이 주춤한 가운데 기관이 주도하는 장세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했다. 현대증권은 S&P가 98년 이후 세차례 국가신용등급을 올렸다며 신용등급 조정전후의 주가를 조사해본 결과 외국인은 신용등급이 오르기 한달전부터 순매수로 돌아서며 주가를 한단계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또 "신용등급 조정 후에는 외국인 순매수 기조가 일시 약화되고 기관이 주도하는 장세가 전개된다"며 ...

    한국경제 | 2001.11.14 09:45

  • "신용등급상향 기대장세는 금융주 수혜 가능"..동원증권

    동원증권 김세중 연구원은 14일 미국 스탠더드앤푸어스(S&P)의 국가신용등급 상향조정으로 무디스 등의 신용등급 조정이 이어질 것이라며 단기적으로 금융주의 수혜가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과거 국가신용등급 조정 사례를 보면 지난 99년 1월 S&P가 투자적격수준으로 한단계 올렸지만 무디스는 한달 늦은 2월에 상향조정했으며 같은해 11∼12월의 상향조정에도 양사는 선후관계가 같았다고 설명했다. 따라서 무디스의 후속적인 상향조정이 예상되며 ...

    연합뉴스 | 2001.11.14 08:17

  • S&P, 한국 국책은행.주요기업 신용등급 상향조정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는 13일 국가신용등급의 상향조정에 따라 국책은행인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의 외화표시채권 등급을 종전의 'BBB/A-3'에서 'BBB+/A-2'로 상향조정하고 등급전망을 '안정적'으로 부여했다. 스탠더드 앤 푸어스는 또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의 단기 원화표시 발행자 신용등급은 'A-1'으로 유지했다. 이밖에 그동안 신용등급을 국가신용등급에 맞춰 평가해 왔던 한국전력, 한국담배인삼공사, 포항제철, SK텔레콤, 삼성전자 등 ...

    연합뉴스 | 2001.11.14 08:17

  • "신용등급 상향후 단기적 기관주도장세 예상"..현대증권

    현대증권 엄준호 연구원은 14일 스탠더드앤푸어스(S&P)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올림에 따라 단기적으로 외국인이 주춤한 가운데 기관이 주도하는 장세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했다. 엄 연구원은 S&P가 98년 이후 세차례 국가신용등급을 올렸다며 신용등급 조정전후의 주가를 조사해본 결과 외국인은 신용등급이 오르기 한달전부터 순매수로 돌아서며 주가를 한단계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신용등급 조정 후에는 외국인 순매수 기조가 일시 약화되고 기관이 주도하는 ...

    연합뉴스 | 2001.11.14 08:03

  • 뉴욕증시 승전보 속 주요지수 큰 폭 상승

    ... 나타냈다. 아메리칸항공 AA587기가 추락했던 전날에도 소폭 올랐던 나스닥종합지수는 이날2.82%(51.98포인트)나 오른 1,892.11에 마감됐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2.06%(196.58포인트) 상승한 9,750.95,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86%(20.76포인트) 추가한 1,139.09를 각각 기록했다. 기술주 시장에서는 전날에 이어 반도체와 네트워킹주가 여전히 상승세를 주도했으며 제2위 소프트웨어 메이커인 오라클이 수익저하경고공시를 ...

    연합뉴스 | 2001.11.14 07:05

  • 한국 신용등급 한단계 올려 .. S&P 발표

    세계적 신용평가기관인 미국의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사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장기외화채권의 신용등급)을 BBB에서 BBB+로 2년만에 한단계 상향조정했다. 이에 따라 한국에 대한 외국인들의 투자가 늘어나고 국내 기업들이 해외에서 자금을 조달하는 비용이 연간 5억달러 이상 절감되는 등 경제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S&P는 13일 한국의 장기 및 단기 외화채권 신용등급을 종전의 BBB, A-3에서 BBB+, A-2로 각각 한 단계씩 올린다고 ...

    한국경제 | 2001.11.13 20:07

  • [경영인 탐구] 오쿠다 히로시 <日 經團連 초대회장> .. '누구인가'

    ... 수술하는 과정에서 일본적 경영의 폐해를 뜯어 고치는데 주력했다. 무사안일,적당주의를 없애기 위해 성과급제를 도입하고 연공서열제를 없애는 등 미국식 경영스타일을 따르는 인상을 주기도 했다. 그러나 그는 미국식 자본주의를 글로벌 스탠더드로 동일시하는 주장에 반대의 깃발을 높이 들고 있다. 기업가는 종업원을 최대한 감싸고 보호해야 한다는 한 울타리 의식이 그의 일관된 노사관이다. "회사가 어렵다고 종업원을 무차별 해고하는 기업가는 할복해야 한다"고 말할 정도다. ...

    한국경제 | 2001.11.13 17:31

  • [명사들의 골프 뒷얘기] 故 허정구 삼양통상 명예회장 (上)

    ... 특히 퍼팅은 대단한 장기였는데 한장상 등 당대 최고의 프로들도 그에게서 한 수 배울 정도였다. 어프로치샷도 타의 추종을 불허했다. 그린 주위에서 쳤다 하면 1퍼팅 거리에 붙여 동반자들의 기를 질리게 했다. 스윙은 그렇게 '스탠더드'하지는 않았지만 그렇다고 보기 흉할 정도도 아니었다. 골프채에도 그리 집착하지 않았다. 새 골프채에 대한 관심은 별로 없었고 하나 장만하면 오랫동안 썼다. 대신 그는 골프장을 무척 가렸다. 대충대충 만든 코스에서는 골프를 치려고 ...

    한국경제 | 2001.11.13 17:29

  • S&P, 한국 신용등급 한단계 올려

    세계적 신용평가기관인 미국의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사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장기외화채권의 신용등급)을 BBB에서 BBB+로 2년만에 한단계 상향조정했다. 이에 따라 한국에 대한 외국인들의 투자가 늘어나고 국내 기업들이 해외에서 자금을 조달하는 비용이 연간 5억달러 이상 절감되는 등 경제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S&P는 13일 한국의 장기 및 단기 외화채권 신용등급을 종전의 BBB,A-3에서 BBB+,A-2로 각각 한 단계씩 올린다고 ...

    한국경제 | 2001.11.13 17:25

  • [한국신용등급 상향..증시 영향] 재료 큰데 효과는 '미미'

    스탠다드앤푸어스(S&P)의 국가신용등급 상향 발표로 조정모습을 보이던 주가가 반등했다. S&P의 등급 상향이 이머징마켓 내 한국시장의 매력도를 더해 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한 때문이다. 그러나 외국인은 9일 만에 순매도 전환하며 차익실현에 나섰다. 기관도 "기다렸던 조정"이 대형 호재에 묻히는 바람에 프로그램 순매수를 제외하면 사실상 매도 우위의 관망적인 태도를 보였다. 전문가들은 등급 상향이라는 "재료"의 노출로 조정국면이 좀 더 앞당겨질 ...

    한국경제 | 2001.11.13 1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