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4201-44210 / 44,6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문화단신>비디오방 자진폐업계획등

    전국 229개 비디오방 문체부에 폐업 의사 정부의 비디오방 영업불허방침에 따라 16일현재 전국 2백56개 비디오방중 2백29개소가 자진폐업하겠다는 계획을 제출한 것으로 집계됐다. 신부학교 수강생모집 한국문화재보호재단은 오는 9월4일부터 열게될 "한국의 집 신부학교" 수강생을 모집한다. 신청은 8월31일까지 한국문화재보호재단 진흥부. (266)-1738 안중근의사 심포지엄 한국가톨릭문화사연구회는 오는21일 오전10시 혜화동 가톨릭교리신학원강당에서 ...

    한국경제 | 1993.08.16 00:00

  • 상가.오피스텔 투기 조짐...덩치 작아 추적안받아 유리

    ... 8.12조치로 서울 강남일대를 비롯한 부동산가에는 나대지, 임야, 대형 아 파트등 전형적인 투기용(?) 부동산의 경기가 된서리를 맞고 있는 반면 상가 오피스텔등의 매입을 상담하는 문의전화가 연일 쇄도하고 있다. 서울 서초구 양재동 백신부동산을 경영하는 김규봉씨(45)는 "실명제 실시 후 상가를 사둘 수 없겠느냐는 전화가 평소보다 3배 가량 늘어난 하루 15건 정도 걸려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현상은 소형상가, 오피스텔의 경우 덩치가 작아 매입자금을 금융기 ...

    한국경제 | 1993.08.16 00:00

  • 전국 우체국에 실명제 지침 시달...체신부

    신부는 12일 저녁 8개 지방체신청과 전산소 기관장과 책임자들을 비 상소집, 오후 10시경 동보팩시밀리를 통해 90페이지에 달하는 금융실명 제실시에 따른 업무지침등 관련자료를 발송했다. 이어 체신청(도)은 감독우체국(시.군), 관내우체국(면) 순으로 13일 상오 4시까지 전국 2천6백여개 우체국에 지침시달 및 자료발송을 완료했 다. 우체국에서는 금융업무와 우편업무를 동시에 취급하고 있기 때문에 체 신부는 별도의 업무지침을 통해 각 우체국에 ...

    한국경제 | 1993.08.13 00:00

  • [인터뷰] 김철호 전 명성그룹회장, '명성'반환소송 생각없다

    ... 있던 대한노인회에 기증, 경로사상앙양 자선서예전을 갖게돼 모두 4번 그와 만났다. 자선서예전때문에 사람들이 나와 이씨의 사이가 깊다고 착각한듯하지만 사업상 특혜를 받은것은 전혀 없다" -설악콘도가 들어선 자리에는 보안사통신부대가 있었다. 그 막강한 부대를 옮기면서 관광단지를 조성, 사람들을 놀라게 했었는데.. "설악콘도를 짓던 자리는 78년 건설부에 의해 관광휴양지(54만평)로 고시됐다. 또 고시지역에 속해있던 통신부대부지는 당시 전파장애로 부대를 ...

    한국경제 | 1993.08.06 00:00

  • [천자칼럼] 안중근 의사..8월의 문화 인물

    ... 9월2일에 황해도 해주에서 아버지 안태훈과 어머니 조씨 사이에서 3남1녀중 장남으로 태어났다. 아명은 응칠이고 본관 은 순흥. 어린시절에는 서당에서 9년간 한학교육을 받았고 19세때 프랑스인인 비레헴 (한국명 홍석구)신부로 부터 도마라는 본명으로 가톨릭의 세례를 받았다. 안중근은 그때까지 쌓은 한학지식과 유교교양 에다가 천주교라는 종교를 믿게되어 서양 선교사로부터 프랑스어는 물론 유럽을 비롯한 외국에 관한 새로운 문화와 지식을 얻게 되었다. 안중근은 ...

