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5,3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석에서 보석으로…'가을 야구'의 별이 된 SSG 오원석

    ... 삼진을 잡기도 했다. 이정후가 올해 포스트시즌에서 당한 첫 번째 삼진이었다. 이후 오원석은 푸이그에게 좌익수 왼쪽에 떨어지는 2루타와 김혜성에게 유격수 방면 깊은 내야 안타를 허용한 뒤 마운드에서 물러났다. 타선의 침묵으로 승리 투수 요건을 충족하진 못했지만, 야구팬들이 두고두고 회자할 인상 깊은 경기였다. 오원석의 호투로 접전을 이어간 SSG는 경기 후반 타선이 폭발하며 8-2 대승을 거뒀다. 사실 이날 오원석의 호투를 기대하는 이는 많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2.11.04 22:23 | YONHAP

  • thumbnail
    김원형 SSG 감독, 총력전 예고…"오늘이 마지막인 것처럼"

    "이태양, 박종훈 등 투수 5회 이전에 대기" 김원형(50) SSG 랜더스 감독이 가용 투수를 모두 동원하는 '총력전'을 예고했다. 김 감독은 4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 ... "오원석이 5이닝을 던져주면 정말 좋겠지만, 이태양, 박종훈 등 가용 자원을 5회 이전에 대기시킬 예정이다. (불펜 승리조) 김택형, 서진용, 문승원을 제외하면 모두 5회 전에 대기한다"고 말했다. SSG는 1차전을 내줬지만, 2차전에서 ...

    한국경제 | 2022.11.04 17:43 | YONHAP

  • thumbnail
    홍원기 키움 감독 "안우진 기용, 모든 가능성 열어뒀다"

    ... 질문에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고 재차 말했다. 당초 안우진이 선발 등판하려 했던 KS 4차전의 선발 투수도 미정이다. 홍원기 감독은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며 "오늘 경기를 마친 뒤 결정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그동안 부진한 김혜성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결정인가'라는 질문에 "특정 선수를 위해 짠 것은 아니다"라며 "팀 승리 확률을 높이려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이날 키움은 좌타자-우타자-좌타자-우타자 순의 일명 '지그재그 타순'을 짰는데, ...

    한국경제 | 2022.11.04 16:45 | YONHAP

  • thumbnail
    벌랜더, 9번째 도전에서 WS 첫 승…휴스턴 '우승까지 1승!'

    ... 최초로 WS 홈런 저스틴 벌랜더(39·휴스턴 애스트로스)가 9번째 도전 끝에 월드시리즈(WS) 개인 통산 첫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벌랜더가 WS 악몽에서 탈출하면서 휴스턴은 2017년 이후 5년 만이자, 창단 후 두 번째 WS ... 휴스턴은 2승(1패)을 얻었다. WS 6~7차전은 휴스턴의 홈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다. 5차전 승리 투수는 벌랜더였다. 벌랜더는 5이닝을 4피안타 1실점 6탈삼진으로 막았다. 올해 WS 1차전에서 5이닝 6피안타 ...

    한국경제 | 2022.11.04 13:12 | YONHAP

  • thumbnail
    필라델피아, 휴스턴 마운드에 역대 WS 두 번째 노히터 수모

    휴스턴 투수 4명 팀 노히터 합작…5-0 완승으로 WS 2승 2패 다시 원점 WS 노히터는 양키스 라슨의 퍼펙트 경기 이래 두 번째…MLB PS 통산 세 번째 미국프로야구(MLB) 시즌 최강팀을 가리는 월드시리즈(WS·7전 ... 볼넷만 3개 얻었을뿐 9이닝 동안 단 1개의 안타로 못 때리고 0-5로 졌다. 휴스턴은 '합작 노히터'로 값진 승리를 챙기고 시리즈 전적을 2승 2패, 다시 원점으로 돌렸다. 월드시리즈에서 노히터가 나온 건 1956년 뉴욕 양키스 ...

