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3,2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구상 최고타자 이정후·투수 백정현, 이강철 감독은 지도자상

    '세계 최초 부자(父子) 타격왕' 기록을 완성한 이정후(키움 히어로즈)와 '대기만성형 투수' 백정현(삼성 라이온즈)이 2021 나누리병원 일구상 최고 타자와 투수상을 받는다. 한국 프로야구 OB 모임인 일구회는 25일 일구상 ... 백정현은 올해 개인 처음으로 규정 이닝을 채우며 평균자책점 2위(2.63), 다승 공동 4위(14승)를 차지했다. 투수 WAR(대체 선수 대비 승리기여도)도 5.27로 전체 2위였다. 의지노력상은 홀드 4위(24개)에 오른 LG 트윈스 ...

    한국경제 | 2021.11.25 10:36 | YONHAP

  • thumbnail
    교육 양극화 시대 구원투수로 떠오른 'AI 에듀테크'

    ... 교사들의 업무량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키며 1150개의 팀들 중 Top 30에 선정된 바 있다. AI 에듀테크가 구원투수, 마무리투수는 인간의 몫 만능 교사가 되어 인간 교사의 자리를 대신할 것만 같은 AI 에듀테크라도 현 시점에서는 ... 야구경기에서는 선발투수가 많이 지쳐 위기상황이 닥쳤을 때 구원투수가 등판한다. 상황에 따라 조금씩 다를 수는 있겠지만 구원투수가 전세를 역전시키고, 그 기세를 몰아 마무리투수가 후속 등판하여 승리를 확고히 다진다. 향후 AI 에듀테크를 활용한 ...

    한국경제 | 2021.11.25 06:00 | 이관우

  • thumbnail
    토론토서 FA 획득한 좌완 매츠, '친정팀' 뉴욕 메츠 복귀하나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한 좌완 투수 스티븐 매츠(30)가 1년 만에 친정인 뉴욕 메츠에 복귀할 가능성이 제기됐다. MLB.com은 24일(이하 한국시간) 메츠 구단이 매츠에게 ... 2019시즌에는 11승 10패, 평균자책점 4.21로 데뷔 후 처음 두 자리 승수를 올렸으나 2020시즌에는 승리 없이 5패, 평균자책점 9.68로 부진했다. 그러나 지난 1월 토론토로 트레이드된 뒤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

    한국경제 | 2021.11.24 06:10 | YONHAP

  • thumbnail
    정민철 한화 단장 "외야수·투수 전력 보강 필요…신중히 접근"

    "외국인 투수 2명과는 재계약…2022년이 '윈 나우' 시즌은 아니야"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지난해 스토브리그에서 선 굵은 행보를 보였다. 리빌딩을 선언하고 주축 고참선수 다수와 작별한 한화는 외국인 사령탑 카를로스 수베로 ... 말했다. 카펜터는 올 시즌 5승 12패 평균자책점 3.97을 기록했다. 타선과 불펜의 지원을 받지 못해 많은 승리를 거두지 못했지만, 독특한 투구폼과 제구력을 발판으로 빼어난 모습을 선보였다. 킹험도 나쁘지 않았다. 시즌 중반 ...

    한국경제 | 2021.11.23 09:12 | YONHAP

  • thumbnail
    [천병혁의 야구세상] '계단식' KBO 가을야구, 와일드카드 반란은 없었다

    ... 기록한 뒤 상위 팀 프리미엄으로 라운드를 통과했고, 준플레이오프(준PO)에서는 3위 LG 트윈스에 2승 1패로 승리했다. 두산은 플레이오프(PO)에서도 2위 삼성 라이온즈를 2승 무패로 간단히 제압하고 7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진출하는 ... 유리하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이긴 팀이 3위와 준PO를 치르고 다시 2위와 PO를 거쳐 한국시리즈에 오르게 되면 투수력이 바닥나는 것은 물론 타자들마저 체력 소모가 어마어마하다. 2015년 와일드카드 제도가 도입된 뒤 와일드카드 ...

