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3,2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현승 "우리팀은 '미러클 두산'에 걸맞은 팀…동료들이 멋있다"

    ... 1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삼성 라이온즈와의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2차전을 앞두고 두산 베어스의 불펜 투수 이현승이 동료 선수들의 투혼을 칭찬했다. 그는 팀이 한국시리즈에서 우승했던 2016년과 올해를 비교해달라는 기자들의 ... 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 홍건희도 지난 9일 삼성과의 플레이오프 1차전에 구원 등판해 3이닝을 1실점으로 막아 승리를 챙기는 등 포스트시즌에서 호투를 이어가고 있다. 비단 투수뿐만 아니라 와일드카드 결정전부터 경기에 나서면서 체력적으로 ...

    한국경제 | 2021.11.10 17:02 | YONHAP

  • thumbnail
    KS 바라보는 김태형 두산 감독 "미란다, KS에 넣을 것"

    ... 막판 어깨 통증을 호소하며 전력에서 이탈했다. 두산은 시즌 아웃된 워커 로켓에 이어 미란다까지 빠졌지만, 외국인 투수 없이 PO에 진출했다. 두산은 PO 2차전 라인업에 미세한 변화를 줬다. 두산은 1번 타자 중견수 정수빈, 2번 ... "상황에 따라 (교체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3차전 선발은 곽빈이 예정돼 있다. 두산은 이날 경기에서 승리하면 KBO리그 최초로 7회 연속 KS 진출 위업을 쌓는다. 김태형 감독은 "KS에 올라가는 것보다 KS에서 우승하는 ...

    한국경제 | 2021.11.10 16:28 | YONHAP

  • thumbnail
    '미라클 두산', 역대 최초 WC→KS 진출 사례 만드나

    ... 또 도전한다. 두산은 1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삼성 라이온즈와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2차전에서 승리하면 와일드카드 결정전(WC)을 치르고 한국시리즈(KS)에 진출한 KBO리그 최초의 팀이 된다. 10구단 체제로 ... 눈물을 흘렸다. 사실 두산은 PO까지 올라온 것만 해도 기적과 다름없다. 두산은 올 시즌 정규시즌 막판 외국인 투수 워커 로켓과 아리엘 미란다가 나란히 부상으로 이탈해 PS 진출 가능성이 불투명해 보였다. 그러나 두산은 치열한 ...

    한국경제 | 2021.11.10 09:13 | YONHAP

  • thumbnail
    부상에도 의연하게 버틴 박세혁, 오승환 상대로 2021년 첫 홈런

    ... 더 추가했다. 삼성도 9회말 구자욱의 솔로포로 1점을 얻었다. 박세혁이 친 개인 첫 포스트시즌 홈런은 두산 승리를 확정 짓는 귀한 홈런이었다. 기적과 같은 두산의 이번 포스트시즌 행보에, 박세혁은 빛나는 조연 역할을 하고 있다. ... 에이스 아리엘 미란다가 어깨 통증으로 이탈하고, 팔꿈치를 다친 워커 로켓은 이미 미국으로 건너간 터라 두산은 국내 투수만으로 포스트시즌을 치른다. "키움, LG에 투수력에서 밀린다"는 평가가 지배적이었지만, 두산은 두 번의 시리즈(와일드카드 ...

    한국경제 | 2021.11.10 08:07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중간계투로 자리 잡겠습니다"…두산 불펜…)

    ... 잡겠습니다"…두산 불펜진 살린 홍건희의 선택 홍건희, PO 1차전서 3이닝 3피안타 1실점 역투…개인 첫 PS 승리 올해 2월 스프링캠프를 시작하며 김태형(54) 두산 베어스 감독은 홍건희(29)를 '선발 요원'으로 꼽았다. ... 했다. PO 1차전에서도 시속 150㎞를 넘나드는 빠른 공으로 삼성 타선을 압도했다. 홍건희의 2021년 개인 최다인 52구 역투 덕에 두산은 '투수진 열세'라는 평가를 딛고, PO 1차전에서 6-4로 승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09 23:02 | YONHAP