    한국경제 | 1993.08.02 00:00

  • <동정>조정주/박부찬/한완상/이민섭씨등

    조정주금성정보통신부사장은 2일 중국통신기기회사인 웨이팡사의 방한임 직원을 워커힐 가야금홀로 초청,양사의 합작공장운영등에 관해 협의했다. 박부찬대한주택공사사장은 프랑스 덴마크및 일본의 주택단지와 조립식 주택공장을 둘러보기 위해 3일 출국한다. 한완상부총리겸통일원장관은 4일 낮12시 프레스센터에서 외신기자클럽이 주최하는 오찬간담회에 참석,"신정부의 통일정책과 남북한전망"에 대해 강 연한다. 이민섭문화체육부장관은 2일 오후 제6회걸스카우트 ...

    한국경제 | 1993.08.02 00:00

  • 서울.광주 신부 15명, 5.18 피해자 추가신고 거부

    천주교 광주.서울대교구 신부 15명은 5.18 피해자 추가신고 마감을 하루 앞둔 30일 광주대교구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5.18의 진상규명이 이뤄지 고 있고, 공인인 사제가 개인적 보상을 청구할 이유가 없다는 판단에 따라 피해자 신고를 거부한다"고 밝혔다. 5.18민중항쟁 당시 연행.구금의 고통을 당했던 이들은 이날 회견문에 서 "김영삼 대통령은 정의와 도덕성을 세우고 국민에 대한 책무를 다하 기 위해 5.18의 진상을 밝혀야 한다"면서 ...

    한국경제 | 1993.07.31 00:00

  • [동호동락] 김옥천 국회의원/민주당 .. 가톨릭실업인회

    ... 세월이었다. 가톨릭실업인회가 발족하게 된것도 따지고 보면 이러한 시대상황에 연유한다. 병들어 쓰러져가는 통한의 세월을 치유하는데 우리도 나서서 미력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함이었다. 그래서 독실한 가톨릭 신자 실업인들을 중심으로 김충호신부(미카엘)의 도움을 받아 아주 단촐하게 첫발을 내디뎠다. 올해로 출범 10년을 맞이하게 되었는데 나로서는 감회가 남다르다. 당시 나는 무등산온천레저타운(호남관광개발)대표라는 직함을 가지고 있었다. 가족 모두가 독실한 가톨릭신자였다. ...

    한국경제 | 1993.07.28 00:00

  • "기업들 재무개선 시급, 자금조달 다양화해야"

    신복영 한국은행부총재는 21일 우리나라 기업들은 자금의 외부의존도를 낮 춰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자금조달 수단을 다양화하는등 변화하고 있는 금융 환경에 적극적인 대응책을 강구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부총재는 이날 경기도 용인 리조트호텔에서 열린 한국표준협회 주최 세미 나에서 "경제내실화를 위한 통화신용정책 방향과 기업의 자금조달 전략"이라 는 제하의 연설을 통해 우리나라 기업들은 영업에서는 높은 이익을 내면서도 과다한 금융비용부담 때문에 ...

    한국경제 | 1993.07.21 00:00

  • < 정가스케치 > 김수환 추기경과 환담...김대중 전대표

    김대중 전민주당대표는 21일 오전 자신의 초청으로 방한한 미라로슈대학총 장 윌리암 커신부와 함께 명동성당을 방문, 김수환추기경과 45분동안 환담. 지난 1월 영국에 가기전 동교동자택에서 오찬을 함께 한후 6개여월만에 김 추기경을 다시 만난 김전대표는 환담이 끝난뒤 "종교계소식과 공해문제등에 관해 얘기를 나눴다"고만 언급. 이날 모임에 동행한 민주당의 박지원대변인은 "커총장은 워싱턴 가톨릭대 학내에 건립중인 교황기념도서관재단이사에 아시...

    한국경제 | 1993.07.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