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4,2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EN이슈] 韓 유저는 '호갱'?…넷플릭스, 또 '일본해' 자막 썼다

    똑같은 자막 오류를 실수라고 할 수 있을까. 넷플릭스가 드라마 '하백의 신부'에서 동해를 '일본해'로 해석했다. 영화 '사냥의 시간'에 이어 두 번째 '일본해' 표기 오류다. 외교 사절단 반크는 11일 넷플릭스가 2017년 방영된 한국 드라마 '하백의 신부'를 스트리밍 서비스로 선보이면서 프랑스어 자막에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했다고 밝혔다. 이는 프랑스에서 석사 ...

    텐아시아 | 2021.05.11 15:00 | 정태건

  • thumbnail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프랑스어 자막서 '동해'로만 표기(종합)

    반크, '일본해' 자막처리 항의·시정 요청에 즉시 고쳐 한국 드라마 '하백의 신부'를 방영하며 프랑스어 자막에서 표기한 '일본해'를 넷플릭스가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의 항의를 받자마자 11일 '동해'로 고쳤다. 반크는 프랑스에서 석사 과정 중인 유학생 김다연 씨의 제보를 받고, 이날 넷플릭스 측에 항의 서한을 보냈다. 반크가 이날 오전 7시께 항의 서한을 보냈고 이 사실을 연합뉴스를 비롯한 20여 개 언론에서 일제히 보도하자 넷플릭스 측은 ...

    한국경제 | 2021.05.11 13:39 | YONHAP

  • thumbnail
    첫 한국인 사제 김대건부터 막내신부까지 누적 6천705명

    ... 발행 237년 역사의 한국천주교회에서 총 6천705명의 사제가 나온 것으로 파악됐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가 11일 발행한 '한국 천주교회 사제 인명록(2021)'에 따르면 1845년 사제품을 받은 첫 한국인 사제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부터 올해 2월 22일 사제품을 받은 윤홍민 안드레아 신부까지 한국인 누적 사제 수는 6천705명이다. 이중 선종일이 확인된 사제는 645명, 환속한 545명을 빼면 현재 생존해있거나 활동하는 원로·현역 사제는 5천515명이다. 올해 ...

    한국경제 | 2021.05.11 11:27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코코미카' 유미 부원장 “메이크업 아티스트 분야 생존 비결은 욕심 아닌 성실함”

    ... 와닿지는 않는다. 작년에는 코로나가 오래갈 줄 예상 못 하고 일정을 변경하는 분들이 많아 타격이 있었지만 올해는 도무지 끝날 기미가 안 보이고 계속 미룰 수도 없어서 그대로 진행하는 분들이 많으신 것 같다” Q. 요즘은 어떤 신부 화장이 인기인가. “전에는 웨딩하면 핑크나 보라 컬러의 정형화된 화장을 따랐지만 요즘은 유행을 좇기 보다는 개성을 찾는 게 중요한 것 같다. 또 고객들이 본인의 얼굴에 어울리는 메이크업을 잘 알고 있어서 확실한 요구사항을 말씀해주신다. ...

    bntnews | 2021.05.11 11:12

  • thumbnail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프랑스어 자막에 '일본해' 표기"

    반크, 시정 요구하며 병기 사례도 제시 1억8천 명이 가입해 보는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인 넷플릭스에서 한국 드라마 '하백의 신부'를 방영하며 프랑스어 자막에 동해를 '일본해'로만 표기했다고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가 11일 밝혔다. 프랑스에서 석사 과정 중인 유학생 김다윤 씨는 넷플릭스에서 현지어로 이 드라마를 시청하던 중 이 같은 사실을 발견하고 반크에 제보했다. '하백의 신부'는 2017년 한국에서 방송된 드라마로, 인간 세상에 온 ...

    한국경제 | 2021.05.11 08:15 | YONHAP

  • 野 초선들 "전두환, 광주시민에 사죄하라"

    ... 5·18 민주화운동 41주년을 앞두고 이날 광주의 5·18민주묘지를 찾아 “이제 광주정신은 통합과 화합의 씨앗이 돼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국민의힘 초선들은 이날 고(故) 조비오 신부 사자명예훼손 항소심 재판에 불출석한 전두환 전 대통령에 대해서도 “국민 통합을 위해 광주시민들에게 사죄하라”고 촉구했다. 박형수 국민의힘 의원은 “1980년도 중반부터 ‘광주항쟁’의 ...

    한국경제 | 2021.05.10 17:32 | 이동훈

  • thumbnail
    "전두환, 사법부 우롱말라" 재판 불출석에 5·18 관계자 격분

    ... 아프다"며 "구속 상태에서 재판받도록 하는 것이 이 나라의 정의가 바로 서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법을 무시하고 마음대로 행동하는 자에게는 법이 준엄하다는 것을 보여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평소 차분한 모습일 보이던 조영대 신부도 다소 격양된 모습을 보였다. 조 신부는 계엄군의 헬기 사격 사실을 증언한 고(故) 조비오 신부의 조카로, 이 사건의 고소인이기도 하다. 그는 "자신의 죄를 뉘우칠 줄 모르고 항소해놓고 재판석에도 서지 않으려는 모습은 이 재판과 ...

    한국경제 | 2021.05.10 16:13 | YONHAP

  • thumbnail
    전두환 항소심 첫 재판도 안 나와…법원 "불출석 허가 안 돼"(종합)

    ... 우롱하는 현실을 보니 가슴이 아프다"며 "재판에 나오지 않는다면 구속해서라도 재판을 받게 하는 것이 정의가 그나마 바로 서는 일일 것"이라고 말했다. 전씨는 2017년 펴낸 회고록에서 헬기 사격 목격 증언을 한 고(故) 조비오 신부에 대해 "신부라는 말이 무색한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라고 비난하고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그는 2018년 5월 불구속기소 된 후 재판 준비를 이유로 두 차례 재판 연기 신청을 ...

    한국경제 | 2021.05.10 15:30 | YONHAP

  • thumbnail
    전두환, 사자명예훼손 항소심 첫 재판 불출석

    ... 재판을 진행할 수 없고 다음 기일을 지정해야 한다. 2회 이상 출석하지 않으면 (피고인 없이) 재판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전씨는 2017년 펴낸 회고록에서 헬기 사격 목격 증언을 한 고(故) 조비오 신부에 대해 "신부라는 말이 무색한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라고 비난하고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전씨의 다음 재판은 2주 후인 오는 24일 오후 2시 같은 법정에서 열린다. /...

    한국경제 | 2021.05.10 14:24 | YONHAP

  • thumbnail
    일상에 환상을 선물하는 팀 버튼의 상상력…영화 '빅 피쉬'

    때로는 허풍 가득한 무용담이 밋밋한 일상에 활력을 불어넣기도 한다. 기발한 상상력으로 '가위손'(1990), '비틀쥬스'(1988), '유령신부'(2005) 등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해 온 팀 버튼 감독의 대표작 중 하나인 '빅 피쉬'(2003)가 국내 개봉 17년 만에 오는 12일 재개봉한다. '빅 피쉬'는 초라한 현실을 환상적인 거짓으로 포장해 보여준다. 영화는 죽음을 목전에 두고도 운명을 보는 마녀, 시간이 멈춘 유령 마을 등 믿을 수 ...

    한국경제 | 2021.05.10 13: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