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2,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민정, KLPGA 호반 드림투어 1차전 우승

    ... 차지했다. 황민정은 22일 전남 화순의 화순 엘리체 컨트리클럽(파72·6천157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2라운드에서 7언더파 65타를 쳤다. 최종합계 7언더파 137타를 기록한 황민정은 양채린(26)과 3차 연장 끝에 승리해 우승 상금 2천880만원을 받았다. KLPGA 2부 투어인 드림 투어에서 처음 정상에 오른 황민정은 아버지(황병석 씨)와 오빠(황강열 씨)가 모두 프로 선수 출신이다. 필리핀에서 10년간 지내며 2015년 필리핀 여자 투어 대회에서 ...

    한국경제 | 2021.06.22 17:45 | YONHAP

  • thumbnail
    통역과 자리 바꿔 앉은 윌리엄스 KIA 감독 "분위기 반전되길"

    ... 우리에게 선택권이 있는 것도 아니다"라며 "우리가 부상 악재가 있다는 것을 상대 팀이 고려해주면서 경기하는 것도 아니다. 최선을 다할 뿐"이라고 말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그런 와중에 좋은 소식이 있다"며 박찬호가 최근 통증이 없어져서 기술 훈련을 시작했고, 최형우도 러닝 훈련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긍정적으로 기대할 부분이 있다는 것은 그나마 좋은 점"이라며 "오늘 승리를 챙기면서 분위기 반전이 되면 좋겠다"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2 17:43 | YONHAP

  • thumbnail
    [박대석칼럼] 6·25 전쟁, 서울 함락은 소련군이 아니라 중공군이 했다

    ... 큰 피해를 남겼다. 남한의 경우 일반 공업 시설의 40%, 북한은 전력의 74%, 연료 공업 89%, 화학공업의 70%가 피해를 보았다. 항미원조라니? 오히려 사죄하고 배상해야! “항미원조(抗米援朝) 전쟁에서 승리한 상감령 전투 때처럼 미국에 맞서겠다." 2019년 6월, 미국의 제재로 궁지에 몰린 화웨이의 런정페이 회장이 격분해 한 말이다. “미 제국주의자의 침략에 항거하고 북조선을 도운 정의로운 항미원조 전쟁에서 ...

    The pen | 2021.06.22 16:48 | 박대석

  • thumbnail
    이준석 만난 오세훈 "재건축 안전진단 완화 힘써달라"

    ... 무임승차 관련 손실보전도 포함됐다. 코레일은 무임승차 부분 보전을 받는데 비해 지하철은 손실보전이 이뤄지지 않는다는 지적이다. 이 대표는 “서울시정 성공이 대선의 키”라며 “우리 당의 선출직 공직자로서 시정을 이끄면서 ‘역시 국민의힘이 정권을 잡으면 세상이 바뀌겠구나’란 인식을 심어줄 때 대선을 승리할 수 있다”고 협조를 약속했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22 16:16 | 정지은

  • thumbnail
    KBO리그 출신 켈리, 애리조나 17연패 탈출 선봉

    ... 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지긋지긋한 연패 사슬을 끊었다. 켈리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5피안타 1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해 팀의 5-1 승리를 이끌었다. 애리조나는 이날 승리로 지난 3일부터 이어진 17연패에서 탈출했다. 켈리는 1회 2사 2루에서 아비세일 가르시아에게 적시타를 허용해 선취점을 내줬지만, 2회부터 7회까지 단 한 점도 내주지 않으며 호투했다. 애리조나 ...

    한국경제 | 2021.06.22 15:15 | YONHAP

  • thumbnail
    양승조 "경선 연기는 규정 고치는 것, 국민과 약속 위반 아냐"

    "경선 연기해야 대선 승리"…정의당 "공당의 당헌·당규 외부에 공포된 것" 내년 대통령 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양승조 충남지사가 22일 더불어민주당이 예비경선 일정을 바꿔도 국민과 한 약속을 위반한 게 아니라고 주장했다. 양 지사는 이날 도청에서 열린 민선 7기 취임 3주년 기자회견에서 "당헌·당규를 위반하고 지난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참여한 것은 국민과 한 약속을 어겼다고 볼 수 있지만, 경선 일정을 연기하는 것은 당내 규정을 고치는 것이지 ...

    한국경제 | 2021.06.22 15:08 | YONHAP

  • 넷마블, 'A3: 스틸얼라이브' 신규 PVP 콘텐츠 '쟁탈전' 업데이트 실시

    ... 대항으로 이뤄지는 PVP 콘텐츠로 5명의 이용자들이 팀을 이뤄 다른 팀과 싸우는 팀 대전 콘텐츠로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저녁 7시에 프리시즌을 진행한다. 맵 중앙의 거점을 점령하고 쟁탈 게이지를 최대치까지 먼저 채우는 쪽이 승리하게 되며 쟁탈전에 참여한 이용자들에게는 '질풍의 씨앗' 등 다양한 보상이 주어진다. 이번 업데이트로 신규 콘텐츠 '소울러너'도 추가됐다. 소울러너는 레벨업과 초월을 통해 능력치를 상승시킬 수 있으며 배치 시 캐릭터와 소울링커의 ...

    한국경제 | 2021.06.22 15:01 | WISEPRESS

  • thumbnail
    '강철부대' 유정 "브브걸 닮은 강철부대원 있다"

    ...quo;가 블록버스터급 규모로 안방극장을 사로잡는다. 22일(오늘) 방송되는 ‘강철부대’ 14회에서는 결승전인 ‘작전명 이사부’의 승패가 가려지며, 최강의 특수부대 타이틀을 쟁취할 최종 승리 부대가 결정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UDT(해군특수전전단)와 SSU(해난구조전대) 간 마지막 결투가 펼쳐진다. 결승전 미션인 ‘작전명 이사부’는 현실에 입각한 설계로 총상자를 전투에서 배제, 각 부대가 선보일 전우애와 ...

    텐아시아 | 2021.06.22 14:31 | 태유나

  • thumbnail
    황의조 앙제전 득점포, 보르도 '시즌 최고의 골' 톱5 선정

    ... 11분 야신 아들리의 전진 패스를 받은 뒤 페널티 지역에서 상대 수비수 한 명을 몸싸움 끝에 따돌리고 오른발로 추가 골을 터트렸다. 황의조는 이 골에 앞서 전반 8분 팀의 선제골도 기록해 홀로 두 골을 책임지며 보르도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시즌 4, 5호 골을 연달아 터트린 그는 2019년 7월 보르도 유니폼을 입고 프랑스 리그에 진출한 뒤 처음으로 한 경기에서 멀티골을 작성했다. 보르도에서 두 번째 시즌을 보낸 황의조는 올 시즌 정규리그 36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1.06.22 11:55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경선연기론에 盧 소환…"원칙있는 패배가 이기는 길"(종합)

    "통 크게 받을 수도 있지만 신뢰훼손·소탐대실" 이재명 경기지사는 22일 대선 경선 연기론에 대해 "노무현 전 대통령도 원칙 없는 승리보다 차라리 원칙 있는 패배를 선택하는 것이 결국 이기는 길이라고 했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국회 토론회 참석 뒤 기자들과 만나 "정치 집단에 대한 국민의 지지는 신뢰에서 나온다. 신뢰는 약속과 규칙을 지키는 데에서 생겨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일부 주자들이 경선 일정을 연기하라며 이 지사의 '통 큰 ...

    한국경제 | 2021.06.22 11: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