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11-7020 / 7,0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PGA챔피언십] 깜짝 우승 미킬은 누구

    ... 이번 대회를 통해 새삼 조명을 받았다. 94년 물에 빠진 자동차에 뛰어 들어 익사 직전의 2명을 구해낸 용기로 미킬은 '용기있는 시민상'을 받았고 몇년전부터 뇌종양을 앓고 있는 어린이 스펜서 벡스테드(4)의 '친구'가 돼 회복을 돕고 있다. 미킬의 아버지는 73년 미국 최대의 항공택배회사 페덱스가 창설될 때부터 조종사로 일해오다 최근 은퇴했으며 아내 스테파니는 변호사로 일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3.08.18 00:00

  • 獨-伊, 정상회담 합의로 해빙 무드

    ... 베를루스코니 총리도 참석할 예정이며, 다음날(23일) 오전 양국 정상이 회담을 갖게 된다고 대변인은 설명했다. 베를루스코니 총리는 지난달 2일 유럽의회에서 독일 출신 유럽의회 의원을 나치하수인에 비유해 파문을 일으켰으며, 스테파노 스테파니 이탈리아 경제차관도 이탈리아를 찾는 독일 관광객들을 비하하는 발언을 했다가 사임한 바 있다. 슈뢰더 총리는 이에 대응해 이탈리아 중부로 떠날 예정이었던 여름휴가 계획을취소하는 등 양국 관계가 냉각됐었다. 이후 베를루스코니 총리는 ...

    연합뉴스 | 2003.08.13 00:00

  • "총리가 '독일인 비난' 차관 사임 종용할 것"..伊부총리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이탈리아 총리는 독일관광객 비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경제차관에게 사임을 종용할 것이라고 11일 지안프랑코 피니 이탈리아 부총리가 밝혔다. 독일 언론에 따르면 피니 부총리는 기자들에게 "총리가 스테파니 스테파노 경제차관에게 현 사태를 종결짓도록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나로서도 물론 스테파노 차관이 자리를 유지하는 것이 정상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스테파노 차관이 속한 극우정당인 북부동맹의 지도자이자 연립정권 내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獨총리, "伊여행취소는 항의 표시" 강조

    ... 모처럼 가족과 함께 가는 여행을 조용하고 편안하게 보낼 수 없어 고향인 독일 하노버에서 지내기로 했다고만 발표했다. 그러나 슈뢰더 총리의 이날 발언으로 독일과 이탈리아 간의 갈등이 당분간 더 심각해지고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총리와 스테파니 스테파노 재무차관을 포함한 이탈리아 정부의 처지가 더욱 곤혹스러워질 전망이다. 오토 쉴리 내무장관 등 슈뢰더 총리와 매우 가까운 독일 정부의 핵심 장관들은 이탈리아 정부에 스테파노 차관 해임을 요구하고 있다. 야당인 기독교민주연합의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伊 `나치발언' 등 파문 진화 불구 후유증

    이탈리아 정부가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총리의 `나치 하수인 발언'과 스테파노 스테파니 경제차관의 `오만한 독일 관광객' 망언으로 인한 파문이 갈수록 확대되는데 당황, 적극적인 진화에 나섰다. 유럽연합(EU)의 분열과 외교적 갈등 확대를 우려한 유럽의회 지도부와 독일 정부는 이런 사과를 받아들여 사태를 마무리하려 하고 있으나 독일 국민들의 격앙된감정은 가라앉지 않고 있어 베를루스코니 정권에 적지 않은 짐이 되고 있다. 패트 콕스 유럽의회 의장실 대변인은 ...

    연합뉴스 | 2003.07.09 00:00

  • 이번엔 伊경제차관 발언으로 독일 발끈

    ... 의원을나치 하수인에 비유한 데 이어 이번엔 경제차관이 독일인을 원색적으로 비난, 독일정부가 총리의 이탈리아 휴가 여행까지 취소할 수 있다며 강력히 대응하고 나섰다. 7일 독일 언론에 따르면 극우 정당인 북부동맹 출신의 스테파노 스테파니 이탈리아 경제부 차관은 독일인 관광객들에 대해 "여름 휴가철이면 우리 해변에 모여들어 떠들어대는 오만하기 짝이 없는 사람들"이라고 비난했다. 스테파니 차관은 지난 4일 이탈리아 일간지 파다니아와 한 회견에서 "똑같은 모양을 한 초국적(超國籍) ...

    연합뉴스 | 2003.07.08 00:00

  • [LPGA] 박세리.강수연, 공동2위로 상승

    ... 수가 1개 더 많아 공동6위로 밀려났다. 2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쓸어담으며 선두로 나섰던 테스키는 이날 전반에만 버디와 보기 1개 씩을 기록했고 나머지홀은 깔끔하게 파로 막아 선두를 지켰다. 전날 공동11위에 랭크됐던 2년차 스테파니 루덴과 LPGA 5승의 브랜디 버튼(이상미국)이 나란히 2타를 줄이면서 공동2위로 부상, 우승경쟁에 합류했다. 반면 이틀동안 선두권을 지켰던 이손과 공동 3위였던 티나 배럿(미국)은 각각 4오버파와 1오버파를 치면서 공동10위로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LPGA] 박세리.강수연, 공동2위로 상승

    ... 수가 1개 더 많아 공동6위로 밀려났다. 2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쓸어담으며 선두로 나섰던 테스키는 이날 전반에만 버디와 보기 1개 씩을 기록했고 나머지홀은 깔끔하게 파로 막아 선두를 지켰다. 전날 공동11위에 랭크됐던 2년차 스테파니 루덴과 LPGA 5승의 브랜디 버튼(이상미국)이 나란히 2타를 줄이면서 공동2위로 부상, 우승경쟁에 합류했다. 반면 이틀동안 선두권을 지켰던 이손과 공동 3위였던 티나 배럿(미국)은 각각 4오버파와 1오버파를 치면서 공동10위로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뮤지컬 '토요일 밤의 열기' 앙코르 공연

    ... 지난 4-5월 리틀엔젤스 예술회관 공연에 이은 것으로 당시 중장년 관객까지 공연장으로 불러모으며 평균 객석 점유율 80%를 기록했다. 관객수로는 4만7천여명. 이번 공연 출연진은 지난 공연 때와 같다. 다만 주인공 토니와 스테파니로 나왔던 주원성-김선영 커플은 빠졌다. 팝그룹 비지스의 음악을 사용한 「토요일 밤의 열기」는 존 트래볼타 주연의 동명 영화를 뮤지컬로 만든 것으로, 'Stayin' Alive' 'How Deep Is Your Love' 등의디스코 ...

    연합뉴스 | 2003.06.02 00:00

  • 亞 중역 채용시장 사스로 '찬바람'

    ... (채용)이 완전히 죽었다"며 "아무도 고급 인재 확보에 나서지 않고 있다. 이것은 경제가 무기력한 상황인데다 홍콩 이외 지역에서 인력을 영입하기에 부적절한 시기라는 사실이 결합됐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TMP/허드슨 글로벌 리소스의 스테파니 크로스-윌슨 전무도 사스가 이라크전과 불확실한 경제 환경에 의해 야기된 것보다 세계 경제에 더 큰 충격을 가하고 있다고진단하고 "급박하지 않은 채용은 당분간 보류되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국기헌기자 penpi...

    연합뉴스 | 2003.05.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