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951-12960 / 13,9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300호 홈런 '-1'개

    ... 1개만 남겨뒀다. 이승엽은 20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삼성증권배 2003 프로야구 SK와 경기 5번째타석에서 상대 투수 김태한의 초구를 통타, 시원하게 장외로 넘겨 개인통산 299호홈런을 기록했다. 이로써 이승엽은 20일 현재 ... ●잠실(두산 6-0 기아) 두산이 휘파람을 불며 5연승으로 44일만에 꼴찌 탈출에 성공했다. 두산의 일본인 투수 이리키는 막강 화력의 기아 타선을 산발 10안타를 막으며완봉승을 거둬 승리의 수훈갑이 됐다. 두산은 1-0으로 ...

    연합뉴스 | 2003.06.20 00:00

  • 김병현, 필라델피아 상대로 3승 재도전

    ... 오전 8시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상대로 시즌 3승에 재도전한다. 지난 5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경기에서 두번째 승리를 올린 이후 승수를 추가하지 못하고 있는 김병현은 최근 소속팀이 투수진 보강 계획을 세우고 있어 이번필라델피아와의 ... 주저앉는다는 것. 지난 11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16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전에서도 김병현은각각 홈런을 맞고 다 잡았던 승리를 놓쳤다. 따라서 김병현으로서는 홈런을 주의해야 하는 것이 급선무이지만 필라델피아에는 대형 슬러거들이 즐비해 3승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프로야구] 이승엽 홈런포, 5게임째 침묵

    이승엽(삼성)의 홈런포가 잠실벌에서 무겁게 침묵한 가운데 SK 와이번스는 기아에 1점차 승리를 거두며 단독 선두를 이어갔다. 이승엽은 19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03 삼성증권배 프로야구 LG와의 경기에서 3타수 무안타로 물러나며 ... 대구구장으로 장소를 옮겨 선두 SK와 3연전을 치른다. 이날 이승엽은 볼넷 없이 정면 승부를 걸어온 상대 선발투수 이승호를 상대로첫 타석에서 2루수앞 병살타를 날렸고 2번째 타석에는 좌익수 희생 플라이, 3번째는삼진, 4번째 타석에서는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봉중근, 1이닝 2탈삼진 무실점 호투

    ... 18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 베테랑스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선발 셰인 레이놀즈에 이어 2번째 투수로 등판해 1이닝 동안 삼진 2개를 잡아내며 실점하지 않았다. 그러나 팀이 5-4로 패하면서 승패를 기록하지 못한 ... 넘겼다. 0-3으로 뒤지던 애틀랜타는 6회 치퍼 존스의 투런홈런 등으로 4점을 뽑으며 전세를 뒤집어 봉중근에게 승리를 안기는듯 했으나 공수교대 뒤 1점을 내준 데 이어 9회 벨에게 끝내기 안타를 내줘 4-5로 패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6.18 00:00

  • 서재응, 6⅔이닝 무실점 쾌투...시즌 5승 달성

    ... 선발 등판해 6⅔이닝 동안 1안타만 내주고 볼넷없이 삼진 4개를 곁들이며 무실점으로 막아 뉴욕 메츠에 5-0의 승리를 안겼다. 서재응은 지난 1일 등판부터 4연승을 달리며 시즌 5승2패를 기록했고 방어율도 2.88에서 2.66으로 ... 퀄리트스타트(6이닝 이상 투구에 3실점 이내 호투)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서재응은 이제 메츠의 가장 확실한 선발투수로 자리잡았고 내셔널리그의 가장 강력한 신인왕 후보로 떠올랐다. 이날 경기는 4회까지 단 한명의 주자도 내보내지 ...

    연합뉴스 | 2003.06.18 00:00

  • 서재응 '무적행진' .. 플로리다전 6과 ⅔이닝 '퍼펙트'

    ... 말린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6과 3분의2이닝 동안 1안타만 내주고 볼넷없이 무실점으로 막아 메츠에 5-0 승리를 안겼다. 서재응은 지난 1일 등판부터 4연승을 달리며 시즌 5승2패를 기록했고 방어율도 2.88에서 2.66으로 ... 연속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투구에 3실점 이내 호투)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서재응은 이제 메츠의 확실한 선발투수로 자리잡았고 내셔널리그의 가장 강력한 신인왕 후보로 떠올랐다. 서재응은 72개의 공 가운데 56개를 스트라이크존에 ...

    한국경제 | 2003.06.18 00:00

  • [프로야구] 준비된 거포 문희성, 성공 예감

    ... 지난해까지 문희성의 활약은 초라했다. 장거리포를 쏘아올릴 수 있는 파워에도 불구하고 배팅 정확성이 떨어져 상대투수들의 변화구에 삼진 당하기 일쑤였고 지난해까지 6년간 고작 165경기(시즌 평균 27경기)에서 통산 10홈런 등 타율 ... 결승점이 된 솔로아치를 그린 뒤 8회에도 1타점 적시타를 때리는 등 4타수 2안타 2타점의 불꽃 활약으로 8-1 승리의 견인차가 됐다. 바닥을 치던 두산은 문희성의 맹활약에 힘입어 14일 롯데 더블헤더 2차전 이후3연승의 상승세를 ...

    연합뉴스 | 2003.06.18 00:00

  • [프로야구] 심정수 3경기연속 홈런..삼성 6연승

    ... 최상덕은 SK전에서 5회말 1사 조경환 타석때 머리를 맞히는 공을 던져 올 시즌 `빈볼성 투구'로 퇴장당한 6번째 투수가 됐다. 대전구장에서는 두산이 한화를 8-1로 꺾고 3연승 휘파람을 불며 7위 롯데를 1게임차로 추격, 꼴찌 탈출의 ... 홈을 밟아 1점차로 추격했다. 그러나 삼성은 7회 마해영의 희생플라이와 틸슨 브리또의 솔로포 등으로 3점을보태 승리를 굳혔고 LG는 공수교대 후 박용택의 솔로아치와 김상현의 적시타로 2점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

    연합뉴스 | 2003.06.17 00:00

  • 김병현, 또 홈런 악몽

    김병현(24·보스턴 레드삭스)이 이적 후 두번째 등판한 홈경기에서 역투했으나 승리를 따내진 못했다. 김병현은 16일(한국시간)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인터리그에 선발 등판,6이닝동안 삼진 4개를 뽑으며 공격적인 투구를 펼쳤지만 2점홈런 한방에 승리투수 기회를 놓쳤다. 김병현은 2-2로 맞선 7회 무사 1,2루에서 마운드를 넘겼고 구원투수 마이크 팀린이 실점없이 이닝을 마쳤다. 보스턴은 연장접전 끝에 14회말 터진 매니 ...

    한국경제 | 2003.06.16 00:00

  • 김병현, 아쉬운 6이닝 역투

    김병현(24.보스턴 레드삭스)이 이적 후 두번째 등판한 홈경기에서 역투했으나 승리를 따내지 못했다. 김병현은 16일(이하 한국시간)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인터리그에 선발 등판, 6이닝 동안 삼진 4개를 뽑는 등 공격적인 투구를 보여줬으나 2점 홈런 한방에 승리 투수가 될 기회를 놓쳤다. 김병현은 2-2로 맞서던 7회 무사 1,2루 상황에서 마운드를 넘겼지만 구원투수 마이크 팀린이 실점없이 이닝을 마무리, 패전투수의 위기를 ...

    연합뉴스 | 2003.06.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