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9191-229200 / 248,6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나스닥선물 강세, 7P 올라

    나스닥지수선물이 소폭 오름세를 나타내고 있다. 21일 나스닥100 지수선물 3월물은 시카고상업거래소(CME)에서 오후 4시 50분(국내 시각 22일 오전 7시 50분) 현재 기준가에 비해 7.00포인트 오른 1,354.00을 가리켰다. 한편 S&P500 지수선물은 1,080.00으로 1.00포인트 상승했다. 한경닷컴 백우진기자 chu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2.22 00:00

  • [외환] 수급 팽팽, 1,321원선 횡보

    ... 환율은 한동안 1,321원선에서 발걸음을 옮기다가 달러되사기(숏커버)가 나오면서 2시 2분경 1,322.80원으로 반등했다. 그러나 물량이 공급되면서 환율은 조금씩 되밀린 환율은 1,321원선으로 되돌아왔다. 달러/엔 환율은 이 시각 현재 133.90엔으로 낙폭을 조금씩 넓히며 133엔대 진입을 꾀하고 있다. 국내 증시의 외국인은 거래소에서 1,650억원의 매도우위인 반면, 코스닥시장에서는 50억원의 매수우위를 기록했다. 외국계은행의 한 딜러는 "오후장 초반 외국인 주식순매도에 ...

    한국경제 | 2002.02.22 00:00

  • [외환오전] 급등 후 미끄럼, "공급 우위 지속"

    ... "오후에는 1,318∼1,323원에서 움직일 것"으로 전망했다. 달러/엔 환율은 전날 뉴욕에서 134엔대로 오르는 상승세를 타며 134.17엔에 마감했으며 이날 도쿄에서 정체된 흐름을 보여 오전 12시 현재 134.09엔을 기록중이다. 주가 약세와 함께 국내 증시의 외국인은 주식순매도에 치중, 거래소에서 같은 시각 896억원의 매도우위인 반면 코스닥시장에서는 17억원 매수우위를 기록중이다. 한경닷컴 이준수기자 jslyd012@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2.22 00:00

  • [외환] 물량 공급, 1,321원선 횡보

    ... 달러/엔 환율은 전날 뉴욕에서 일본의 3월 회계연도 결산을 앞두고 현지법인들의 해외자산 이전 작업이 마무리되고 있다는 인식이 엔 약세를 유도, 상승세를 타며 열흘중 가장 높은 134.17엔을 기록했다. 달러/엔은 이날 도쿄에서 이 시각 현재 134.12엔을 기록중이다. 주가 약세와 함께 국내 증시의 외국인은 주식순매도에 치중, 거래소에서 같은 시각 710억원의 매도우위를 나타내고 있다. 시중은행의 한 딜러는 "1,322원 이상에서는 업체물량이 많이 나와 시장이 ...

    한국경제 | 2002.02.22 00:00

  • 정치권 '빼앗긴 금' 성토

    ... 개인논평 등을 통해 국민의 분노에 공감했다. 특히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정동영(鄭東泳) 고문은 김동성 선수에 대한 편파판정 시비를 각각 당내 경선과 연결시켜 자신의 입장을 밝히는 기회로 활용했고, 김근태(金槿泰) 고문은 자신의 대미 시각을 나타내기도 했다. 민주당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논평에서 "중재위는 한국선수단의 제소를 정밀검토, 잘못된 판정을 바로잡고 김 선수에게 금메달을 돌려줘야 한다"고 촉구했고 한나라당 남경필(南景弼) 대변인은 "금메달을 도둑맞은 어처구니없는 ...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외환] 주말장세 완연, 1,321원선 '꽁꽁'

    ... 3.40원 오른 1,322.20원을 기록중이다. 오전 마감가와 같은 1,321.30원에 오후장을 연 환율은 한동안 1,321원선에서 발걸음을 옮기다가 역송금수요의 등장으로 1시 53분경 1,322.50원으로 반등했다. 달러/엔 환율은 이 시각 현재 133.05엔으로 오전장 후반과 큰 차이가 없다. 국내 증시의 외국인은 같은 시각 거래소에서 1,226억원의 매도우위를 가리키고 있다. 시중은행의 한 딜러는 "크게 움직일만한 재료나 수급이 보이지 않아 오후 개장부터도 거래가 ...

    한국경제 | 2002.02.22 00:00

  • [채권] 금리 횡보국면, "다음주 수급 바탕 박스권 전망"

    ... 목표인 2∼4% 이하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국내 경기는 내수를 위주로 회복 추세를 보이고 있으나 회복수준을 넘어 본격적인 경기상승 국면으로 진입하려면 수출 등 해외수요가 증가해야 한다는 게 한은의 기본 시각이다. 따라서 통화당국은 수출 등이 개선되는 전까지 섣불리 경기회복을 예단하고 금리상승이나 인플레 기대를 갖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신호를 시장에 보낸 셈이다. 특히 통화당국이 물가에 대해 부쩍 관심을 높인 것은 경기쪽에서 물가상승압력이 ...

    한국경제 | 2002.02.22 00:00

  • "한국경제 전망 낙관, 기업개혁은 여전히 부진"

    한국경제에 대한 전망은 낙관적이지만 기업개혁은여전히 부진하다는 것이 외국인들의 대체적인 시각인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개발연구원(KDI)이 조사한 외신동향에 따르면 블룸버그통신은 최근 '점점 강해지고 있는 한국경제'란 제목에서 "올 하반기 성장률은 5%에 이를 것으로예상되며 지난해 31% 상승한 주식시장은 여전히 아시아의 자존심으로 남아있다"고호평했다. 블룸버그통신은 또 "최신식 휴대폰과 줄지어선 의류매장 등 최근 한국 거리의풍경은 뉴욕.파리.도쿄 ...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한반도 '평화유지 노력' 한목소리 .. '美.中 정상회담' 내용

    ... 회담에서 한반도, 대만, 반(反)테러, 인권 등의 문제가 협상테이블에 올랐다. 이밖에 경제협력 방안 등이 실무진 사이에서 깊게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양국 정상은 큰 원칙에서는 대체로 의견을 모았지만 구체적인 방법에서는 일부 시각차를 보였다. 두 정상은 우선 한반도에서 전쟁 위협을 없애고 평화를 유지하기 위해 공동으로 노력한다는데 합의했다. 한반도 문제는 당사국인 남북간 협력 및 북한.미국과의 대화 등 평화적인 방법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는데 양측이 합의했다. ...

    한국경제 | 2002.02.21 17:52

  • [부시 訪韓 결산] 북 '先南後美' 대화전략 펼칠듯

    ... 촉구,이제 공은 북한으로 넘어갔다. 북측이 어떤 반응을 보이느냐에 따라 북.미대화의 재개여부가 결정되는 것이다. 북한은 "선남후미"(先南後美) 행보 펼듯=북한이 미국과의 대화에 선뜻 나서지는 않을 것이라는게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시각이다. 부시 대통령이 서울에 와서도 김정일 국방위원장에 대한 불신감을 강하게 드러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당분간 북미 대화는 큰 진전을 보지 못할 것이란 관측이 강하다. 그렇다고 북한이 대화촉구를 마냥 피해갈수는 없는 상황이다. ...

    한국경제 | 2002.02.21 1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