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9221-229230 / 248,6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시-장쩌민 경제.무역.테러전 협력합의

    ... 해결을권유했으며 부시는 대화와 경고를 병행해야 한다고 말해 방법론에서 의견 일치를 보지 못 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시 대통령은 정상회담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북한은 투명하지 않은 정권이며 국민이 굶주리고 있다고 말해 비판적인 시각을 다시 드러냈다. 그는 그러나 미국이 북한과 대화할 의사가 있다는 사실을 김정일(金正日) 북한국방위원장에게 전해달라고 장 주석에게 부탁했다고 밝혔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에서 베이징(北京)에 도착해 인민해방군 의장대를 사열하고 ...

    연합뉴스 | 2002.02.21 00:00

  • "한미일 협조가 지역 안정 토대"..닛케이

    니혼 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은 21일자 사설에서 조지 부시 미 대통령이 북한을 '악의 축'이라고 지목한 것과 관련, 한미일 협조가 지역 안정의 토대라고 지적했다. 닛케이는 한미 정상이 20일 회담에서 대북 정책의 시각차를 충분히 좁히지는 못했지만 "서로가 협조의 중요성을 확인한 것을 우선 환영한다"면서, 미국이 테러와의 전쟁 입장을 명확히 하는 등 세계 정세에 파란이 예상되고 있는 만큼 "동북 아시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한미일이 관점의 차이를 ...

    연합뉴스 | 2002.02.21 00:00

  • 공예가 유리지씨, 갤러리현대서 개인전

    ... 금속, 석재, 목재 등으로 다양하다. 이인범 한국예술종합학교 한국예술연구소 연구위원은 유씨의 작품에 대해 "장례를 중심으로 한 죽음의 천착은 가벼워질대로 가벼워진 (현대인의) 인생관은 물론 중심을 잃고 흔들리고 있는 공예에 대한 시각을 다시 생각하게 한다"고 평가한다. 모더니즘 1세대 작가로서 의식의 뒤켠에 내버려졌던 장례 중심의 죽음을 숨김없이 전면에 끌어내는 한편 근대성이라는 이름의 형식주의적 상투성에 이의를 제기한다는것이다. 1945년생 해방둥이인 유씨는 ...

    연합뉴스 | 2002.02.21 00:00

  • 美 공중파.케이블TV업계 M&A 활성화 전망

    ... 알짜 방송들이 많이 있어 이들 방송에 우선 눈독을 들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방송계 일각에서는 앞으로 3년 내에 방송가에 대규모 M&A가 이뤄질 가능성을 점치고 있다. 그러나 일부 방송업계 분석가들은 경기 침체로 광고수입이 부쩍 줄어들고 방송계에 구조조정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에서 M&A가 그렇게 쉽게 이뤄지지는 않을 것이라는 상반된 시각을 보이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뉴욕=연합뉴스) 강일중 특파원 kangfam@yna.co.kr

    연합뉴스 | 2002.02.21 00:00

  • [외환] 1,321원선 견고한 흐름, "상하제한 여전"

    ... 1,321.70원을 기록중이다. 오전 마감가보다 0.20원 낮은 1,321.10원에 거래를 재개한 환율은 개장직후 1,320.80원까지 저점을 경신한 뒤 서서히 되올라 1시 45분경 1,321.70원까지 올랐다. 달러/엔 환율은 이 시각 현재 133.56엔으로 오전장 후반보다 낮아졌다. 그러나 사카키바라 전 일본 재무성 차관이 이날 "일본 위기 상황이 엔화 약세를 이끌 것"이라며 "연말경 달러/엔이 연말 160엔 수준까지 다가설 수 있을 것"이라고 발언, 달러/엔의 ...

    한국경제 | 2002.02.21 00:00

  • [韓.美 정상회담] "北 대량살상무기 대화해결" 공감 .. 기자회견 내용

    ... 적극 지지한다"고 밝힌 뒤 김 대통령의 일관된 포용정책 추진을 "고귀하고 비전을 제시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물론 부시 대통령의 햇볕정책 지지는 새로운 것은 아니다. 하지만 지난달 '악의 축' 발언 이후 불거진 한.미간 대북시각차에 대한 우려를 상당부분 해소시킨 셈이다. 그러나 부시 대통령은 "북한이 아직 한국의 햇볕정책을 수용하지 않는 것은 매우 실망스럽다"며 햇볕정책의 '성과'에 대해선 부정적 입장을 감추지 않았다. ◇ 테러공조 및 한.미동맹 =양 ...

    한국경제 | 2002.02.20 22:33

  • [韓.美 정상회담] "햇볕정책 지지 변함 없다"

    20일 청와대에서 열린 김대중 대통령과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간의 한.미 정상회담에선 당초 우려했던 대북시각차는 거의 드러나지 않았다. 대신 양국 정상은 한미동맹 관계 강화와 북한의 대량살상무기(WMD)문제를 포함한 대북정책,경제현안 등에 대해서 "상호이해"의 폭을 넓혔다. 그러나 부시 대통령의 대북 불신감이 완전히 사라진 것은 아니다. 부시 대통령은 "미국은 전쟁을 일으킬 의사가 없고,또 한국도 북한을 공격할 의사가 전혀 없다"는 입장을 ...

    한국경제 | 2002.02.20 17:55

  • [韓.美 정상회담] "실향민 오가도록 경의선 조속연결"..도라산역 연설

    ... 아직도 시대착오적인 냉전의 그늘이 있다. 이러한 냉전을 종식시키고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을 위해 햇볕정책을 지속했다. 햇볕정책의 지속은 남북간 철도연결처럼 남북관계 진전뿐 아니라 경제적 미래가 걸린 중요한 문제다. 부시각하의 깊은 고심과 협력에 힘입어 민족의 통일의 길이 열리기를 바라마지 않는다. 마지막으로 북한 정권이 우리의 진지한 대화제의에 하루속히 호응해 올 것을 충심으로 바란다. 김동욱 윤기동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2.20 17:52

  • 부시 "北과 전쟁의사 없다" .. 韓.美정상 도라산역 방문

    ... 대통령은 "한국정부의 대북 햇볕정책을 지지한다"고 재차 확인하고 "우리는 북한과의 대화가 조속히 재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북한 정권은 투명하지 않고 대량살상무기를 계속 만들고 있다"고 북한정권에 대한 비판적 시각을 표출했다. 부시 대통령은 "북한이 미국의 대화제안을 수용하고 전세계를 상대로 북한 주민들에게 애정을 갖고 있다고 표현하기 전에는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에 대한 의견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김 대통령과 ...

    한국경제 | 2002.02.20 17:49

  • 삼성-하이닉스 협력 가능한가 .. D램시장재편 시각差 .. 제휴 힘들 듯

    ...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이크론이 가장 두려워하는 삼성전자를 이번 협상에 끌어들여 헐값매각을 방지해야 한다는 요지다. 마이크론이 하이닉스를 끌어들이게 되면 삼성전자에 상당한 위협요인이 될 것이라는 일부 다른 전문가들의 시각도 삼성전자와의 제휴론을 뒷받침하고 있다. ◇해당업체들은 부정적=이윤우 삼성전자 반도체총괄사장은 "하이닉스와의 제휴를 전혀 검토하고 있지 않다"며 강력 부인했다. 그는 마이크론이 D램 1위로 부상하는 경우에 대해 "물량기준으로 1∼2위는 ...

    한국경제 | 2002.02.20 17: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