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5,3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5차전 놓친 최원태 "모두들 미안", 안우진 "원태 형 잘못 아냐"

    ... "오늘은 어제보다 컨디션이 좋다. 오늘 다시 나가게 된다면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약속했다. 5차전 선발 투수였던 안우진(23)은 개인 성적만 놓고 보면 5차전에서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공을 던졌다. 오른손 중지에 물집으로 ... 6이닝 2피안타 무실점 역투를 펼친 것이다. 팀이 4-0으로 앞선 7회 마운드를 양현에게 넘길 때까지만 해도 승리를 의심하지 않았다. 그러나 8회 김재웅이 최정에게 2점 홈런, 9회 최원태가 대타 김강민에게 끝내기 3점 홈런을 ...

    한국경제 | 2022.11.08 17:29 | YONHAP

  • thumbnail
    우승 앞둔 김원형 SSG 감독 "최민준·조형우 빼고 전원 대기"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 6차전 미출장 선수는 7차전 선발 투수가 아니었다. 시리즈 전적 3승 2패로 앞선 SSG의 김원형 감독은 8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키움 히어로즈와의 KS 6차전을 앞두고 ... 마무리로 KS를 치르는 중이다. SSG가 승기를 잡았다면 상대 타자와의 데이터와 당일 컨디션을 고려해 가장 좋은 투수가 마지막에 마운드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김 감독은 전날 대타 김강민의 역전 3점 홈런으로 극적인 뒤집기 승리를 ...

    한국경제 | 2022.11.08 16:33 | YONHAP

  • thumbnail
    '야신'과 다시 만난 정근우 "이제는 펑고 그만 받았으면"

    ... 정근우는 "2스트라이크에 몰린 상황에서 콘택트에 초점을 맞추지 않고 풀스윙을 했다는 점에서 매우 놀랐다"며 "승리에 관한 간절함이 느껴지더라"라고 감탄했다. 이어 "(김)강민이뿐만 아니라 (추)신수 등 친구들이 변치 않은 기량으로 ... "끝까지 친구들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김강민은 7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KS 5차전 2-4로 뒤진 9회말 무사 1, 3루에서 상대 투수 최원태를 상대로 좌월 끝내기 3점 홈런을 날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1.08 12:22 | YONHAP

  • thumbnail
    너무나 극적이고 결정적인 홈런의 마력…PS 흥행 일등공신

    ... 트윈스를 차례로 꺾었다. 키움 돌풍의 시발점인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송성문은 1-2로 뒤진 4회말 kt 왼손 선발 투수 웨스 벤자민의 밋밋한 슬라이더를 퍼 올려 우월 투런 아치를 그렸다. 경기 흐름을 바꾼 이 홈런을 발판삼아 키움은 ... 타자 솔로 아치를 그려 쐐기를 박았다. LG 배터리의 명백한 실수를 놓치지 않고 대포쇼를 펼친 키움 타자들의 승리였다. 키움은 KS 1차전에서도 4-5로 끌려가던 9회 대타 전병우의 거짓말 같은 역전 투런 홈런으로 경기를 뒤집은 ...

    한국경제 | 2022.11.08 10:34 | YONHAP

  • thumbnail
    PS 15경기째 앞둔 키움…'누가 영웅 군단에 돌 던지랴'

    ... 홈런을 맞고 허무하게 4-5로 패했다. 8회 김재웅, 9회 최원태 등 올가을 키움의 뒷문을 굳게 지켜줬던 두 투수가 나란히 홈런을 허용해 더욱 뼈아픈 결과다. 정규시즌 키움의 마무리였던 김재웅은 플레이오프까지는 '난공불락'이었다. ... 3패로 밀린 키움은 8일 6차전에서 패하면 창단 첫 우승의 꿈이 물거품으로 사라진다. 만약 키움이 6차전에서 승리해 7차전까지 시리즈를 끌고 간다면, 2013년 두산 베어스가 수립한 단일시즌 포스트시즌 최다 경기 타이기록인 16경기와 ...

