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7,0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영 '스타트업' 배수지♥남주혁, 결혼→김선호X강한나와 '한 팀' 됐다

    ... 강한나(원인재 역)의 열연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이들의 중심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한 김해숙(최원덕 역)은 진짜 어른이란 무엇인지를 보여줘 울림을 더했다. 삼산텍에서 청명컴퍼니로 다시 뭉친 유수빈(이철산 역), 김도완(김용산 역), 스테파니 리(정사하 역) 또한 왁자지껄하고 풋풋한 분위기에 힘을 실었다. 극 중 AI 스피커 영실이의 목소리를 연기한 여진구의 깜짝 특별출연은 반가움을 더했다. 목소리만으로도 시청자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한 그가 스타트업 CEO로 나타나 김선호와 ...

    텐아시아 | 2020.12.07 08:38 | 태유나

  • thumbnail
    '스타트업' 배수지♥남주혁 결혼, 사외 이사 등극한 김선호…꽉 막힌 해피엔딩

    ... 있었기에 더 흠뻑 빠져들 수 있었다. 이들의 중심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한 김해숙(최원덕 역)은 진짜 어른이란 무엇인지를 보여줘 울림을 더했다. 삼산텍에서 청명컴퍼니로 다시 뭉친 유수빈(이철산 역), 김도완(김용산 역), 스테파니 리(정사하 역) 또한 왁자지껄하고 풋풋한 분위기에 힘을 실었다. 극 중 AI 스피커 영실이의 목소리를 연기한 여진구의 깜짝 특별출연 역시 반가움을 더했다. 목소리만으로도 시청자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한 그가 스타트업 CEO로 나타나 김선호와 ...

    스타엔 | 2020.12.07 08:25

  • thumbnail
    '불후의 명곡' 보아 특집, 나하은X비오브유 우승 차지..보아 "내가 보였다"

    '불후의 명곡' 보아 특집에서 나하은과 비오브유가 우승을 거머쥐었다. 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아시아의 별, 한류 1세대 스타 보아의 20주년을 맞아 스테파니, 다크비(DKB), 나하은, 비오브유, 벤, 김영흠, 로맨틱펀치가 출격했다. 로맨틱펀치가 '발렌티(Valenti)'로 첫 무대를 열었다. 로맨틱펀치는 특유의 고음으로 무대를 휘저었고 여이에 맞서 김영흠이 'No.1'을 특유의 감성으로 소화했다. ...

    스타엔 | 2020.12.05 20:46

  • thumbnail
    결혼 앞둔 벤이 말한 예비신랑 이욱의 장점(스케치북)

    ... 했다. 이에 벤은 "정말 자상하다"라며 "너무 많지만"이라며 말을 아꼈다. 이어 벤은 보아의 ‘Only One’을 선곡해 본인만의 청아한 목소리로 감미로운 무대를 꾸며 스테파니를 꺾고 1승을 거뒀다. 한편,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벤이 출연했다. 방송에서 MC 유희열은 "작년 저희 '스케치북' 회식 때 혼술하며 부끄러워하는 ...

    한국경제 | 2020.12.05 20:18 | 김정호

  • thumbnail
    스테파니 "보아 '발렌티' 댄스 커버로 SM 들어와”

    가수 스테파니가 보아의 곡을 커버한 덕분에 SM엔터테인먼트와 계약할 수 있었다고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5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스테파니가 보아 편에 출연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앞서 김완선 편에 출연해 과거 김완선의 무대를 그대로 재연해 호평을 받았던 스테파니는 방송 후 김완선에게 따로 연락을 받았다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 스테파니는 "많이 노력했던 것 같아서 예쁘다고 저녁 사주셨다. ...

