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15,3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위로 시즌 마친 이강철 kt 감독 "마지막까지 후회없이 했다"

    ... 관문인 준플레이오프(준PO·5전 3승제)에서 타이틀 방어 도전을 멈춘 kt wiz의 이강철 감독은 "키움 히어로즈의 승리를 축하하고 앞으로 잘하기를 바란다"고 덕담했다. 이 감독은 22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끝난 준PO 5차전에서 ... 힘들었는데 진짜 우리 선수들에게 감사하고 마지막까지 후회 없는 경기를 했다"고 평했다. 5이닝 4실점 한 선발 투수 웨스 벤자민을 두고 이 감독은 "나쁘지 않게 잘 던졌다"며 "홈런 맞은 실투 하나에 분위기가 키움쪽으로 넘어갔다. ...

    한국경제 | 2022.10.22 17:21 | YONHAP

  • thumbnail
    안우진 호투에 송성문 역전 투런포…키움, kt 잡고 PO 진출(종합2보)

    ... 조용호가 실책으로 살아나가 1, 3루의 기회를 잡았으나 역전타가 터지지 않았다. 1차전에서 6이닝 무실점 역투로 승리의 발판을 놓고 5차전에서 승리 투수가 된 안우진은 준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MVP)로 뽑혀 상금 200만원을 받았다. ... 8회초 2아웃 2사 1, 3루에서 구원 등판한 김재웅은 1⅓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세이브를 올렸다. kt는 2차전 승리투수였던 벤자민이 이날 5이닝 동안 8안타로 4실점 해 패전투수가 됐다. 알포드는 솔로홈런을 포함해 4타수 4안타 2타점 ...

    한국경제 | 2022.10.22 17:20 | YONHAP

  • thumbnail
    안우진 호투에 송성문 역전 투런포…키움, kt 잡고 PO 진출(종합)

    24일부터 정규시즌 2위 LG와 5전 3승제 플레이오프 격돌 1차전 무실점 역투·5차전 승리투수 안우진, 준PO MVP 선정 키움 히어로즈가 kt wiz를 따돌리고 플레이오프(PO·5전 3승제)에 진출했다. 정규시즌 3위팀 ... 조용호가 실책으로 살아나가 1, 3루의 기회를 잡았으나 역전타가 터지지 않았다. 1차전에서 6이닝 무실점 역투로 승리의 발판을 놓고 5차전에서 승리 투수가 된 안우진은 준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MVP)로 뽑혀 상금 200만원을 받았다. ...

    한국경제 | 2022.10.22 17:08 | YONHAP

  • [프로야구 준PO 5차전 전적] 키움 4-3 kt

    ▲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준PO) 5차전(22일·고척스카이돔) k t 101 000 010 - 3 키움 010 210 00X - 4 △ 승리투수 = 안우진(1승) △ 세이브투수 = 김재웅(1세이브) △ 패전투수 = 벤자민(1승 1패) △ 홈런= 알포드 1호(3회1점·kt) 송성문 1호(4회2점·키움)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22 17:00 | YONHAP

  • thumbnail
    가을 햇살보다 더 눈부신 괴력의 안우진, 키움 PO행 일등공신

    준PO 1차전 6이닝 무실점 이어 5차전서 6이닝 2실점 승리 투수 올해 한국프로야구 최고 투수로 우뚝 선 안우진(23·키움 히어로즈)이 가을 햇살보다 더 눈에 부신 투구로 소속팀을 3년 만에 플레이오프(PO·5전 3승제)로 ... 벌어지는 잠실로 향한다. 준PO 1차전에서 6이닝 동안 삼진 9개를 솎아내고 무실점으로 역투하고도 불펜 난조로 승리를 놓친 안우진은 5차전에서는 2점을 줬지만, 탈삼진 8개를 보태며 실점을 최소화하고 팀에 PO행 티켓을 선사했다. ...