  • thumbnail
    홍건희 "이영하에게 오늘 쉬라고 했죠…저는 내일도 등판 가능"(종합)

    홍건희, PO 1차전서 3이닝 3피안타 1실점 역투…개인 첫 PS 승리 홍건희(29·두산 베어스)는 플레이오프(PO) 1차전을 앞두고, 준PO에서 역투한 이영하(24·두산)에게 "오늘은 푹 쉬라"고 했다. 실제 김태형(54) ... 병살타를 끌어냈다. 오재일에게 던진 공 7개는 모두 직구였다. 경기 뒤 만난 홍건희는 "내가 변화구를 잘 던지는 투수도 아니고"라고 웃으며 "직구에는 자신감이 있었다. 변화구를 던져서 어렵게 승부하기보다는 가장 잘 던지는 구종으로 ...

    한국경제 | 2021.11.09 22:53 | YONHAP

  • thumbnail
    '곰탈여' 김태형 감독 "홍건희·이현승 정말 잘 던져줬다"

    ...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1차전을 낚은 두산 베어스의 김태형 감독은 "홍건희와 이현승이 정말 잘 던져줬다"며 두 불펜 투수에게 승리의 공을 돌렸다. 두산은 9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파크에서 치른 PO 1차전에서 6년 만에 포스트시즌에 오른 ... 오늘 우리 불펜진이 온 힘을 다해 던지는 게 보였다. 홍건희, 이현승의 공도 좋았고 승운도 우리에게 따랐다"며 투수들의 투혼을 극찬했다. 홍건희는 5∼6회 세 차례 만루 찬스에서 1점도 주지 않았다. 3이닝 1실점으로 호투해 ...

    한국경제 | 2021.11.09 22:39 | YONHAP

  • thumbnail
    '가을 DNA' 두산, 삼성 잡고 플레이오프 1차전 기선 제압(종합2보)

    ...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1차전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마운드의 깔끔한 계투작전과 타선의 응집력을 앞세워 6-4로 승리했다. 이로써 정규시즌 4위인 두산은 남은 2, 3차전에서 1승만 추가하면 7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오르게 된다. ... 강민호는 몸맞는 공으로 출루해 1사 만루의 기회를 잡으며 선발 최원준을 강판시켰다. 그러나 오재일이 두산의 바뀐 투수 홍건희를 상대로 2루수 병살타를 쳐 기회를 무산시켰다. 삼성은 6회말에도 1사 후 이원석과 김헌곤의 연속 안타와 ...

    한국경제 | 2021.11.09 22:33 | YONHAP

  • thumbnail
    '가을 DNA' 두산, 삼성 잡고 플레이오프 1차전 기선 제압(종합)

    ...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1차전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마운드의 깔끔한 계투작전과 타선의 응집력을 앞세워 6-4로 승리했다. 이로써 정규시즌 4위인 두산은 남은 2, 3차전에서 1승만 추가하면 7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오르게 된다. ... 강민호는 몸맞는 공으로 출루해 1사 만루의 기회를 잡으며 선발 최원준을 강판시켰다. 그러나 오재일이 두산의 바뀐 투수 홍건희를 상대로 2루수 병살타를 쳐 기회를 무산시켰다. 삼성은 6회말에도 1사 후 이원석과 김헌곤의 연속 안타와 ...

    한국경제 | 2021.11.09 22:14 | YONHAP

  • thumbnail
    "중간계투로 자리 잡겠습니다"…두산 불펜진 살린 홍건희의 선택

    홍건희, PO 1차전서 3이닝 3피안타 1실점 역투…개인 첫 PS 승리 올해 2월 스프링캠프를 시작하며 김태형(54) 두산 베어스 감독은 홍건희(29)를 '선발 요원'으로 꼽았다. 그러나 홍건희는 "중간 계투로 자리 잡고 싶다"고 ... 했다. PO 1차전에서도 시속 150㎞를 넘나드는 빠른 공으로 삼성 타선을 압도했다. 홍건희의 2021년 개인 최다인 52구 역투 덕에 두산은 '투수진 열세'라는 평가를 딛고, PO 1차전에서 6-4로 승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09 22: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