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5,3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SG 김광현 vs 키움 안우진 좌·우완 에이스, KS 1차전 정면충돌(종합)

    ... 선수를 예고했다. 김원형 감독은 "김광현의 KS 1차전 투입은 정규시즌 우승을 확정한 직후 결정했다"며 "김광현은 경험 많은 우리나라 최고의 투수"라고 밝혔다. 홍원기 감독은 "안우진이 올 시즌 내내 보여준 기량과 성적을 고려한 결정"이라며 "안우진은 우리의 심장 같은 존재다. 누구보다 (큰 확률로) 승리를 가져올 수 있는 투수라고 생각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두 선수는 두 감독의 말처럼 리그를 대표하는 에이스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

    한국경제 | 2022.10.31 15:08 | YONHAP

  • thumbnail
    SSG 김광현 vs 키움 안우진 좌·우완 에이스, KS 1차전 정면충돌

    ... 평균자책점 타이틀 뺏겨…복수전 다짐 안우진, 체력 문제 안고 출격…연속 4일 휴식 후 등판 국내 최고의 좌완 투수 김광현(34·SSG 랜더스)과 최고의 우완 투수 안우진(23·키움 히어로즈)이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7전4승제) ... 맞대결에서도 좋지 않았다. 김광현은 지난 8월 3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과 방문경기에서 6이닝 2실점 해 패전투수가 됐지만, 안우진은 7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를 낚았다. 안우진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김광현 선배의 컨디션이 ...

    한국경제 | 2022.10.31 14:18 | YONHAP

  • thumbnail
    발데스 6⅓이닝 9탈삼진 1실점 역투…휴스턴 WS 1승 1패 균형

    미국프로야구(MLB)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월드시리즈(WS·7전 4승제)에서 1패 후 첫 승리를 거두고 반격했다. 휴스턴은 3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치른 WS 2차전에서 선발 ... 두 팀의 3차전은 11월 1일 오전 9시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뱅크파크에서 이어진다. 왼손 투수 발데스는 6⅓이닝 동안 삼진 9개를 솎아내며 1점으로 필라델피아 타선을 틀어막고 승리 투수가 됐다. 발데스는 올해 ...

    한국경제 | 2022.10.30 12:26 | YONHAP

  • thumbnail
    '빅리거 출신' 추신수·김광현 vs '예비 빅리거' 이정후·안우진

    ... 평균자책점 2.97로 활약했다. 노사 분규가 길어지지 않았다면 MLB에서 더 던질 수 있는 '빅리그가 인정한 선발 투수'였다. MLB 자유계약선수(FA) 시장이 정체되고, SSG가 적극적인 복귀 제안을 하자 김광현은 한국 무대로 돌아왔다. ... 4실점(평균자책점 2.00), 22탈삼진으로 역투했고, 안우진이 등판한 준PO 1차전과 5차전, PO 3차전에서 키움은 모두 승리했다. 그는 준PO 최우수선수(MVP)에 오르기도 했다. 이정후는 이제 모두가 인정하는 KBO리그 최고 타자다. ...

    한국경제 | 2022.10.30 12:16 | YONHAP

  • thumbnail
    SSG vs 키움, 통산 4번째 PS 격돌…2승 1패로 히어로즈 우위

    ... 방망이다. 김하성과 박병호(kt wiz)가 차례로 팀을 떠났지만, 이정후와 야시엘 푸이그가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 승부처에서 결정적인 안타와 홈런으로 팀에 승리를 안겼다. 언제 터질지 모르는 임지열, 송성문의 한 방도 SSG의 경계 대상이다. 이에 반해 20일 이상을 푹 쉰 SSG는 투수들의 싱싱한 어깨로 키움 타선의 예봉을 꺾을 참이다. 김광현, 숀 모리만도, 윌머 폰트 등 선발진의 무게감은 키움이 이전에 맞붙었던 팀과 전혀 다르다. ...

