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5,3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키움 홍원기 감독의 '아저씨 야구'…"매 경기 내일은 없다"

    '요키시 불펜 투입·김재웅 2이닝 마무리' 총력전으로 KS 1차전 승리 2010년 영화 '아저씨'에서 주인공 차태식(원빈 분)은 "내일만 사는 자는 오늘만 사는 자한테 죽는다"는 명대사를 남겼다. 유행어가 된 이 대사대로, ... 위기를 맞았다. 이때 김강민이 타석에 다시 등장했는데도 키움 벤치는 김재웅을 그대로 밀고 나갔고, 결국 김재웅은 투수 땅볼로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잡았다. 김재웅은 마무리 투수임에도 2이닝 동안 47구를 던졌다. 홍 감독은 경기 ...

    한국경제 | 2022.11.01 23:28 | YONHAP

  • thumbnail
    전병우, 9회 대타 역전포·연장 결승타…키움, KS 기선제압(종합)

    3타점 맹타쇼 전병우 데일리 MVP…김재웅 2사 1, 3루 위기 넘어 승리 매조지 '영웅 군단' 키움 히어로즈가 전병우의 신들린 맹타에 힘입어 한국시리즈 우승을 향한 첫발을 극적으로 뗐다. 키움은 1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 달성한다. 2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2차전은 윌머 폰트(SSG)와 타일러 애플러(키움) 두 외국인 투수의 선발 대결로 시작한다. 세 번의 동점과 대타들의 만점 활약에 끝까지 알 수 없는 명승부가 11월의 첫날을 수놓았다. ...

    한국경제 | 2022.11.01 23:07 | YONHAP

  • thumbnail
    SSG 폰트 vs 키움 애플러…KS 2차전은 외국인 투수 맞대결

    ... 우완 타일러 애플러(29)가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7전4승제) 2차전에 선발 출격한다. 리그 최고의 외국인 투수로 꼽히는 폰트는 1선발 김광현과 함께 SSG의 확실한 원투 펀치를 맡고 있다. 폰트는 정규리그 28경기에 출전해 ... 평균자책점 0.62를 올렸다. 정규시즌 마지막 경기 상대도 키움이었다. SSG 한유섬의 끝내기 만루홈런으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던 9월 30일 경기에서 폰트는 7이닝 3피안타 1실점(무자책점) 8탈삼진의 역투를 보여줬다. 김준완(6타수 ...

    한국경제 | 2022.11.01 22:59 | YONHAP

  • [프로야구 KS 1차전 전적] 키움 7-6 SSG

    ▲ 2022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KS) 1차전 전적(1일·인천 SSG랜더스필드) 키움 000 022 002 1 - 7 SSG 011 011 011 0 - 6 <연장 10회> △ 승리투수 = 김재웅(1승) △ 패전투수 = 모리만도(1패) △ 홈런 = 전병우 1호(9회2점·키움) 최정 1호(3회1점) 김강민 1호(9회1점·이상 SSG)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1.01 22:49 | YONHAP

  • thumbnail
    전병우, 9회 대타 역전포·연장 결승타…키움, KS 기선제압

    ... 1982년 KBO리그 출범 후 지난해까지 치러진 39번(1985년 미개최)의 한국시리즈에서 한 차례 무승부를 제외하고 1차전에서 승리한 팀이 우승을 차지한 확률은 76.3%(38번 중 29번)에 달한다. 2008년 창단 이래 세 번째로 한국시리즈에 오른 키움은 3승을 더하면 첫 우승을 달성한다. 2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2차전은 윌머 폰트(SSG)와 타일러 애플러(키움) 두 외국인 투수의 선발 대결로 시작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1.01 22:49 | YONHAP

  • thumbnail
    KS 1차전부터 총력전…홍원기 키움 감독 "요키시 불펜 대기"