    한국경제 | 2021.11.23 07:00 | YONHAP

  • thumbnail
    MLB 피츠버그, 올스타 출신 좌완 퀸타나와 1년 23억원에 계약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올스타 출신 좌완투수 호세 퀸타나(32)를 영입했다. MLB.com은 22일(이하 한국시간) 피츠버그가 퀸타나와 200만달러(약 23억7천만원)에 1년 계약을 맺었다고 보도했다. 콜롬비아 ... 말에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로 트레이드된 퀸타나는 올 시즌 두 팀에서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29경기에 등판했지만 승리 없이 3패, 평균자책점 6.43에 그쳤다. 박효준(25)의 소속팀인 피츠버그는 올겨울 팀 재건을 준비하며 퀸타나가 ...

    한국경제 | 2021.11.22 10:29 | YONHAP

  • thumbnail
    kt 강백호의 해피엔딩…"많이 경험하고 배운 한 해"

    ...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끝난 두산 베어스와의 프로야구 KS 4차전 9회말 2사 후 박세혁의 땅볼 타구를 잡았다. 투수 김재윤이 1루로 달려왔지만, 강백호는 '내가 베이스를 밟겠다'는 사인을 보낸 뒤, 1루를 밟았다. 이후 kt 선수들은 ... 호투와 어울려, 강백호의 안타는 kt의 창단 첫 정규시즌 우승을 확정 짓는 결승타가 됐다. kt는 이날 1-0으로 승리하며 KS 직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강백호는 1, 2차전에서 8타석 연속 출루에 성공하는 등 이번 KS에서 12타수 ...

    한국경제 | 2021.11.20 08:50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종료] ③ 문 열리는 FA 시장…2022년은 시작됐다

    ... 김현수, 김재환, 박건우, 손아섭, 박해민 등 대형 외야수가 많다. 내야수는 박병호, 황재균, 서건창, 정훈, 투수는 양현종, 백정현, 포수는 강민호, 최재훈, 장성우, 허도환 등이 있다. 이중 가장 눈에 띄는 대형 FA는 나성범과 ... FA에는 투자를 아끼지 않는 게 최근 FA 시장의 추세이기도 하다. 올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좌완 투수 양현종은 국내로 유턴할 예정이다. 양현종은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12경기에 등판해 승리 없이 3패, 평균자책점 5.60에 ...

    한국경제 | 2021.11.19 10:00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종료] ② 영건 강속구 대결로 시작해 '팀 kt' 환호로 끝난 가을 드라마

    ... 돋보였다. 켈리는 5일 두산과의 준PO 2차전에서 5⅔이닝 5피안타 1실점(비자책) 하며 '포스트시즌 켈리 등판=LG 승리' 공식을 이어갔다. 케이시 켈리의 아버지 팻 켈리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 트리플A 루이빌 배츠 감독이 잠실구장 ...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와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 2001년생 영건 소형준과 롯데 자이언츠 출신 배제성 등 선발 투수 4명이 모두 승리를 챙겼다. 강백호(12타수 6안타)와 심우준(15타수 6안타) 등 kt가 신인 드래프트에서 뽑은 ...

    한국경제 | 2021.11.19 10:00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종료] ① 두산의 기적을 누른 kt의 가을 마법 드라마

    ... 역사에 도전한 신흥 강호 kt가 한국시리즈에서 맞붙었다. 결과는 정규리그 1위 결정전이라는 운명의 단판 대결에서 승리해 13일을 푹 쉬고 나선 kt의 4-0 완승이었다. kt는 14∼15일 한국시리즈 1∼2차전을 4-2, 6-1로 ... 자신감을 얻은 소형준(6이닝 무실점),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5⅔이닝 무실점), 배제성(5이닝 3실점) 세 선발 투수가 릴레이로 승리를 따내 kt는 역대 9번째로 한국시리즈를 4승 무패로 끝냈다. 특히 4승 무패 시리즈에서 선발 ...

    한국경제 | 2021.11.19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