    한국경제 | 2022.10.22 16:59 | YONHAP

  • thumbnail
    홍원기 키움 감독 "요키시 대기"…이강철 kt 감독 "잠실서 보자"

    ... 것"이라고 선수들에게 당부했다. 이강철(56) kt 감독은 "이미 잠실 선수단 숙소를 예약했다"는 말로 준PO 승리 의지를 드러냈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한 팀은 2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LG 트윈스와 플레이오프(PO) 1차전을 ... 28일 수원 키움전에서 안우진에게 5⅔이닝 8피안타 8실점 패전을 안긴 기억이 있다. kt의 준PO 5차전 선발 투수인 웨스 벤자민(29)은 당시 안우진과 맞대결에서 6이닝 4피안타 비자책 2실점으로 승리를 따냈다. 이 감독은 "그때 ...

    한국경제 | 2022.10.22 13:02 | YONHAP

  • thumbnail
    '이발사'에서 가을야구 조연으로…MLB 샌디에이고 가르시아

    ... 핵심 전력으로 사연 없는 선수가 어디 있겠냐마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오른손 투수 루이스 가르시아(35)는 좀 더 독특한 경력이 있는 선수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은 21일(한국시간) ... 등판한 가르시아는 삼진 2개를 곁들여 다저스 타선을 봉쇄해 홀드를 따냈다. 이 경기를 잡은 샌디에이고는 4차전까지 승리하고 챔피언십시리즈에 올랐다. 챔피언십시리즈에서 만난 상대는 이발사였던 자신에게 손을 내밀었던 필라델피아다. 가르시아는 ...

    한국경제 | 2022.10.21 14:31 | YONHAP

  • thumbnail
    '마지막 승부' 준PO 5차전…키움 안우진, kt 벤자민 포함 총력전

    ... 팀은 kt의 안방 수원에서도 1승씩을 거뒀다. 다시 고척돔으로 돌아온 키움과 kt는 총력전을 준비한다. 선발투수부터 양 팀이 낼 수 있는 최고 카드를 꺼냈다. 키움 선발은 '파이어볼러' 안우진이다. 안우진은 올해 정규시즌에서 ... 안우진은 올 시즌 최악의 투구(5⅔이닝 8피안타 8실점)를 했고, 벤자민은 6이닝 4피안타 2실점(비자책) 호투로 승리를 챙겼다. 준PO 2차전에서 안우진은 설욕을, 벤자민은 '가을 영웅' 등극을 노린다. 양 팀 타선도 상대 에이스를 ...

    한국경제 | 2022.10.21 10:40 | YONHAP

  • thumbnail
    '130m 날려 보냈다'…홈런에 3안타로 포효한 kt 강백호

    ... 안타를 치고도 후속타 불발로 득점에 실패한 강백호는 두 번째 타석에서 아예 담장을 넘겨버렸다. 키움 두 번째 투수 한현희의 2구째 높은 직구를 놓치지 않고 호쾌한 스윙으로 공을 130m나 날려 보냈다. 강백호는 올해 발가락 골절과 ... 역전 득점의 주인공이 됐다. 8회까지 안타를 때린 강백호는 4타수 3안타(1홈런) 1타점 2득점으로 팀의 9-6 승리에 앞장섰다. kt는 22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플레이오프 티켓을 놓고 준PO 5차전 맞대결을 펼친다. 준PO ...

    한국경제 | 2022.10.21 08:46 | YONHAP

  • thumbnail
    kt 소형준, 6이닝 2실점 5K 호투…준PO서도 '대형준' 이름값(종합)

    ... 없이 던졌다…3회 1사 2, 3루가 승부처" 가을 무대처럼 큰 경기에 강해 '대형준'으로도 불리는 kt wiz 우완 선발 투수 소형준(21)이 어김없이 '이름값'을 했다. 소형준은 20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준플레이오프(준PO·5전3승제) 4차전에서 6이닝 동안 5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2자책점)으로 호투하며 9-6 승리를 견인했다. 이날 80구를 던진 소형준은 자신의 결정구인 투심 패스트볼(35개)을 최고 시속147㎞로 던지면서 컷 ...

    한국경제 | 2022.10.20 23: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