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5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베로 시프트' 한화 시범경기 1위 돌풍…kt 강백호는 맹타

    ... 공을 던지며 재기 의지를 드러냈다. 김태균이 후계자로 지목한 노시환은 19타수 7안타(타율 0.368), 2홈런의 맹타로 한화 팬을 설레게 했다. 올해 시범경기에서 가장 주목받은 선수는 추신수(SSG 랜더스)였다. 2001년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하며 미국으로 건너간 추신수는 2005년 빅리그에 데뷔했고 2020년까지 활약했다. 메이저리그에서 1천652경기, 타율 0.275(6천87타수 1천671안타), 218홈런, 782타점, 157도루를 올린 '슈퍼스타'의 ...

    한국경제 | 2021.03.30 21:24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시범경기 '멀티 히트'로 마무리

    ... 추신수는 대주자 유서준과 교체되며 이날 경기를 마쳤다. 이로써 추신수는 7경기 18타수 5안타(타율 0.278) 4타점의 성적으로 시범경기를 마쳤다. 볼넷은 4개를 얻었고 삼진은 6개를 당했다. 출루율은 0.409다. 2001년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해 미국에서 뛰기 시작한 추신수는 2005년 빅리그에 데뷔했다. 지난해까지 메이저리그에서 1652경기에 나와 타율 0.275, 218홈런, 782타점, 157도루를 기록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SK 와이번스를 인수한 SSG의 ...

    한국경제 | 2021.03.30 14:26 | 조희찬

  • thumbnail
    추신수, 시범경기 최종전서 멀티히트…타율 0.278·출루율 0.409

    ... 5안타(타율 0.278), 4타점이다. 볼넷 4개를 얻었고, 삼진은 6개를 당했다. 출루율은 0.409다. 수비는 좌익수로 2경기, 우익수로 2경기를 소화했다. 추신수는 2021년 KBO리그에서 가장 주목받는 선수다. 2001년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하며 미국으로 건너간 추신수는 고된 마이너리그 생활을 견디고, 2005년 빅리그 데뷔에 성공했다. 이후 2020년까지 메이저리그를 누비며 1천652경기, 타율 0.275(6천87타수 1천671안타), 218홈런, ...

    한국경제 | 2021.03.30 13:49 | YONHAP

  • thumbnail
    두산 출신 플렉센, 마지막 시범경기 3이닝 무실점…빅리그 기대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출신의 우완 투수 크리스 플렉센(27·시애틀 매리너스)이 시범경기 마지막 선발 등판에서 완벽한 모습을 보이며 빅리그 복귀 전망을 밝혔다. 플렉센은 30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굿이어 볼파크에서 열린 미국 메이저리그(MLB) 신시내티 레즈와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2피안타 무사사구 탈삼진 3개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그는 1회를 삼자범퇴로 막았고, 2회엔 1사 1, 3루 위기에서 터커 반하트를 내야 땅볼로 유도해 ...

    한국경제 | 2021.03.30 07:07 | YONHAP

  • thumbnail
    '꼬꼬무' 장현성, "정말 잘 짜인 액션 영화 같아"...더블하이재킹 사건에 몰입

    ... 싸여있던 ‘그’의 생생한 증언을 한국 방송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 평소 접하기 어려웠던 한국의 근현대사를 '꼬꼬무'를 통해 배웠다는 래퍼 박재범이 장성규의 이야기 친구로 출격한다. 미국 시애틀 출생의 박재범은 이야기꾼 장성규를 대신해 오리지널 원어민 발음을 선보이며 촬영 시작부터 이야기의 몰입도를 높였다. ​ 장도연의 이야기 친구로는 개그맨 박성광이 마치 본인이 사건 현장에 있는 것 같다는 감탄을 연신 내뱉으며, ...

    스타엔 | 2021.03.25 21:08

  • thumbnail
    추신수와 직구 승부…원태인 "정규시즌 때는 이렇게 못하죠"

    고졸 3년 차 우완 영건 원태인(21·삼성 라이온즈)은 자신이 태어난 해에 이미 미국프로야구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입단은 2001년)한 '우상' 추신수(39·SSG 랜더스)와 맞대결에서 '직구'를 앞세웠다. 첫 번째와 두 번째 타석에서는 직구만 던졌고, 세 번째 타석에서야 변화구를 섞었다. 원태인은 "추신수 선배님과 맞붙는 것만으로도 영광이었다"며 "정규시즌 때는 추신수 선배께 감히 직구 승부를 걸긴 어려울 것 같았다. 시범경기에서라도 직구 ...

    한국경제 | 2021.03.25 17:32 | YONHAP

  • thumbnail
    "아버지 이름 장학재단 세워주세요"…기금 내놓은 美한인 형제

    한인 2세 형제가 아버지 이름으로 장학재단을 설립해달라며 미국 오리건 한인회(회장 김헌수)에 기금을 쾌척했다고 25일 인터넷매체 '시애틀N'이 전했다. 오리건주 포틀랜드에서 '스카이라인 유지보수'(SLM)라는 청소회사를 운영하는 이진(현지명 찰스·36)·이세진(데이비드·33) 씨 형제는 7년 전 세상을 떠난 아버지 '이준성'의 이름으로 장학회를 만들어달라고 한인회에 요청하면서 23일 5만 달러(5천600만 원)를 내놨다. 기금을 받은 김 회장은 ...

    한국경제 | 2021.03.25 15:25 | YONHAP

  • thumbnail
    두산 출신 플렉센, 무실점 호투로 SK 출신 켈리에 판정승

    미국프로야구 시범경기에서 성사된 한국프로야구 출신 외국인 투수끼리의 선발 대결에서 크리스 플렉센(시애틀 매리너스)이 메릴 켈리(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게 판정승했다. 지난해 두산 베어스에서 뛴 플렉센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의 솔트리버필즈 앳 토킹스틱에서 열린 애리조나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삼진 4개를 솎아내며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볼넷은 1개, 안타는 3개만 각각 허용했다. 애리조나의 선발로 등판한 SK ...

    한국경제 | 2021.03.24 13:34 | YONHAP

  • thumbnail
    하나금융그룹 글로벌 헤드쿼터, 글로벌 건축설계사 ‘NBBJ’ 선정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지난달 27일 미국 LA에서 열린 NBBJ 주최 ‘올해의 프로젝트’에서 하나금융그룹 글로벌 헤드쿼터 디자인이 최우수상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NBBJ는 시애틀에 본사를 두고, LA, 뉴욕, 런던, 홍콩, 상하이 등 세계 각지에 지사를 둔 세계적인 건축설계사로 매년 글로벌 건축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준공부문’과 ‘비준공부문’으로 나눠 그 해 최고의 프로젝트를 ...

    한국경제 | 2021.03.24 08:32 | WISEPRESS

  • thumbnail
    '예비 유니콘' 소셜빈, 부산 온다

    ... 경영기획, 영업 등 분야의 40명을 채용했다. 2018년 13명이었던 임직원 수는 2019년 50명을 거쳐 이날 현재 125명에 이른다. 매출은 2017년 이후 두세 배씩 해마다 늘고 있다. 김 대표는 “아마존은 항구도시인 시애틀로 이전해 최고 기업이 됐고 시애틀은 실리콘밸리 못지않은 첨단도시가 됐다”며 “소셜빈도 부산을 거점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e커머스 기업으로 성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코로나19 시대에 소셜빈과 ...

    한국경제 | 2021.03.23 17:40 | 김태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