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3,2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년 만에 나선 가을야구…kt 배제성, 지난해 아픔 씻었다

    지난해 kt의 PS 탈락 경기서 조기 강판 다시 만난 두산에 설욕…5이닝 3실점 승리투수 요건 채워 프로야구 kt wiz의 우완 선발 배제성(25)에게 2020년 가을은 아픈 기억으로 남아있다. 그는 지난해 11월 13일 ... 넘겼다. 주권은 후속 타자 호세 페르난데스에게 싹쓸이 좌중간 적시타를 허용해 배제성의 자책점이 늘어났다. 배제성은 마무리가 조금 아쉬웠지만, 5이닝 3피안타 1볼넷 6탈삼진 3실점으로 승리 투수 요건을 채웠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8 21:21 | YONHAP

  • thumbnail
    '우승까지 1승' 이강철 kt 감독 "정석대로 간다…더 긴장돼"(종합)

    ...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 우승에 1승을 남긴 kt wiz의 이강철 감독은 1차전보다 더 긴장된다면서도 "선발 투수 배제성이 많은 이닝을 던져주길 바란다. 정석대로 간다"며 평상심을 강조했다. 이 감독은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 않았고, 선수 때부터 그걸 제일 싫어했다"며 "윌리엄 쿠에바스와 끝까지 주먹 인사를 안 했는데 그런 것을 하면 승리가 날아가는 경우가 많아 개인적으로는 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해태 타이거즈 시절 선수였던 이 감독과 숱한 우승을 ...

    한국경제 | 2021.11.18 17:32 | YONHAP

  • thumbnail
    '우승까지 1승' 이강철 kt 감독 "정석대로 간다…더 긴장돼"

    ...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 우승에 1승을 남긴 kt wiz의 이강철 감독은 1차전보다 더 긴장된다면서도 "선발 투수 배제성이 많은 이닝을 던져주길 바란다. 정석대로 간다"며 평상심을 강조했다. 이 감독은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 않았고, 선수 때부터 그걸 제일 싫어했다"며 "윌리엄 쿠에바스와 끝까지 주먹 인사를 안 했는데 그런 것을 하면 승리가 날아가는 경우가 많아 개인적으로는 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해태 타이거즈 시절 선수였던 이 감독과 숱한 우승을 ...

    한국경제 | 2021.11.18 17:24 | YONHAP

  • thumbnail
    kt, 투수 절반만 쓰고도 벌써 3연승…'4+3 전략'으로 끝낸다

    3차전까지 투수 6명만 등판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엔트리는 총 30명으로 구성된다. 이강철 kt wiz 감독은 상대 팀 두산 베어스와 마찬가지로 한국시리즈 엔트리 30명에 투수 13명을 집어넣었다. 하지만 kt가 3연승 하는 ... 4차전에 선발 배제성을 내세운다. 배제성이 리드하는 상황에서 투구를 마치고 고영표, 조현우, 김재윤의 '필승조'가 승리를 완성하면 투수 7명(선발 4명+불펜 3명)으로 한국시리즈가 끝난다. 이 경우 이대은, 주권, 박시영, 엄상백, ...

    한국경제 | 2021.11.18 11:52 | YONHAP

  • thumbnail
    배제성·신본기도 출격…kt의 KS 4차전, '롯데맨'들에게 달렸다

    ... 통하면서 많은 '부산 사나이들'을 영입했다. 올해 한국시리즈(KS) 엔트리에도 롯데 출신 선수 8명이 포함됐다. 투수 배제성과 조현우, 박시영, 포수 장성우와 김준태, 내야수 황재균, 오윤석, 신본기가 주인공이다. 이중 황재균과 ... 전적 1승 3패로 탈락했다. 지난해 가을잔치 탈락 경기 선발로 등판했던 배제성이 올해 KS 우승 확정 경기의 승리투수가 될 수 있을지 관심을 끄는 대목이다. 롯데 출신 2루수 신본기의 어깨도 무겁다. 신본기는 부상 이탈한 박경수를 ...