    한국경제 | 2022.11.08 09:09 | YONHAP

  • thumbnail
    끝내기 맞은 최원태 감싼 홍원기 감독 "최선 다한 플레이 경의"

    ... 5차전에서 4-5로 역전패한 뒤 "안우진에 대해 우려가 컸는데, 6회까지 혼신의 힘을 다해서 던졌다. 안우진의 승리로 연결되지 못한 게 제일 아쉽다"고 말했다. 4-0으로 앞서가던 키움은 8회 최정에게 2점 홈런을 허용하고, 9회에 ... 9회에는 최원태가 각각 두들겨 맞았다. 김재웅과 최원태 모두 이번 가을 혼신의 역투로 키움을 이 자리까지 끌고 온 투수들이다. 홍 감독도 "야구가 공 하나에 승패가 좌우되고 승부가 바뀌는 것"이라고 말한 뒤 "결과는 아쉽게 나왔지만, ...

    한국경제 | 2022.11.07 22:10 | YONHAP

  • thumbnail
    김강민 대타 대역전 끝내기 스리런포…SSG, KS 우승 1승 앞으로(종합)

    ... 달한다. 두 팀의 6차전은 8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윌머 폰트(SSG)와 타일러 애플러(키움)의 선발 투수 대결로 막을 올린다. 김강민의 대타 끝내기 홈런은 KS 통산 1호이자 포스트시즌을 통틀어도 1996년 박철우(당시 ... 발휘하며 정확하게 100개의 공으로 삼진 6개를 뽑아내며 6이닝을 2피안타, 3볼넷, 무실점이라는 놀라운 투구로 팀에 승리를 안겼다. 키움 타선이 시작과 함께 김광현을 두들겼다. 1사 후 김광현이 2번 타자 전병우에게 볼 3개를 잇달아 ...

    한국경제 | 2022.11.07 22:09 | YONHAP

  • thumbnail
    SSG 폰트 vs 키움 애플러, KS 6차전서 엿새 만에 리턴 매치

    ... 랜더스)와 타일러 애플러(29·키움 히어로즈)가 8일 열리는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7전4승제) 6차전 선발 투수로 마운드에 오른다. 김원형 SSG 감독과 홍원기 키움 감독은 7일 각각 폰트와 애플러를 KS 6차전 선발 투수로 ... 자신의 주 무기인 하이 패스트볼(높은 직구)을 앞세워 키움 타선을 요리했다. 1차전에서 팀이 6-7로 패해 반드시 승리가 필요한 상황에서 '키움 천적'이라는 자신의 별명을 재증명한 경기였다. 폰트는 올해 정규리그 28경기에 출전해 ...

    한국경제 | 2022.11.07 21:59 | YONHAP

  • [프로야구 KS 5차전 전적] SSG 5-4 키움

    ▲ 2022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KS) 5차전 전적(7일·인천 SSG랜더스필드) 키움 210 001 000 - 4 SSG 000 000 023 - 5 △ 승리투수 = 노경은(1승) △ 패전투수 = 최원태(1패 1세이브) △ 홈런 = 최정 2호(8회2점) 김강민 2호(9회3점·이상 SSG)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1.07 21:46 | YONHAP

  • thumbnail
    SSG 잠수함 투수 박종훈 "감독님처럼 저도 '이판사판'으로 던져"

    KS에서 불펜으로 변신해 2경기 1홀드에 2이닝 무실점 잠수함 투수 박종훈(31)은 이번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 SSG 랜더스 불펜의 '히든카드'다. 4일과 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KS 3, 4차전에 ... 4차전처럼 볼넷을 내주기 때문이다. 김원형(50) SSG 감독도 3차전 한 점 차 리드에 박종훈 카드를 써서 승리를 지킨 뒤 "이판사판이었다"고 말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박종훈은 "기사를 늦게 봐서 감독님이 '이판사판'이라고 ...

    한국경제 | 2022.11.07 16: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