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271-20280 / 20,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일건업,순현금이 시총 3배..강력매수..제투證

    제일투자증권이 신일건업에 대해 강력매수를 제시했다. 2일 제일투증 홍성수 연구원은 대폭적인 실적 개선과 안정적 재무구조및 주주배당정책 등을 근거로 신일건업에 대해 강력매수를 제시한다고 밝혔다.목표가 5천원. 다만 자체공사 지속을 위해 투자가 꾸준히 이루어진다는 점이나 순현금규모가 시가총액 3배에 해당되는 600억원으로 무리가 아니라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9.02 00:00 | parkbw

  • 적극적 사외이사 선임기업 시총 증가율 높다..코스닥

    적극적 사외이사를 선임하면 기업가치가 증대된다. 28일 코스닥증권시장이 12월 결산 코스닥 787사를 분석한 결과 자발적 또는 법정이상 사외이사를 선임한 기업들의 시가총액 증가율이 미선임이나 법정한도만 채운 기업보다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선임면제기업중 자발적선임 기업들의 시가총액 증가율(4.1~8.22)은 66.8%를 기록한 데 비해 미선임기업들은 44.6%로 조사됐다.또한 선임의무대상중 법정한도 이상 선임기업의 시가총액 증가율이 45...

    한국경제 | 2003.08.28 00:00 | parkbw

  • 한중 방송교류협력 약정 9월 체결

    ... 방송분야 교류협력을 강화한다. 5일 문화관광부에 따르면 지난해 한중수교 10주년을 맞아 중국측이 제안한 `한중 방송TV교류협력 약정' 체결식이 오는 9월 중순 서울에서 열린다. 조인식에는 문광부 오지철 차관과 중국의 국가광파전영전시총국(국가 라디오.영화.텔레비전총국) 왕리리(王莉莉) 부총편(차관급)이 양국 대표로 참석, 약정서에 서명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문광부는 중국측에 공식 초청장을 보내 오는 9월13일부터 18일까지 한국을 방문해줄 것을 요청했다. ...

    연합뉴스 | 2003.08.05 00:00

  • 대신증권 '사이보스2004' 수치오기로 망신살

    ... 표기하는 바람에 혼선을 초래, 오점을 남겼다. 31일 대신증권 사이보스 2004 화면중 개별종목의 주요정보를 표시한 `현재가'(화면번호 7921) 화면에 표시된 각 종목의 등락률(%)과 시가총액 비중이 높은 종목을별도로 모은 `시총비중'(화면번호 8548) 화면에 표시된 종목별 등락율 수치가 서로달라 투자자들과 증권담당 기자들을 어리둥절케 했다. SK텔레콤의 경우 현재가 화면엔 3천500원이 오른 20만5천원으로 마감돼 상승률이 1.74%라고 표시됐으나 시총비중 ...

    연합뉴스 | 2003.07.31 00:00

  • 이' 원로 정치인 페레스 노동당 당수 재선출

    ... 올랐다. 1984년에는 리쿠드당의 이츠하크 샤미르 당수와공동 총리를 맡았다. 당시 총선에서 노동당과 리쿠드당 모두 단독 정부 구성에 필요한 의석을 확보하지 못했기 때문이었다. 이어 1995년 11월에는 이츠하크 라빈 당시총리의 암살로 공석이 된 총리를 맡았다. 그는 또 2000년 은퇴를 앞둔 원로 정객들이 거치는 의전적 자리인 대통령 후보로 지명됐으나 그 마저도 리쿠드당의 모셰 카차브에 패했다. 페레스는 노동당이 2007년 총선에 대비해 새 지도자를 ...

    연합뉴스 | 2003.06.20 00:00

  • 日자민 정조회장 "창씨개명은 조선인이 원한 것"

    ... 했다"면서"옳은 것은 역사적 사실로 인정하는 게 좋다"는 망발도 덧붙였다. 이밖에 "역사인식을 함께 하려 해도 이웃 나라와는 함께 될 리가 없다"고도 말했다. 일제의 창씨개명에 대해서는 지난 96년 6월 하시모토 류타로(橋本龍太郞) 당시총리가 한일 정상회담 자리에서 "많은 한국인들의 마음에 상처를 주었다"고 사죄한바 있다. 아소씨의 이 같은 발언은 노무현 대통령의 국빈 방일을 목전에 두고 나왔다. 역사 인식을 둘러싼 일본 정치인들의 망언은 한일 양국이 미래 지향적 ...

    연합뉴스 | 2003.06.01 00:00

  • 코스닥 간판주 '세대교체'

    ... 2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또 7위권이던 하나로통신은 실적부진으로 10위로 밀려났고 9위권이던 LG홈쇼핑역시 내수경기 위축 등으로 13위까지 처졌다. 벤처기업의 간판 휴맥스도 12위에서 14위로 내려앉았다. 전문가들은 이같은 시총순위 변동이 경기침체로 전통IT종목과 내수종목이 약세를 보이는 반면 수익성이 증명되고 있는 인터넷업종이 부각된 때문으로 분석했다. 또 주5일근무제 도입 등에 따른 생활양식 변화에 힘입어 영화(플레너스).방송(SBS) 등 엔터테인먼트 ...

    연합뉴스 | 2003.05.27 00:00

  • 코스닥 기업 출자지분 처분 급증

    ... 출자는 84건에 1천817억원으로 금액 기준으로 12.1% 증가했지만 건수는16.8% 감소했다. 시가총액 규모로 구분하면 코스닥50에 편입된 기업은 출자 및 출자지분 처분이모두 큰 폭으로 증가해 신규사업 투자를 강화했지만, 나머지 시총 하위 기업은 출자는 감소한 반면 출자지분 처분은 증가했다. 코스닥50 편입 기업은 이 기간 출자 금액이 687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191.1% 늘었으며, 출자지분 처분 금액도 226억원으로 143.2% 증가했다. 그러나 나머지 ...

    연합뉴스 | 2003.05.08 00:00

  • 20조 증자에도 시총 116조 날려

    상장사들이 지난 1년간 20조원을 증자했으나 시가총액은 116조원을 날린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지난달말 685개 상장사 전체 주식 시가총액은 220조8천906억원으로 지난해 3월 336조6천39억원에 비해 1년동안 116조원가량 감소했다. 이에 반해 전체 상장자본금은 지난해 3월 90조3천844억원에서 지난달 110조5천707억원으로 20조원 이상 늘었다. 하루 평균 거래대금도 지난해 3월 4조3천668억원에서 감소...

    연합뉴스 | 2003.04.13 00:00

  • 코스닥, 시총상위사 의존도 '급증'

    ... 심해진 것으로나타났다. 3일 코스닥증권시장에 따르면 지난 2일 기준 시가총액 상위 20개 기업의 지난해순이익은 총 1조6천700억원으로 전체(12월결산법인 763개) 순이익(9천314억원)의 180%에 달했다. 작년 4월2일 기준 시총 20위 기업들의 2001년 순이익은 전체(12월결산법인 704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08%였다. 올해 시총 20위 기업들의 매출비중 역시 40%로 작년 시총 20위 기업들의 38%보다 높아졌다. 대규모 순익감소(7천200억원)가 ...

    연합뉴스 | 2003.04.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