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5,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시다 내각 ⅔는 일본회의…극우단체 영향력은 정권 실무진 인선 봐야"

    아베·스가 정권과 별 차이 없어…'자민당의 우경화 결과' 지적 '우익단체 가입자들이 모두 엄청난 우파인 건 아니다' 견해도 4일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내각 구성원 중 극우단체에 이름을 올린 각료가 3분의 2에 달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극우단체인 '일본회의'에 관한 분석서인 '일본회의의 연구'의 저자인 스가노 다모쓰(菅野完) 씨는 기시다 총리를 포함해 내각 구성원 21명 가운데 14명이 일본회의를 지원하는 국회의원 모임인 '일본...

    한국경제 | 2021.10.04 19:11 | YONHAP

  • thumbnail
    '위안부 합의' 기시다, 일본 총리 취임…31일 4년만에 총선(종합2보)

    자민당 대표 온건파서 30년 만에 총리 배출 아베·아소 등 주류 파벌에 각료 요직 배분…외무·방위상 유임 위안부·징용 등 한일 갈등 현안 관련 기존 일본 정부 입장 유지할 듯 한일 위안부 합의의 당사자인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가 4일 일본의 새 총리로 선출됐다. 일본은 4년 만에 총선 국면을 맞이한다. 일본 중의원과 참의원은 이날 오후 총리 지명 선거에서 과반 득표를 얻은 기시다를 제100대 총리로 선출했다. ...

    한국경제 | 2021.10.04 18:46 | YONHAP

  • thumbnail
    청·정부, 日 새 내각 출범에 협력 강조했지만…관계개선은 험로(종합)

    스가와는 정상회담 0차례…일본 새 내각 출범으로 분위기 달라질 가능성 기시다도 강제징용 등 갈등현안서 스가 이을듯…한일 정치일정도 '현상유지'에 무게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가 4일 일본의 새 총리로 선출되면서 꽉 막혀있던 한일관계에도 변화가 생길지 주목된다. 청와대와 정부에서는 자민당 내에서 상대적으로 온건한 것으로 알려진 기시다 총리의 취임으로 일본과 갈등 현안에서 돌파구가 마련되기를 기대하고 있지만, 새 정권도...

    한국경제 | 2021.10.04 17:55 | YONHAP

  • thumbnail
    "기시다 내각에서 한일관계 개선 기대하기 어렵다"

    기미야 도쿄대 교수 진단…"다만 역사문제에 관해 한국 자극할 가능성 적을 것" 이종원 와세다대 교수 "기시다, 선거 앞두고 양보나 타협적 자세 어렵다" 일본 내 한일 관계 전문가들은 4일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내각이 한일 관계 개선에 당장 나설 가능성이 작다고 분석했다. 기미야 다다시(木宮正史) 도쿄대 대학원 교수는 "기시다 내각에서 한일 관계가 달라질 것을 좀처럼 기대하기 어렵다"고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10.04 17:30 | YONHAP

  • thumbnail
    靑 '한일협력 강화' 외쳤지만…관계개선 험로 예상

    스가와는 정상회담 0차례…새 내각도 아베 측근 중용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가 4일 일본의 새 총리로 선출되면서 꽉 막혀있던 한일관계에도 변화가 생길지 주목된다. 청와대에서는 일본의 새 내각이 들어선 만큼 양국 현안에 대한 소통을 늘려 돌파구를 마련하기를 기대하고 있지만, 기시다 정권은 강제징용 문제나 위안부 피해 문제 등에 대해 과거 정부의 기조를 이어받을 것으로 보여 관계개선에 험로가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이날...

    한국경제 | 2021.10.04 16:49 | YONHAP

  • thumbnail
    일본 기시다 내각서 모테기 외무상·기시 방위상 유임(종합)

    하기우다 등 아베 측근 요직 포진…각료 20명 중 13명 첫 입각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에 이어 4일 새롭게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64) 내각에 총리를 제외한 20명의 각료 중 13명이 처음 입각하는 인물로 채워졌다. 그러나 첫 입각 각료 가운데 농림수산상과 국가공안위원장 등 2명은 만 77세의 고령이어서 인사의 참신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정권의 핵심인 관방장관에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가 실질적...

    한국경제 | 2021.10.04 16:16 | YONHAP

  • thumbnail
    [종합] '위안부 합의' 기시다 후미오, 日 100대 총리로 선출

    4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자민당 총재가 일본의 100대 총리로 선출됐다. 이날 오후 일본 중의원과 참의원은 총리 지명 선거를 잇따라 열고 과반의 찬성으로 기시다를 신임 총리로 선출했다. 나루히토 일왕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으면 이날 저녁 무렵 기시다 내각은 정식 출범한다. 전임 내각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은 이날 오전 총사퇴했다. 스가 총리 재임 기간은 384일로 전후 총리 34명 가운데 12번째로 짧았다. 일본은 4년 만...

    한국경제 | 2021.10.04 14:38 | 이미경

  • thumbnail
    기시다, 일본 총리로 선출…오는 31일 4년만에 총선(종합)

    각료 '물갈이'로 쇄신 이미지 부각…외무·방위상 유임 스가 내각 384일만에 단명·전후 12번째로 짧아 한일 위안부 합의의 당사자인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가 4일 일본의 새 총리로 선출됐다. 일본은 4년 만에 총선 국면을 맞이한다. 이날 오후 일본 중의원과 참의원은 총리 지명 선거를 잇따라 열고 과반의 찬성으로 기시다를 제100대 총리로 선출했다. 이날 황거(...

    한국경제 | 2021.10.04 14:17 | YONHAP

  • [표] 제1차 기시다 내각 각료 명단

    일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정권을 잇는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총리 내각이 4일 오후 출범한다. 기시다 내각은 총리 대수(代數·일왕의 임명에서 내각 총사직까지 기간)로 따지면 1885년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1841∼1909) 초대 내각 이후 100번째 내각이 된다. ┌───────────────┬────────┬──┬─────────┐ │ 이름 │ 직책 │나이│당선 횟수 / 출신대│ │ │ │ │학(원)/주요 경력/ │ │ │ ...

    한국경제 | 2021.10.04 10:52 | YONHAP

  • thumbnail
    아베 측근에 요직·나눠주기…극우 요직 기용

    정부 대변인에 극우 마쓰노 낙점…한일 관계에 부담 가능성 '젊은 피' 고이즈미 배제…고노 지지한 이시바파 '찬밥' 4일 정식 출범하는 일본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정권의 인선을 보면 주요 파벌에 자리를 나눠줘서 정국 안정을 꾀하고 경쟁 세력을 홀대한 것이 눈에 띈다. 극우 정치인을 내각 요직에 기용한 것은 한일 관계에 부담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다. ◇ 아베 측근 요직…주요 파벌에 나눠주기·경쟁 세력 배제 우선 요직을 차지한 인물들에...

    한국경제 | 2021.10.04 10: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