    ... 1차전 방문 경기에 앞서서 요키시가 불펜에서 대기한다며 "시리즈를 준비하면서 내린 결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키움의 선발 투수는 에이스 안우진이다. 안우진은 이번 포스트시즌 전체 3경기에 선발 등판해 18이닝 4실점, 1승 평균자책점 2.00으로 에이스라는 이름값을 했다. 그가 등판한 날, 키움은 모두 승리했다. 많은 투구로 안우진이 지쳐간다는 지적이 나오는 가운데 홍 감독은 "이제 끝까지 왔으니 며칠 휴식하는지는 중요하지 않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2.11.01 17:32 | YONHAP

  • thumbnail
    '업셋' 당해봤던 SSG 최주환 "1차전만 잘 넘기면 돼"

    ... 정규시즌 타율 0.167(12타수 2안타)에 그쳤다. 대신 안타 2개가 2루타와 3루타로, 쳤다 하면 장타였다. 최주환은 "안우진이 좋은 투수라는 건 인정한다. 그렇지만 타석에서 내가 질 거라는 법은 없다"고 했다. 그리고는 "기가 죽어서 하는 것보다는 '넌 최고의 공을 던져라. 나는 그걸 치겠다'는 어릴 적 승리욕이 살아나고 있다"고 전의를 불태웠다. 2022시즌 KBO리그 최고 투수였던 안우진을 상대로 연속 안타는 쉽지 않다. 최주환은 ...

    한국경제 | 2022.11.01 16:40 | YONHAP

  • thumbnail
    최정과 푸이그의 홈런 대결…'수성' SSG vs '도전' 키움

    ... 3실점으로 고전했다. 선발과 중간을 오간 오원석은 키움전 7경기 3패 평균자책점 8.14로 약했고, '전천후 투수' 이태양은 3경기 평균자책점 21.00으로 키움전 악몽을 겪었다. SSG의 아킬레스건으로 꼽히는 불펜진은 키움을 ... 챙겼다. 에릭 요키시는 3경기 1패 평균자책점 4.15, 타일러 애플러는 6경기 1패 평균자책점 5.27로 SSG전 승리가 없다. 키움은 정규시즌에서 SSG에 2승(2패 평균자책점 4.71)을 거둔 정찬헌, 1승(평균자책점 4.91)을 ...

    한국경제 | 2022.11.01 11:36 | YONHAP

  • thumbnail
    WS 3차전 악천후로 하루 연기…필라델피아 수아레스로 선발 교체

    휴스턴은 매컬러스 주니어 그대로, 필라델피아는 선발투수 바꿔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필라델피아 필리스가 1일(한국시간) 벌일 예정이었던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월드시리즈(WS) 3차전이 악천후로 하루 연기됐다. 방문 경기로 ... 선발로 예고한 랜스 매컬러스 주니어를 2일 경기에 내보낸다.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에서 승리한 뒤 '샴페인 샤워'를 하다가 샴페인 병에 오른쪽 팔꿈치를 맞아 휴스턴 구단을 긴장하게 했던 매컬러스 주니어는 뉴욕 ...

    한국경제 | 2022.11.01 08:53 | YONHAP

  • thumbnail
    1주일 앞둔 美 중간선거…'박빙' 상원 승부에 입법권력 판가름

    민주, 오바마에 '구원투수' 러브콜…'실언' 바이든은 거리두기 사전투표 2천만명 넘어…하원의장 남편 피습, 막판변수로 부상 조 바이든 행정부가 받아들게 될 첫 공식 성적표이자 향후 2년간 미국 입법 지형을 판가름할 중간 선거(11월 ... 31일(현지시간) 선거 예측 사이트 '파이브서티에이트'(538)에 따르면 하원 선거에서 공화당이 이길 확률은 81%, 민주당이 승리할 확률은 19%로 분석됐다. 상원의 경우 민주당은 52%, 공화당은 48%로 박빙으로 예상됐다. 정치전문매체 ...

    한국경제 | 2022.11.01 00: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