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531-59540 / 59,7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물] 바키예프 키르기스 대통령 당선자

    ... 아들을 두고 있다. 장남 마라트는 국가안보부서 부책임자로 재직 중이며 차남 막심은 사업을 하고 있다. 1979년 가족과 함께 잘랄아바트로 돌아온 뒤 1990년 콕-양각 마을 위원회 제1 서기에 오르며 정치에 입문해 1992년 잘랄아바트주에 이어 1997년 동부 이시크-쿨주 지사를 역임했다. 바키예프 후보는 11일 현재 88.9%의 지지를 얻어 나머지 5명의 후보를 제쳤다. (비슈케크 AP.이타르타스=연합뉴스) joon@yna.co.kr

    연합뉴스 | 2005.07.11 00:00

  • [해외연예] 스필버그, 폴란드 '문화의 후원자'상 수상

    ... 살았던 크라쿠프의 옛 유대인 지역을 되살리는 노력을 하고 있다"면서 "스필버그 감독의 지원이 우리가 이 일을 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크라쿠프시는 스필버그에게 16세기 폴란드 지그문트 3세의 궁정 어릿광대였던 스탄시크의 모습을 딴 작은 청동조각상을 보낼 예정이다. 스필버그가 돈을 기부한 게토는 약국이었던 포드 오를렘으로 이곳의 주인이었던 타데우시 판키에비시는 당시 비(非) 유대인으로서는 유일하게 나치 점령기 동안 이 곳에 남아 유대인들에게 ...

    연합뉴스 | 2005.07.07 00:00

  • "이란 경제제재 유가 상승 불러올수도"

    ... 요구를 수용할지 여부는 불확실하지만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 중 제2위의 생산국인 이란에 대한 제재는 이미 배럴당 50달러에 육박한 유가의 추가 인상을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미 컬럼비아대학 연구원인 게리 시크는 24일 "이란에 영향을 줄 수 있는 가장 심한 제재 조치는 이란산 석유제품에 대한 국제적인 불매운동과 같은 이란 석유산업에 대한 제재"라고 말했다. 그는 이런 제재가 기본적으로 유가 급등의 원인이 될 수 있는 하루 300만 배럴의 ...

    연합뉴스 | 2005.05.24 00:00

  • 印 뉴델리 극장서 연쇄 폭탄테러로 50여명 사상

    ... 7구의 시신을 꺼냈다고 전해 사망자가 추가로 늘어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리버티 시네마 홀에서는 관람석의 5째줄 의자에, 샤트얌 시네플렉스에서는 화장실에 폭탄이 각각 설치돼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폭탄이 터진 극장은 시크교도를 자극하는 내용의 영화를 상영하고 있었으며, 경찰은 사고발생 직후 같은 영화를 내건 뉴델리의 모든 극장에 소개령을 내렸다. 이에 앞서 시크교 최고기구인 시로마니 구르드와라 프라반다크 위원회(SGPC)는 이 영화가 시크교도를 모욕한다며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압바스 "7월 총선 예정대로 실시"

    ... 결정"이라고 받아 넘겼다. 인도 정부는 이번에 팔레스타인의 인프라 개발사업 등에 1천500만달러를 지원키로 하는 한편 팔레스타인의 대의명분과 협상을 통한 중동 평화안을 지지한다는 기존의 방침을 재확인했다. 인도 외무부의 라지브 시크리 대변인은 "만모한 싱 총리는 팔레스타인을 돕기 위해 어떠한 지원이라도 아끼지 않을 것임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인도는 비아랍권 국가로는 처음으로 팔레스타인해방기구(PLO)를 팔레스타인 국민을 대표하는 유일한 단체로 인정했으며 ...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아파트내 식물 배치는 이렇게"

    ... 분해하는 대나무야자와 왜성대추야자 등 야자류가 놓여 있다. 이들 야자류는 햇빛이 적어도 건강하게 자라 보는 이를 즐겁게 한다. 베란다에는 햇빛을 많이 필요로 하는 동시에 미세먼지나 분진 제거 효과가 있는팔손이나무와 분화국화, 시크라멘, 베고니아 등이 자라고 있다. 이들 식물은 따로 자라기도 하지만 베란다 절반 정도가 하나의 화단으로 꾸며져미니연못과 식물들이 옹기종기 함께 자라는 작은 정원의 모습을 연출하기도 한다. 아이들이 공부하는 방에는 작은 화분이 여러개 ...

    연합뉴스 | 2005.04.07 00:00

  • "북한은 盧대통령 독일 방문시 신호를 기대"

    ... "노 대통령이 (독일 방문시) 북한에대한 메시지도 보내게 될 것이라고 한국 측 관계자들은 밝혔다"고 보도했다. 일간 프랑크푸르터 룬트샤우를 비롯한 독일 언론은, 나흘 간의 평양 방문을 마치고 3일 서울을 찾은 하르트 무트 코쉬크 한독의원연맹 회장이 북한 측의 이러한기대를 한국 정부에 전달할 것임을 밝혔다고 전했다. 코쉬크 의원은 평양에서 독일 기자들에게 "김대중 전(前) 대통령이 2000년 독일방문시 `베를린 연설'을 통해 김정일과의 정상회담이라는 역사적 ...

    연합뉴스 | 2005.04.05 00:00

  • 기존 미디어 위협하는 블로거들의 전쟁

    ... 블로거들의 글발이 존 케리 민주당 후보를무너뜨린 셈이다. 지난해 미 대선 기간 케리 후보에 대한 언급은 59%가 보수파 블로거들의 글에서나왔고 반면 조지 부시대통령에 대한 언급은 53%가 진보파 블로거의 것이었다. 경영자문회사인 인텔리시크의 나탈리 글랜스등이 분석한 이 자료는 대선전 2개월간 영향력이 있었던 1천494개의 블로그중 759개는 진보,735개는 보수진영의 것이었다고 밝혔다. 보수 진영은 블로그 수에서는 이같이 뒤졌지만 링크시킨 블로그 웹사이트는 블로그당 평균 ...

    연합뉴스 | 2005.03.24 00:00

  • 고령 임금근로자 비중 증가 전망

    ... KDI 연구위원)=2050년까지 장기전망에 의하면 취업자중 65세이상 비중이 2000년 5.0%에서 2050년에는 13.5%, 50-64세는 19.8%에서 31.3%로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령자 취업자들의 구성 역시크게 변화할 것으로 보인다. 농가인구의 비중은 현재보다 크게 하락해 5% 미만이 될것이며 대졸 이상 고학력자의 비중은 현재의 10% 미만의 수준에서 크게 증가하여 약50%가 고학력자로 구성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현재와 달리 고령층중에서 ...

    연합뉴스 | 2005.03.17 00:00

  • 김세일씨 마리아 칼라스 콩쿠르 2위 입상

    스위스 제네바 음악원에서 수학하고 있는한국인 유학생 테너 김세일(28)이 2005 마리아 칼라스 국제콩쿠르에서 2위에 입상했다. 김세일씨는 지난 26일부터 이달 5일까지 그리스 수도 아테네의 메가론 무지시크콘서트홀에서 열린 콩쿠르의 성악 부문에서 바리톤 정상천(30.독일 칼스루에 음악원재학)씨와 함께 나란히 2, 3위를 차지했다. 김세일씨는 94년 이탈리아 로마의 산타 체칠리아 국립음악원에서 프랑코 코렐리와 니콜라이 겟다 등을 사사했으며 2002년 ...

    연합뉴스 | 2005.03.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