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6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크래프톤 상장예비심사 승인…중복청약·따상 기대해도 되나

    올해 기업공개(IPO) 시장의 대어 중 하나로 관심을 모았던 게임 기업 크래프톤이 상장예비심사 승인을 받아냈다. 크래프톤이 오는 20일 전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해 중복청약의 막차를 탈지, 상장 첫날 시초가가 공모가의 2배로 형성된 뒤 상한가까지 치솟는 ‘따상’ 현상이 다시 나타날지 투자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크래프톤이 청구한 상장예비심사는 지난 11일 승인됐다. 크래프톤은 2007년 설립된 게임회사로, ...

    한국경제 | 2021.06.14 07:50 | 한경우

  • '묻지마 따상' 노렸다간 낭패…"이젠 공모주 옥석 가려야"

    공모주 수익률이 예전만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무작정 ‘따상(상장 시초가가 공모가의 두 배로 결정된 뒤 상장 첫날 상한가)’을 바라기보다는 종목별 옥석 가리기에 집중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13일 한화투자증권에 따르면 올해 상장한 기업들의 공모가 대비 3개월 뒤 종가(9일 기준)의 평균 수익률은 유가증권시장 종목이 20.8%, 코스닥시장 종목이 39.1%였다. 작년 같은 기간 유가증권시장 종목은 평균 64.3%, 코스닥 ...

    한국경제 | 2021.06.13 18:05 | 이슬기

  • thumbnail
    '따상의 꿈' 계속될까…올해 공모주 수익률 하락세 뚜렷

    상반기 상장종목, 시초가 대비 평균 14.6%↓ 하반기 기업공개(IPO) 시장에 '초대어' LG에너지솔루션을 비롯해 대어급 공모주들이 줄줄이 등판을 준비하면서 이른바 '따상'(상장 시초가가 공모가의 2배로 결정된 후 상장 첫날 상한가) 대박이 이어질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하지만 상반기 공모주 대다수의 주가가 상장 첫날 시초가보다 떨어지고 공모가 대비 수익률도 작년보다 크게 낮아지고 있어 투자자가 기업공개(IPO) 시장 과열을 경계할 필요가 ...

    한국경제 | 2021.06.13 06:33 | YONHAP

  • thumbnail
    엘비루셈, 상장 첫날 15%대 하락…공모가보다 8% 높아

    글로벌 반도체 패키징 전문 기업 엘비루셈이 코스닥 상장 첫날 하락 마감했다. 11일 장 마감 기준 엘비루셈은 시초가보다 2,800원(15.56%) 하락한 1만 5,200원에 거래를 마쳤다. 그럼에도 공모가(1만 4,000원)보다 8.57% 높은 수준이다. 시초가는 공모가보다 소폭 높은 1만 8,000원으로 형성됐다. 주가는 개장 직후 1만 9,300원까지 올랐으나 이내 하락 전환하며 하락폭을 키웠다. 회사는 앞서 진행한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 ...

    한국경제TV | 2021.06.11 15:50

  • thumbnail
    [특징주] 엘비루셈, 코스닥 상장 첫날 하락…공모가보다는 8.6% 높아(종합)

    반도체 후공정업체 엘비루셈이 코스닥시장 상장 첫날인 11일 약세를 보였다. 이날 엘비루셈은 시초가(1만8천원)보다 15.56% 떨어진 1만5천200에 거래를 마쳤다. 다만 이는 공모가(1만4천원)보다는 8.57% 높은 수준이다. 2004년 설립된 엘비루셈은 디스플레이 구동 반도체(DDI) 후공정 등을 주력 사업으로 하며, 작년 매출액 2천98억원, 영업이익 208억원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1 15:41 | YONHAP

  • thumbnail
    엘비루셈, 코스닥 입성 첫날 11%대 하락세

    반도체 후공정업체 엘비루셈이 코스닥시장 상장 첫날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10시5분 현재 엘비루셈은 시초가(1만8000원)보다 2150원(11.94%) 떨어진 1만5850원에 거래됐다. 다만 이는 공모가(1만4000원)보다는 높은 수준이다. LG 자회사로 출범했던 엘비루셈은 디스플레이 구동 반도체에 대한 후공정 사업을 영위하는 업체다. 본래 디스플레이 구동 반도체의 제조 및 판매 사업을 담당했으나, 2015년 판매 사업 부문을 실리콘웍스로 ...

    한국경제 | 2021.06.11 10:09 | 류은혁

  • thumbnail
    [특징주] 엘비루셈, 코스닥 상장 첫날 약세

    반도체 후공정업체 엘비루셈이 코스닥시장 상장 첫날인 11일 장 초반 약세를 보였다. 이날 오전 9시 42분께 엘비루셈은 시초가(1만8천원)보다 11.11% 떨어진 1만6천원에 거래됐다. 다만 이는 공모가(1만4천원)보다는 14.29% 높은 수준이다. 2004년 설립된 엘비루셈은 디스플레이 구동 반도체(DDI) 후공정 등을 주력 사업으로 하며, 작년 매출액 2천98억원, 영업이익 208억원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1 09:44 | YONHAP

  • [특징주] 엘비루셈, 코스닥 상장 첫날 약세…공모가는 상회

    엘비루셈이 코스닥 상장 첫날 약세다. 11일 오전 9시2분 현재 엘비루셈은 시초가(1만8천원) 대비 1,200원(6.67%) 내린 1만6,8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는 공모가 1만4천원 대비 2,800원 높은 수준이다. 2004년 설립된 엘비루셈은 디스플레이 구동 반도체(DDI) 후공정 등에 주력하는 반도체 후공정 업체다. 지난해 매출액은 2천98억원, 영업이익은 208억원을 기록했다. 정희형기자 hhjeong@wowtv.co.kr ⓒ ...

    한국경제TV | 2021.06.11 09:06

  • thumbnail
    50mL 한 병에 50만원 넘는 '이 향수'…2030 사로잡은 이유

    ... 후각이 한 수 위다. 그래서 인간에게 향수는 중요한 존재일 수밖에 없다. 향수의 시작은 약 500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고대 이집트인들이 제사를 지낼 때 향기가 나는 나뭇가지를 태우고, 잎으로 즙을 내 몸에 바른 게 향수의 시초다. 향수라는 이름도 여기서 나왔다. 향수(perfume)의 어원인 라틴어 ‘per fumum’은 ‘연기를 통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시각적 요소에 지친 현대사회에서 후각을 자극하는 향수의 ...

    한국경제 | 2021.06.10 17:36 | 박종관/정지은

  • thumbnail
    "18년을 기다렸는데"…하루도 못 간 알츠하이머 신약 모멘텀

    ... 소식이 전해진 당일부터 ‘치매 치료제 테마’의 추락 조짐이 있었다고 입을 모은다. 치매 치료제 후보물질을 개발 중인 기업들의 주가 차트를 보면 대부분 이미 지난 8일 장대음봉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장대음봉은 시초가보다 종가가 현저히 낮은 상태를 나타내는 캔들차트의 구성요소로 여겨진다. 개장 전 전해진 호재성 소식의 영향을 받아 시초가가 높게 형성됐지만 장중에 기대감이 사라져 주가가 급락했다는 걸 걸 뜻한다. 지난 8일 메디프론은 직전 거래일 ...

    한국경제 | 2021.06.10 08:57 | 한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