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15,3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하성, 1루서 홈까지 전력질주로 역전승 물꼬…NLCS 1승 1패(종합)

    ... 김하성(27·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1루에서 전력 질주해 홈을 파는 과감한 주루로 대량 득점의 물꼬를 트고 팀 승리에 앞장섰다. 샌디에이고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치른 미국프로야구 ... 간격을 좁혀 뒤집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샌디에이고 선발 블레이크 스넬은 5이닝 4실점에도 타선 지원 덕에 승리를 안았고, 필라델피아 선발 놀라는 4⅔이닝 6실점 하고 패전 투수가 됐다. 두 팀의 NLCS 3차전은 22일 오전 ...

    한국경제 | 2022.10.20 12:05 | YONHAP

  • thumbnail
    단기전은 투수 놀음…가을 야구서 선발 투수들 눈부신 역투

    올해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의 화두는 선발 투수의 역투다. 19일까지 진행된 와일드카드 결정전, 준플레이오프(준PO·5전 3승제) 3차전 등 4경기에서 구원승은 한 번 나왔다. 나머지 3승은 선발 투수의 몫이었다. KIA 타이거즈와 ...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는 큰 경기에서 대형 선수로 변하는 kt 선발 투수 소형준이 5⅓이닝 2실점(1자책점)으로 승리의 발판을 놨다. kt와 키움 히어로즈가 맞붙은 준PO에서 2차전 승리 투수는 7이닝을 무실점으로 역투한 웨스 벤자민(kt), ...

    한국경제 | 2022.10.20 10:46 | YONHAP

  • thumbnail
    프로팀 하나 없는 종목에 여대생들이 모였다···척박한 환경에서도 '골 때리는 그녀들'

    ... 소속이고 다들 축구 실력이 너무 좋더라고요. 저희는 아직 신생팀이고 실력을 좀 더 키워서 언젠가는 맞대결에서 꼭 승리하고 싶어요.” Q. 여자 축구 (한마음 레이디스, 포커스 WFC) 팬들에게 한마디 해주신다면. 이채연 ... 수가 많이 늘어나긴 했지만 여전히 경기에 참가하는 인원은 9~12명 정도로 넉넉하진 않아요. 오래 연습해야 하는 투수, 포수, 유격수 같은 특정 포지션의 경우에는 항상 인원이 부족하죠. 감독의 입장에선 원하는 인원이 항상 경기에 오는 ...

    한국경제 | 2022.10.20 09:41 | 강홍민

  • thumbnail
    김하성, 1루서 홈까지 전력질주로 역전승 물꼬…NLCS 1승 1패

    ... 김하성(27·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1루에서 전력 질주로 홈을 파는 과감한 주루로 대량 득점의 물꼬를 트고 팀 승리에 앞장섰다. 샌디에이고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치른 미국프로야구 ... 간격을 좁혀 뒤집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샌디에이고 선발 블레이크 스넬은 5이닝 4실점에도 타선 지원 덕에 승리를 안았고, 필라델피아 선발 놀라는 4⅔이닝 6실점 하고 패전 투수가 됐다. 두 팀의 NLCS 3차전은 22일 오전 ...

    한국경제 | 2022.10.20 09:39 | YONHAP

  • thumbnail
    '준PO 3차전 MVP' 푸이그 "인내심 생겼다…더 많은 홈런 치겠다"(종합)

    ... 결승타였다. 푸이그는 "최대한 강하게 공을 때려서, 남은 경기에서 홈런을 많이 치겠다"고 했다. 그를 상대해야 할 투수들에게 공포를 안기는 한 마디다. 푸이그는 19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kt wiz와의 준PO 3차전에 5번 ... KBO리그 포스트시즌 첫 홈런이자, 준PO 3차전의 결승포였다. 푸이그의 좌월 3점포로 기선을 제압한 키움은 9-2로 승리하며 5전 3승제의 준PO에서 2승(1패)을 먼저 챙겼다. 정규시즌에도 고영표를 상대로 9타수 7안타(타율 0.778), ...

