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481-30490 / 30,5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패션&뷰티] (생활속의 패션) '여름 속옷 입는 법'

    ... 얇고 가벼워지는 여름철로 접어들었다. 이럴 때 가장 신경써야 할 부분이 속옷 선택이다. 속옷 라인이 그대로 비치거나 삐져 나오면 아무리 겉옷을 잘 차려입어도 단정치 못한 느낌을 준다. 화이트 원피스와 속이 훤히 보이는 시스루룩등을 입을때 센스있게 속옷을 챙겨입어 몸매와 겉옷을 한결 돋보이게 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먼저 브래지어 입기. 브래지어의 레이스나 봉제선이 울퉁불퉁하게 겉으로 드러나 보이거나 목선이 깊게 패인 옷에 속옷 끈이 보이는 것은 ...

    한국경제 | 1999.06.10 00:00

  • [패션&뷰티] (생활속의 패션) 올여름 원피스 바람 분다

    ... 슬리브리스(sleeveless) 디자인이 주류를 이룬다. 여기에 트임과 절개선을 이용한 디자인, 꽃프린트, 레이스 등을 활용해 재미있는 변화를 준 디자인이 등장할 준비를 하고 있다. 또 전체적으로 맑고 투명한 느낌을 주는 시스루(See through) 소재를 사용하거나 스커트 부분에 일정한 주름을 줘 플리츠 처리한 디자인도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슬리브리스 원피스는 실루엣의 단순함을 보완할 수 있는 코사지나 브로치를 매치시켜 주는 것이 좋다. ...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한경 창간 34돌] 톱브랜드 : 디자이너..'패션계의 리더들'

    ... 여성스러움을 강조하는 것이 특징이다. 장광효 87년 "카루소"를 선보였으며 장광효씨는 남성복 전문 디자이너의 대표주자. 홍익대 대학원 졸업후 프랑스에서 공부했다. 파리 남성복 컬렉션에 5차례 참가했다. 속이 비치는 시스루, 핫 팬츠 등 파격적인 옷들을 디자인해 주목을 받아왔다. 진태옥 양장에 한국적인 미를 적절하게 반영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파리에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해외에서도 많이 알려져 있다. 88년 아시아나 항공 유니폼을 디자인했다.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패션] 보일듯 말듯 섹시한 아름다움 .. '올 여름 유행패션'

    ... 통바지는 통바지에 덧치마를 둘러 치마처럼 보이는 바지다. 예전엔 앞에서보면 치마지만 뒤에서보면 바지인 랩 반바지가 유행이었으나 올해는 치마속에 통이 넓은 긴바지를 넣은 제품이 인기다. 바지와 그 위에 덧대는 치마는 속이 비치는 시스루소재로 만들어져 이 옷을 입고 걷는 모습을 보면 묘한 느낌을 준다. 치마 대신 바지옆선에서 가운데쪽으로 천을 덧댄 제품도 눈에 띈다. 역시 시스루 소재를 사용해 보이는듯 보이지 않는듯 은근한 노출미를 낸다. 여름 패션이 직접 ...

    한국경제 | 1998.05.22 00:00

  • [디자인&패션] 패션 : 98년 여름 테마는 '심플과 실용성'

    ... 로맨틱 스타일도 가미되고 있다. 색상은 회색과 상아 갈색 청색 보라색 등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소재는 통기성이 좋고 습기를 잘 빨아들이는 면 리넨 쿨울과 신축성이 뛰어난 스트레치 소재가 주로 사용되고 있다. 속이 비치는 시스루소재는 두겹으로 겹쳐 입는 스타일이 유행이다. 몇해전까지만해도 인기를 끌었던 번쩍번쩍 빛나는 광택 소재는 거의 보이지 않고 있다. 옷 무늬는 꽃 프린트와 선(스트라이프), 체크 등이 주로 사용되며 자수와 같은 수공예적 분위기를 ...