    한국경제 | 2022.10.30 10:02 | YONHAP

  • thumbnail
    리얼무토, 연장 결승포…필라델피아, WS 1차전 휴스턴에 역전승(종합)

    ... "WS에서 0-5로 끌려가다가 역전승한 건, 2002년 6차전 이후 20년 만에 벌어진 일"이라고 이날 필라델피아 승리의 '역사적인 의의'를 설명했다. 당시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이끌고 WS에 나선 더스티 베이커 현 휴스턴 감독은 ... 정규시즌에서 12승 7패 평균자책점 2.82로 호투한 오른손 잭 휠러, 휴스턴은 아메리칸리그 다승 2위(17승 6패 평균자책점 2.82)이자, 최다 이닝(201⅓)을 소화한 왼손 프람베르 발데스를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29 14:58 | YONHAP

  • thumbnail
    리얼무토, 연장 결승포…필라델피아, WS 1차전 휴스턴에 역전승

    ... WS를 시작하기 전, MLB 전문가들은 휴스턴의 낙승을 점쳤다. 휴스턴은 올해 정규시즌 아메리칸리그에서 가장 많은 승리(106승 56패)를 쌓았고, 포스트시즌 7전 전승(디비전시리즈 3승·챔피언십시리즈 4승)을 거두며 WS에 진출했다. ... 정규시즌에서 12승 7패 평균자책점 2.82로 호투한 오른손 잭 휠러, 휴스턴은 아메리칸리그 다승 2위(17승 6패 평균자책점 2.82)이자, 최다 이닝(201⅓)을 소화한 왼손 프람베르 발데스를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29 13:52 | YONHAP

  • thumbnail
    키움 에이스 안우진 "한국시리즈, 외롭지 않을 것 같다"

    올해 '가을야구' 선발 등판한 3경기 모두 팀 승리 쌓인 피로 해소가 관건…1·2차전 등판 '저울질' 정규시즌 팀의 에이스로 마운드를 지탱했던 안우진(23·키움 히어로즈)은 포스트시즌에도 위력투를 이어간다. 이번 가을 안우진의 ...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에 진출했다. 2019년 한국시리즈에서 불펜으로만 2경기에 출전한 게 전부인 안우진은 이제 선발 투수로 마지막 가을 무대를 장식한다. 키움은 안우진 카드 투입 시점을 놓고 고민 중이다. 날짜상으로는 다음 달 1일 ...

    한국경제 | 2022.10.29 10:22 | YONHAP

  • thumbnail
    '매제 댁' 마운드 폭격한 키움 이정후…3년 만에 또 PO MVP(종합)

    ... 이정후는 2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프로야구 PO 4차전에서 4타수 1안타를 쳐 팀의 4-1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번 시리즈 4경기에서 타율 0.500(16타수 8안타)을 치고 2타점을 얻은 이정후는 기자단 ...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PO는 시작 전부터 '이정후 시리즈'라는 별칭이 붙었다. 이달 초 이정후의 여동생과 LG 투수 고우석이 결혼을 발표하면서 두 팀의 대들보 선수가 사돈지간이 됐기 때문이다. 친구 사이였던 고우석은 이정후에게 ...

    한국경제 | 2022.10.28 23:03 | YONHAP

  • thumbnail
    첫 KS 우승 도전하는 홍원기 감독 출사표 "멋진 도전 될 것"

    ... 2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PO·5전 3승제) LG 트윈스와 4차전에서 4-1로 승리했다. 3승 1패로 PO를 통과한 키움은 다음 달 1일부터 정규시즌 1위 SSG 랜더스와 한국시리즈(KS·7전 4승제)에서 ... 키움의 약점은 체력이다. 홍 감독은 "4차전에서 PO를 끝낸 덕분에 재정비 시간을 얻은 게 소득이다. 선발 투수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저만 힘들지, 선수들은 그라운드에서 에너지를 마음껏 발산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10.28 22: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