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9201-229210 / 248,7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치권 경선비용 공개 파장

    ... 추대의 비민주성을 호도하기 위해 남의 당을 비난하는 것은 당당하지 못한 태도"라고 역공했다. 그러나 당내에서는 첫 경선을 1주일 앞둔 시점에서 나온 김 고문의 '고해'가 대선후보 경선에 찬물을 끼얹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는 시각이 다수였다. 박양수(朴洋洙) 조직위원장은 "선관위가 김 고문을 조사한다면 당시 모든 후보들도 조사대상이 된다"며 "이번 주는 경선분위기로 몰고 가야 하는데 찬물을 끼얹는 것이 아닌가 걱정된다"고 말했고, 신낙균(申樂均) 고문은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한국단편소설 100선 오디오북 출시

    ... 이효석의 , 김동리의 , 이청준의 , 박완서의 , 전상국의 등이다. KBS 성우 서혜정씨가 나레이터, 피아니스트 박용준씨가 배경음악을 각각 맡았다.또 현직 고교교사 이만기씨가 각 스토리 앞뒤에 해설을 달았다. 커뮤니케이션 토도는 4일 오후 4시 강동구 암사동 한국점자도서관에서 기증식을 열어 이번에 출시된 오디오북 41세트를 전국 시각장애인 도서관과 학교 등 40여곳에 기증한다. (서울=연합뉴스) 이성섭 기자 leess@yna.co.kr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SBS(34120) 광고경기 청신호, 5만원

    ... 3,600원, 7.76% 오른 5만원에 마쳤다. 장중 5만800원으로 연중최고치를 경신했다. 한국광고주협회가 집계한 3월 광고경기실사지수(ASI)가 134.7로 집계돼 3개월 연속 100을 넘었다. 현대증권은 월드컵 이후 광고부진을 우려하는 시각이 있으나 수출경기 회복 전망에 따른 기대가 높다고 분석했다. 월드컵 특수로 인한 광고시장 확대효과는 전체 광고시장의 3.4%로 추정되며 수출기여도가 높은 기술주 업종 광고비중이 19.6% 높다는 것. 광고시장은 수출이 본격화되는 ...

    한국경제 | 2002.03.04 00:00

  • 이회장이 납치범에 건넨 1억원의 행방은

    ... 결론낸 상태며 도주 중인 박모(29)씨도 단순 가담자에 불과해 거액을 소지하고 있지는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조씨는 가족과 오랜 기간 별거하는 등 관계가 원만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가족의 생계비로 전달된 것은 아니라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경찰은 일단 숨진 조씨 등의 통장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 이 돈이 어디로 흘러 갔는지 조사할 예정이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주범 조씨 뒤에 또 다른 배후가 있을 것이라는 의문도 제기되고 있다. (전주=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아프간과 파키스탄 등에 강진 발생

    ... 다치는 등 피해가 확산하고 있다. 이날 지진은 특히 인도, 우즈베키스탄, 타지키스탄 등 인접국에서도 진동이 감지돼 주민들이 공포에 질려 거리로 뛰쳐나오는 등 극도의 혼란 사태가 발생했다. 파키스탄 기상청은 이날 오후 5시 8분(한국시각 오후 9시8분)께 아프간 북부 힌두쿠시산맥을 진앙으로 하는 리히터 규모 6.7의 강진이 발생해 4분30초 가량 지속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미국 콜로라도주 골든에 있는 미국 지질연구소(USGS)는 이날 지진이 5천명의 사망자를 낸 지난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국내외 경기모멘텀 가속

    ... 실적모멘텀이 강한 지수관련주로 차별화가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유 연구원은 "주가가 800선을 돌파하고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이 A로 상향 가능성 등을 볼 때 전반적으로 한국경제가 외환위기 이전 수준을 회복하는 듯하다"며 "긍정적인 시각을 갖되 경기나 재료반영도를 고려해서 단기적으로는 수급변화에 주목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 제조업 체감경기가 놀랄 정도로 급반등한 것으로 볼 때 기업을 중심으로 한 경제주체들의 흥분이나 과욕에 대해서는 냉정히 경계해야 ...

    한국경제 | 2002.03.04 00:00

  • [안현실의 산업정책 읽기] 경제스파이법의 함정

    ... 정부의 산업정책적 개입 정도라든지 정부와 기업간 유대관계가 강하다고 여겨지는 국가는 무조건 오해받기 십상이다. 그런 점에서 보면 대만 일본이 차례로 걸려든 것이 우연이라고만 보기 어렵다. 이번 바이오 밸리건의 경우 미국의 시각이 황당하다는 것은 두말할 필요조차 없다. 정부도 아니고 민간 경제단체가 제안한 것인 데다 정부가 일부 지원한다고 해도 사업내용 자체가 미국이 의심하는 것과는 아무 상관이 없다. 그런데도 웬 색안경일까. 한국정부를 바라보는 미국의 ...

    한국경제 | 2002.03.03 18:37

  • 프로그램매수 이달에도 위력..'상승장 지킴이' 기관 매수세 이어갈듯

    ... 4일째 이어지면서 비싼 선물을 팔고 상대적으로 값싼 현물 주식을 사는 차익거래를 촉발시킨 것으로 풀이된다.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향후 증시 전망이 낙관적이어서 선물강세에 따른 프로그램 매수세의 추가 유입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는 시각이 우세하다. 현대투신운용 백승삼 부본부장은 "시장 수급상황과 경기회복 시그널 등을 볼 때 콘탱고가 유지될 가능성이 높아 프로그램 매수세가 더 유입될 수 있다"며 "이같은 요인에 힘입어 3월중에 800선 후반까지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02.03.03 18:15

  • [증시산책] 거미시대(?)

    "주식을 사야 합니까".최근들어 부쩍 주위에서 이런 질문을 많이 받는다. 얼마전까지만 해도 "어떤 종목이 좋습니까"란 질문이 많았던 것에 비하면 분명 달라진 시각이다. 숲속의 나무보다는 울창한 숲 자체에 관심이 커졌다는 얘기다. 그걸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 일찍이 키에르 케고르는 인생을 3가지 시대로 구분했다. 첫번째는 '나비시대'.나비처럼 날아다니며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살아가는 시대다. 다음은 '개미시대'.부지런히 일하는 기간이다. ...

    한국경제 | 2002.03.03 15:21

  • 예루살렘서 자살 폭탄테러, 10명 사망

    예루살렘 서부의 한 유대교 예배당 근처에서 2일 저녁 7시15분(현지시각)께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 테러용의자 1명을 포함해 10명이 숨지고 수십명이 부상했다. 목격자들은 테러용의자가 안식일 기도를 마치고 나오는 사람들 사이에서 허리에 두른 폭탄을 터뜨림으로써 많은 희생자가 발생했다고 말했다. 이스라엘 정부는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이 이번 폭탄테러에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건 직후 아라파트 수반의 파타운동 산하의 과격단체인 ...

    연합뉴스 | 2002.03.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