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4,4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CDC "화이자·모더나 백신 접종 후 예상보다 심근염 발생 많아"

    ...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이스라엘 보건 당국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과 심근염 발생의 상관관계 가능성을 보고한 후 조사에 착수해 이같이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백신부작용신고시스템(VAERS)에 보고된 환자 중 절반 이상은 12∼24세로 2차 접종을 마친 뒤 이 같은 부작용을 신고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16∼24세 사이에서는 2차 접종을 마친 후 283건의 심근염이 발생했다. ...

    한국경제 | 2021.06.11 08:32 | YONHAP

  • thumbnail
    주교회의, 이벽 요한 세례자 등 133위 시복심사문서 교황청 제출

    ... 작성된 것으로, 분량은 한국어 사본 8권 3천21면, 영어 번역본 5권 1천861면이다. 이날 시성성 차관보인 보구슬라브 투렉 몬시뇰이 문서를 접수하고 주교회의 측에 증명서를 발급했다. 시성성은 주교회의가 추천한 정연정 신부(교황청립 로마 한인신학원장)를 이번 시복 안건의 로마 주재 청원인으로 승인하고 제출된 문서들의 법적 유효성을 교령으로 확인한 뒤 정식으로 시복 심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후 시성성에서 임명한 시복 안건 보고관(relator)이 예비심사 ...

    한국경제 | 2021.06.11 06:02 | YONHAP

  • thumbnail
    용인시, 오는 14일부터 '청년 김대건길 스탬프 투어 특별이벤트 실시'

    ... 제공 경기 용인시가 오는 14일부터 ‘ 청년 김대건길 ’ 의 스탬프 투어 참여자를 위해 '성지 마그넷 세트'를 증정하는 특별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는 올해 김대건 신부 탄생 200 주년을 기념해 마련됐다. 시는 이를 위해 오는 14 일부터 청년 김대건길의 스탬프 투어를 완주한 선착순 200 명에게 ‘ 성지 마그넷 세트 ’ 를 증정한다 . 시는 지난해 10 ...

    한국경제 | 2021.06.10 14:46 | 윤상연

  • thumbnail
    일본·호주 "양안문제 평화적 해결 촉구"…中 "내정간섭 중단"(종합2보)

    2+2 회의 공동성명서 신장 인권 탄압 '심각한 우려' 표명 자위대 '무기 등 방호' 대상에 호주군 추가…미국에 이어 두번째 일본과 호주가 9일 화상회의 방식으로 외교·국방장관(2+2) 회담을 열어 대만해협의 평화와 안정의 중요성을 확인하고, 양안(兩岸·중국과 대만)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하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회담에는 일본에서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외무상과 기시 노부오(岸信夫) 방위상이, 호주에서...

    한국경제 | 2021.06.09 20:33 | YONHAP

  • thumbnail
    한국가톨릭 첫 시복 자료 교황청 문서고에?…100년만에 빛보나(종합)

    ... 7월, 병인박해 순교자 24위는 1968년 10월 각각 복자품에 올랐고 이어 1984년 방한한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에 의해 모두 시성됐다. 이른바 한국 가톨릭의 103위 성인들이다. 여기에는 첫 한국인 사제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도 포함돼 있다. 교황청에 시복 관련 문서를 보낼 당시 재판 문서와 순교자들에 대한 증언 등 여러 기록을 담은 참고 자료를 함께 전달했는데, 이 가운데 참고 자료는 원본이 사라져 현재 그 소재가 불분명하다고 한다. 이후 교회사 연구자들 ...

    한국경제 | 2021.06.09 18:02 | YONHAP

  • thumbnail
    일본·호주 "양안 문제 평화적 해결 촉구"…中 "내정간섭 중단"(종합)

    2+2 회의 공동성명서 신장 인권 탄압 '심각한 우려' 표명 일본과 호주가 9일 화상회의 방식으로 외교·국방장관(2+2) 회담을 열어 대만해협의 평화와 안정의 중요성을 확인하고, 양안(兩岸·중국과 대만)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하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회담에는 일본에서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외무상과 기시 노부오(岸信夫) 방위상이, 호주에서는 머리스 페인 외무장관. 피터 더튼 국방장관이 각각 참석했다. ...

    한국경제 | 2021.06.09 17:50 | YONHAP

  • thumbnail
    일본·호주 '2+2' 화상회담…"양안 문제 평화적 해결 촉구"

    일본과 호주가 9일 화상회의 방식으로 외교·국방장관(2+2) 회담을 열고 대만해협의 평화와 안정의 중요성을 확인하고, 양안(兩岸·중국과 대만)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하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회담에는 일본 측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외무상과 기시 노부오(岸信夫) 방위상, 머리스 페인 호주 외무장관. 피터 더튼 국방장관이 참여했다. 양국은 동·남중국해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중국을 염두에 두고 해양 안보 분야의...

    한국경제 | 2021.06.09 14:59 | YONHAP

  • thumbnail
    '슬의생2' 조정석, 전미도에 고백→유연석♥신현빈 사랑 시작?…시즌1 엔딩 모먼트

    ... “대답 천천히 해. 갔다 와서 들을게”라고 말해 이후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과거 한번 엇갈렸던 두 사람이 익준의 고백을 계기로 어떤 변화를 맞이하게 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 오랜 꿈이었던 신부에 대한 미련을 접고 병원에 남기로 결정한 정원, 겨울과 사랑 시작? 신부가 되고 싶은 만큼 환자를 생각하는 마음 또한 컸던 정원(유연석 분)은 오랜 꿈이었던 신부에 대한 미련을 접고 병원에 남기로 결심해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았다. ...

    스타엔 | 2021.06.09 12:25

  • thumbnail
    "당진 솔뫼성지 1㎞ 구간 '김대건신부탄생의길'로 불러주세요"

    당진시,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해 명예도로명 부여 충남 당진시는 우리나라 최초의 가톨릭 사제이자 유네스코 선정 올해의 세계기념인물인 김대건(1821∼1846년) 신부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솔뫼성지 일대 1km 구간에 명예도로명 '김대건신부탄생의길'을 부여했다고 9일 밝혔다. 명예도로명은 기업 유치, 국제교류 등에 공이 있거나 역사적인 인물 및 지역문화 등을 기리기 위해 부여한다. 시는 2015년 프란치스코 교황 방문 때 이를 기념하고자 ...

    한국경제 | 2021.06.09 09:40 | YONHAP

  • thumbnail
    천주교주교회의-교황청, 한국가톨릭 첫 시복 문서 발굴에 '맞손'

    ... 교황청 사도문서고에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의견이 제시됐고, 이번에 이 주교의 바티칸 방문을 계기로 주교회의 차원에서 공식적으로 교황청에 문서 소재 파악을 위한 협조를 요청하고 나선 것이다. 방문단의 일원으로 자리를 함께 한 김종강 신부는 "교회사적으로 매우 중요한 문서"라면서 "그동안 사도문서고에 있을 것으로 추정만 했지 이를 직접 확인하려는 시도는 하지 못했는데 이번 기회에 협력을 청했고 그에 대한 지원을 확인받은 것"이라고 의미를 설명했다. 로마 유학 시절 ...

    한국경제 | 2021.06.09 08: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