    한국경제 | 2022.11.03 12:48 | YONHAP

  • thumbnail
    'SK 우승 부적' 김광현, SSG의 첫 KS에서도 통할까

    ... 베어스와의 KS 5차전에서 김광현은 선발 등판해 6⅓이닝을 무실점으로 막고 선발승을 따냈다. 당시 SK는 2-0으로 승리하며 KS를 4승 1패로 끝냈다. 삼성 라이온즈와 맞붙은 2010년 KS 4차전에서는 김광현이 마무리 투수로 등판해 ... 3피안타 3실점 하며 아쉬워했던 김광현은 4차전에 마무리로 나서 1⅔이닝 1피안타 1실점 4탈삼진으로 역투해 '헹가래 투수'가 됐다. 9회말 2사 후 현재윤을 삼진 처리한 김광현은 마운드에서 한 걸음 내려와 허리를 90도로 숙이며 포수 ...

    한국경제 | 2022.11.03 11:44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KS 3차전 선발…'이틀 쉰' 요키시 vs '일정…)

    ... 좋지 않았다. 요키시는 1⅓이닝 2피안타 2실점(1자책) 했다. 그러나 키움은 연장 혈전 끝에 1차전에서 7-6으로 승리했다. 1차전에서 공 26개를 던진 요키시는 3차전 선발로 등판해 명예 회복을 노린다. KS 1차전 구원 등판을 '선발 등판 일정에 따른 불펜피칭'으로 보면, 체력적으로 크게 걱정할 정도는 아니다. 선발 투수 자원이 많지 않은 키움으로서는 다른 선택지가 없기도 하다. 요키시는 2019년부터 올해까지 4시즌 연속 키움에서 뛰며 ...

    한국경제 | 2022.11.03 10:07 | YONHAP

  • thumbnail
    KS 3차전 선발…'이틀 쉰' 요키시 vs '일정 당긴' 오원석

    ... 좋지 않았다. 요키시는 1⅓이닝 2피안타 2실점(1자책) 했다. 그러나 키움은 연장 혈전 끝에 1차전에서 7-6으로 승리했다. 1차전에서 공 26개를 던진 요키시는 3차전 선발로 등판해 명예 회복을 노린다. KS 1차전 구원 등판을 '선발 등판 일정에 따른 불펜피칭'으로 보면, 체력적으로 크게 걱정할 정도는 아니다. 선발 투수 자원이 많지 않은 키움으로서는 다른 선택지가 없기도 하다. 요키시는 2019년부터 올해까지 4시즌 연속 키움에서 뛰며 ...

    한국경제 | 2022.11.03 09:43 | YONHAP

  • thumbnail
    '영웅 군단' 천적 입증한 SSG 폰트…시리즈 원점 '고척으로'(종합2보)

    결정구 하이 패스트볼 앞세워 위기 탈출…100구로 7이닝 정리 시리즈 1승 1패 원점…2차전 승리투수 폰트 '데일리 MVP' SSG 랜더스 우완 에이스 윌머 폰트(32)의 올해 키움 히어로즈전 성적은 4경기 3승 평균자책점 ... 4탈삼진 1실점으로 임무를 완수한 뒤 6-1로 앞선 8회초 시작과 동시에 김택형과 교체됐다. 결국 SSG는 6-1로 승리를 지켜 시리즈를 1승 1패 원점으로 돌렸고, 2차전 승리 투수 폰트는 데일리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돼 상금 100만원과 ...

    한국경제 | 2022.11.02 22:28 | YONHAP

  • thumbnail
    김원형 SSG 감독 "폰트 놀라운 투구…최지훈 자신감 올라와"

    감독으로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첫 승리를 거둔 SSG 랜더스의 김원형 감독은 "오늘 윌머 폰트가 놀라운 투구로 7이닝을 던져주면 좋겠다고 기대했는데 정말 그렇게 했습니다"라며 감격했다. 김 감독은 2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 가장 컸다"며 "김택형도 이틀 연속 자신감 있게 던졌고, 서진용이 마무리로 올라가 좋았을 때의 모습으로 던졌다"고 투수들을 모두 칭찬했다. 그러면서 이날 주전 포수로 출전한 이재원의 투수 리드도 좋았다는 점을 빼놓지 않았다. 김 ...

    한국경제 | 2022.11.02 22: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