    한국경제 | 1998.04.27 00:00

  • [패션] 올 유행테마 '꽃과 나비'..현실 벗어나고픈 욕망분출

    ... 무늬로 장식된 옷은 세련된 느낌을 준다. 꽃이나 나비 무늬 옷은 무늬없는 단색 아이템과 입으면 잘 어울린다. 무늬없는 단색 옷이 꽃이나 나비 무늬를 더욱 돋보이게 하기때문이다. 예를들어 꽃무늬가 있는 블라우스에 무늬없는 단색 재킷과 스커트 정장을 입으면 안성마춤이다. 무늬가 없는 원피스에 속이 비치는 시스루소재의 꽃이나 나비무늬 원피스를 겹쳐 입으면 섹시한 분위기를 연출할수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25일자 ).

    한국경제 | 1998.04.24 00:00

  • [패션] 미국 패션지 '보그', '97 최고/최악 스타일' 공개

    ... 장식한 중국풍드레스, 비즈로 장식된 짧은 원피스, 타이트한 일자바지, 깃과 소매 끝의 모피트리밍 등이 최고로 꼽힌 반면 엉덩이에 패드를 댄 버슬형 드레스, 란제리형 슬립원피스, 두툼한 어깨패드를 댄 정장, 손뜨개니트로 만든 시스루가운, 깊은 트임이 든 미니스커트 등은 최악의 차림으로 평가됐다. 헤어스타일에서는 보브(소년같은 느낌을 주는 경쾌한 커트)가 최고, 헤어젤을 잔뜩 바른 긴 생머리와 머리끝을 위로 삐죽삐죽 뻗치게 처리한 업스타일(일명 번개머리)이 ...

    한국경제 | 1998.01.30 00:00

  • [패션] '올 봄 간결하고 대담하게'..따스한 색상 눈에 띄어

    ... 넓고 하늘거리게 처리한 엠파이어라인은 보통 20대초반 이하의 낮은 연령층에서 애용됐으나 올해는 연령을 초월해 사랑받을 것으로 보인다. 소재는 로맨티시즘 경향을 따라 부드러운 계통이 많이 쓰인다. 단골소재는 비치고 하늘거리는 시스루소재와 실크 린넨 레이스 등. 프린트는 줄무늬나 체크 등 직선적 형태가 많으며 꽃무늬도 단순화해 기하학적으로 표현한 것이 많다. 97년에 히트한 자수장식과 광택을 내는 특수코팅도 돋보인다. 친즈(Chintz : 화려한 색으로 꽃이나 ...

    한국경제 | 1998.01.30 00:00

  • [재계 빅뱅 '경영 패러다임 바뀐다'] (5) '투명해야 산다'

    [[[ 투명해야 살아 남는다 ]]] "시스루"(see-through)라는 속비치는 패션이 많은 남성들을 설레게 한 적이 있었지만 이제는 기업경영에도 "시스루"패션이 도입될 때가 왔다. 내보이기보다는 감추기 위해 고안된 "불투명성"의 두꺼운 옷으로 기업내용 을 가려서는 국내외투자자들로부터 외면당하게 된다는 것이다. IMF 이행각서 제34항은 기업의 지배구조와 기업구조개선을 위해 독립적인 외부감사 완전공시 기업집단의 결합재무제표공표 등을 ...

    한국경제 | 1998.01.13 00:00

  • [방송가] 케이블TV, 리메이크 프로그램 확대 .. '재활용' 붐

    ... 코너를 분리, 10분짜리 독립 프로그램으로 만들어 방송중이다. "남과 여 그리고 성"의 "TV동의보감"과 "생방송 채널34"의 "신골목 기행" 코너도 떼어내 각각 별도 프로그램으로 제작했다. 또 각종 패션 프로그램중 란제리및 시스루룩을 다룬 부분만 모아 "글래머러스 패션쇼"를 제작, 방송했다. GTV(채널35)는 11월부터 50분짜리 두 프로그램 "행복 가득 오픈하우스" "이런집에 살고 싶다"에서 시의성에 구애받지 않는 정보만 모아 "20분정보 인테리어"라는 ...

    한국경제 | 1997.12.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