    한국경제 | 2022.10.19 23:00 | YONHAP

  • thumbnail
    홍원기 키움 감독, 4차전 안우진 투입 시사…"가능성 열어둘 것"

    ... 가능성을 내비쳤다. 홍 감독은 19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준PO·5전3승제) 3차전에서 9-2로 승리해 시리즈 전적 2승 1패를 기록한 뒤 "오늘 타자들이 경기 초반 많은 득점을 뽑아서 필승조 투수들을 아낄 수 있었다"며 "내일 준PO 4차전을 마지막 경기라고 생각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선발투수인) 정찬헌은 경험 많은 선수라 긴 이닝을 던져주길 바란다"며 "승부처라고 생각하면 필승조를 조기 투입하는 방안을 구상하고 ...

    한국경제 | 2022.10.19 22:50 | YONHAP

  • thumbnail
    '벼랑 끝' 이강철 kt 감독 "4차전 불펜 총동원…5차전 가야죠"

    ... 빼앗기며, 경기 초반에 격차가 너무 벌어졌다. 이 감독은 "초반에 점수를 많이 내줘서 극복할 수 없었다"며 "(선발 투수) 고영표의 구위가 나쁘지는 않았는데, 포수 장성우가 보기에 실투가 많았다고 한다. 제구에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고 ... 챔피언'의 완장을 차고 시작한 2022시즌에는 마지막 날 LG 트윈스에 끝내기 패배를 당해 4위로 떨어졌다. LG전에 승리했다면 3위로 준PO에 직행할 수 있었지만, 4위로 밀려 와일드카드 결정전을 치르고서 준PO에 올라왔다. 첫 고비인 ...

    한국경제 | 2022.10.19 22:16 | YONHAP

  • thumbnail
    가을 강심장 kt 소형준 vs 키움 정찬헌, 준PO 4차전 선발 대결

    ... 경기에서 패하면 그대로 탈락한다. 키움은 4차전에서 준PO를 마무리 짓겠다는 각오다. 소형준과 정찬헌은 큰 경기에 강한 '강심장' 투수들이다. 우완 소형준은 데뷔 해인 2020년 플레이오프 2경기에서 9이닝 1실점의 특급 활약을 펼쳤고, 지난해 두산 베어스와 한국시리즈 2차전에선 6이닝 무실점으로 승리를 이끌며 팀의 통합 우승에 큰 역할을 했다. 올해도 소형준의 호투는 이어지고 있다. 지난 13일 KIA 타이거즈와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5⅓이닝 ...

    한국경제 | 2022.10.19 22:03 | YONHAP

  • thumbnail
    푸이그, 스리런 포함 4타점 '폭발'…키움, PO까지 1승 남았다(종합)

    애플러, 5이닝 1실점 승리 견인…고영표, 2⅓이닝 5실점 패전 이정후, PS 16경기 연속 안타 신기록 행진…신준우, 한 경기 3실책 키움 히어로즈가 kt wiz를 물리치고 플레이오프(PO) 진출을 눈앞에 뒀다. 정규시즌 ... 역부족이었다. 키움 애플러는 5회까지 6안타와 볼넷 1개를 허용했지만 삼진 5개를 뽑으며 1실점(비자책)으로 막아 승리투수가 됐다. 반면 kt 고영표는 2⅓이닝 동안 홈런 한 방을 포함해 6안타로 5실점(4자책) 해 패전투수가 됐다. ...

    한국경제 | 2022.10.19 22:03 | YONHAP

  • thumbnail
    푸이그, 결승 3점포+차분한 대응으로 적시타…준PO 3차전 MVP

    ... KBO리그 포스트시즌 첫 홈런이자, 준PO 3차전의 결승포였다. 푸이그의 좌월 3점포로 기선을 제압한 키움은 9-2로 승리하며 5전 3승제의 준PO에서 2승(1패)을 먼저 챙겼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시절 ... 선보이며 '전직 빅리거'의 자존심을 세웠다. 키움은 KBO리그에서 가장 높은 정확도를 뽐내는 이정후를 보유했다. 푸이그가 '빅리거급 기량'을 유지한다면, 이번 가을 키움을 상대하는 투수들이 느낄 두려움은 더 커진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19 21: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