    한국경제 | 2021.11.18 09:14 | YONHAP

  • thumbnail
    하나로 똘똘 뭉친 '팀 kt'…한국시리즈 MVP 경쟁도 '난형난제'

    ... 전원의 힘으로 우승 트로피를 들겠다는 강한 의지를 내보였다. 똘똘 뭉친 kt의 조직력은 7년 연속 KS에 진출한 두산을 압도할 정도로 무서웠다. 특히 강력한 선발 투수와 탄탄한 그물 수비가 1∼3차전 내내 돋보였다. 윌리엄 쿠에바스, 소형준,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 세 선발 투수는 모두 승리를 챙겼다. 쿠에바스와 데스파이네는 각각 1차전, 3차전 데일리 MVP에 선정됐다. 마무리 투수 김재윤은 1차전과 3차전에서 세이브를 챙기고 뒷문을 튼튼하게 ...

    한국경제 | 2021.11.18 08:49 | YONHAP

  • thumbnail
    이강철 kt 감독 "KS 마지막 공은 김재윤…박경수 출전 힘들 듯"

    ... 김재윤은 "KS 우승을 확정하는 공을 던지고 싶다"고 의욕을 드러냈다. 이 감독의 신뢰도 얻었다. 선발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5⅔이닝 2피안타 무실점)는 3차전 승리의 주역이었다. 이 감독은 "데스파이네가 평소와 달리 차분하게 투구했다. (정규시즌 1위 결정전과 KS 1차전 승리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에게 자극을 받은 것 같다"며 "공 69개만 던진 데스파이네를 교체하고 '잘했다'고 격려했다. 정규시즌에는 교체하면 불만을 드러내는데 오늘은 순한 ...

    한국경제 | 2021.11.17 23:09 | YONHAP

  • thumbnail
    박경수, 솔로포에 또 명품수비…3연승 kt, 창단 첫 우승 보인다(종합)

    kt 데스파이네, 5⅔이닝 무실점 승리투수…두산 미란다, 5이닝 1실점 패전 박경수, 8회말 수비에서 종아리 다쳐 병원 이송 프로야구 '막내 구단' kt wiz가 창단 첫 우승을 향해 9부 능선을 넘었다. kt는 17일 서울 ... 1,2루의 기회를 잡았으나 박세혁의 잘 맞은 타구가 1루수 강백호의 글러브에 빨려 들어가고 말았다. 이후 계속되던 투수전은 5회 들어 승부의 추가 흔들렸다. 5회초 1사 후 타석에 나선 kt 박경수는 볼카운트 3볼-2스트라이크에서 ...

    한국경제 | 2021.11.17 22:13 | YONHAP

  • [프로야구 KS 3차전 전적] kt 3-1 두산

    ◇ 2021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KS) 3차전 전적(17일·서울 고척스카이돔) k t(3승) 000 010 200 - 3 두산(3패) 000 000 010 - 1 △ 승리투수 = 데스파이네(1승) △ 세이브투수 = 김재윤(2세이브) △ 패전투수 = 미란다(1패) △ 홈런 = 박경수 1호(5회1점·kt)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7 21:57 | YONHAP

  • thumbnail
    kt 포수 장성우 "좋은 투수 없이 좋은 포수가 될 수 있나요"

    이강철(55) kt wiz 감독은 한국시리즈(KS) 1, 2차전에서 연거푸 승리한 뒤 "우리 팀 포수가 참 잘한다. 다른 팀 감독도 우리 포수를 칭찬한다"고 했다. 17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의 프로야구 2021 KBO KS 3차전을 앞두고 이 말을 전해 들은 kt 포수 장성우(31)는 "나도 우리 투수들에게 감사 인사를 하고 싶다"며 "좋은 투수가 없으면 좋은 포수가 될 수 없다. 좋은 포수 없이도 좋은 투수가 나올 ...

    한국경제 | 2021.11.17 18: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