    한국경제 | 2020.12.05 18:50 | 김정호

  • thumbnail
    종영까지 단 2회 '스타트업' 배수지가 뽑은 명대사&명장면

    ... 명대사 - "내 선택을 단 한 번도 후회해본 적이 없어요. 기를 쓰고 그렇게 만들었거든" (5회) 매 순간 선택의 연속이었던 배수지의 강단이 안방극장을 제대로 매료시켰다. 앞으로 함께 거닐 동반자로 도산을 선택했고, 그 팀에 사하(스테파니 리)를 영입하기 위해 무릎까지 꿇는다. 후회는 선택의 순간이 아닌 선택 이후 과정에서 온다는 것을 너무나도 잘 알고 있던 달미였기에, 그녀는 그 과정의 시간을 기를 쓰고 후회하지 않게 만들어왔다. 그 과정에서 전한 달미의 "나는요. ...

    스타엔 | 2020.12.05 15:49

  • thumbnail
    '스타트업' 배수지가 직접 뽑은 명대사&명장면

    ... 명대사 - "내 선택을 단 한 번도 후회해본 적이 없어요. 기를 쓰고 그렇게 만들었거든" (5회) 매 순간 선택의 연속이었던 배수지의 강단이 안방극장을 제대로 매료시켰다. 앞으로 함께 거닐 동반자로 도산을 선택했고, 그 팀에 사하(스테파니 리)를 영입하기 위해 무릎까지 꿇는다. 후회는 선택의 순간이 아닌 선택 이후 과정에서 온다는 것을 너무나도 잘 알고 있던 달미였기에, 그녀는 그 과정의 시간을 기를 쓰고 후회하지 않게 만들어왔다. 그 과정에서 전한 달미의 "나는요. ...

    스타엔 | 2020.12.05 09:26

  • thumbnail
    '스타트업' 조태관 "아직도 알렉스에게 빠져있다"

    ...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알렉스는 놀라운 기술력으로 데모 데이에서 1위를 차지한 '삼산텍'에 주식 100% 인수라는 파격적인 제안을 내걸었다. 계약이 체결되자, 알렉스는 서달미(배수지 분)와 정사하(스테파니 리)를 해고한 후 "엔지니어 3명만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 본사로 데리고 가겠다"고 폭탄 선언했다. 이렇듯 알렉스는 세계적인 포털사이트 투스토의 글로벌 파트너십 디렉터로서 M&A 전문가다운 스마트한 면모를 ...

    텐아시아 | 2020.12.04 18:00 | 박창기

  • thumbnail
    '스타트업' 조태관 종영 소감 “아직도 알렉스에서 헤어나오지 못해 세그웨이를 타고 다닌다”

    ... 연기와 강렬한 존재감을 뽑내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알렉스(조태관 분)는 놀라운 기술력으로 데모 데이에서 1위를 차지한 삼산텍에 주식 100% 인수라는 파격적인 제안을 하지만 계약이 체결되자, 달미(배수지 분)와 사하(스테파니 리)를 해고하고 엔지니어 3명만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 본사로 데리고 가겠다고 폭탄 선언을 하며 극에 긴장감을 높였다. 이렇듯 알렉스는 세계적인 포털사이트 투스토의 글로벌 파트너쉽 디렉터로서 M&A 전문가다운 스마트한 면모를 선보이기도. ...

    한국경제TV | 2020.12.04 17:15

  • thumbnail
    [신간] AI시대, 본능의 미래·인크루서파이 통합의 기술

    ... 생겨났다고 지적한다. 기술적 해결책에 의존할 때마다 자연스럽게 할 수 있었던 일을 하기 위해 다른 차원의 복잡성에 의지하는 위험을 무릅써야만 한다고 비판한다. 반니. 424쪽. 1만8천원. ▲ 인크루서파이 통합의 기술 = 스테파니 K. 존슨 지음. 이지민 옮김. 인크루서파이란 각기 다른 독특한 관점을 인정하고 적극적으로 받아들이는 한편, 팀원들이 진정한 소속감을 느끼도록 협력적이고 개방적인 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일컫는 용어다. 이 용어의 핵심은 다양성과 포용성을 ...

    한국경제 | 2020.12.03 17: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