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8,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터뷰 ①] '여신강림' 차은우 "'최최차차'라고요?"

    ... 기회가 많이 온 거 같다. 외적인 부분이 닮았다는 것뿐 아니라 그 안에서 표현하고 얘기드려야 하는 부분도 있다. 그런 부분에 부담감도 느끼지만, 부담감을 갖는다고 잘하는 건 아니니까, 캐릭터 자체에 몰입하려 노력했다. ▲ 임수향, 신세경, 문가영까지 누나들과만 호흡을 맞췄다. 어쩌다보니 다들 누나인 분들만 만났다. 고마운 점이 많았다. 캐릭터대 캐릭터로 얘길 나누며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 조언도 많이 해주시고, 고맙고 감사한 마음이다. ▲ 더 높은 연령의 ...

    연예 | 2021.02.19 11:53 | 김소연

  • thumbnail
    주니, '런 온' 삽입곡 '무비'로 차트 역주행…'올라운더' 진가

    ... '무비(MOVIE)'는 각종 음원사이트 R&B/Soul(알앤비/쏘울) 차트에서 역주행을 시작, 많은 리스너의 감성을 자극하고 있다. '무비'는 JTBC 드라마 '런 온'에서 오미주(신세경)와 기선겸(임시완)이 만나는 장면에 삽입돼 시청자들의 설렘 지수를 자극했다. 몽환적이면서도 신비한 분위기로 극에 활력을 더한 바 있다. '런 온'이 화제 속 종영된 가운데, '무비'는 여전히 사랑을 ...

    연예 | 2021.02.16 17:42 | 김수영

  • thumbnail
    주니, '런 온' 삽입 'MOVIE'로 역주행...리스너 사로잡는 올라운더 뮤지션

    ...squo;(무비)는 각종 음원사이트 R&B/Soul(알앤비/쏘울) 차트에서 역주행을 시작, 많은 리스너의 감성을 자극하고 있다. ‘MOVIE’는 JTBC 드라마 ‘런 온’에서 오미주(신세경)와 기선겸(임시완)이 만나는 장면에 삽입돼 시청자들의 설렘 지수를 자극하거나, 몽환적이면서도 신비한 분위기로 극에 활력을 더한 바 있다. ‘런 온’이 화제 속 종영된 가운데, ‘MOVIE’는 ...

    스타엔 | 2021.02.16 17:03

  • thumbnail
    [TEN 인터뷰] '런온' 임시완 "작은 위안이 되고 싶어요"

    ... 향한 폭행을 그냥 지나치지 않았고, 시합에서 달리지 않는 것으로 '위계 폭력'의 폐단에 대해 알렸다. 그리고 선수 생활을 은퇴, 본인이 진정으로 하고 싶어 하는 길을 찾아 나섰다. 기선겸을 그 길로 이끈 건 오미주(신세경 분), 오미주를 좋아하면서 기선겸은 자신을 들여다보며 원하는 것, 사랑하는 것, 그리고 하고 싶지 않은 것을 표현할 수 있게 됐다. 너무나도 다른 세계에서 살던 기선겸과 오미주는 '사랑'이란 언어로 소통하며 스스로를 ...

    텐아시아 | 2021.02.12 11:00 | 태유나

  • thumbnail
    [TEN 인터뷰] '런온' 신세경 "오미주♥기선겸, 투닥거리며 살고 있겠죠?"

    ... 사람들의 이야기를 보여주고 싶었고, 현실적인 연애의 단계, 단계를 잘 표현해서 그 설렘을 고스란히 전달하고 싶었어요. 부대끼며 살아가는 인물들의 모습을 통해 작은 위로를 느끼셨다면 더 바랄게 없을 것 같습니다." 배우 신세경은 최근 텐아시아와의 서면 인터뷰에서 JTBC 수목드라마 '런 온'을 통해 보여주고 싶었던 것에 대해 묻자 이렇게 말했다. '런 온'은 같은 한국말을 쓰면서도 소통이 어려운 시대 속 저마다 다른 언어, ...

    텐아시아 | 2021.02.10 16:21 | 태유나

  • thumbnail
    [인터뷰+] 이정하 "엄마 아빠 같았던 신세경·임시완 선배"

    ... 폭넓은 감정의 스펙트럼을 섬세하게 표현해 냈다는 평을 받으려 눈도장을 찍었다. 육상 선수 설정을 소화하기 위해 "육상 코치에게 레슨도 받고, 육상 선수형 근육까지 만들었다"던 이정하는 함께 연기한 임시완, 신세경에게 거듭 "고맙다"고 전하면서 "덕분에 사랑받는 작품을 마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신세경 선배는 엄마처럼 저를 챙겨주셨어요. 제 드라마 데뷔작 '신입사관 구해령'에 이어 ...

    연예 | 2021.02.10 15:27 | 김소연/변성현

  • thumbnail
    '런 온' 강태오 "수영과 첫 쌍방 로맨스, 정말 좋았죠"

    ... 때 태도가 너무 달라서 캐릭터 잡기가 힘들었지만, 사람은 누구나 이런저런 사람들과 있을 때 자신도 모르는 모습이 나오지 않느냐"며 "입체적으로 살아있는 캐릭터를 연기한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단아-영화가 선겸(임시완)-미주(신세경) 커플만큼 사랑받은 비결에 대해서는 "서로 지지 않고 어떻게 튀어 나갈지 모르는 두 인물이 사랑을 펼쳐나가는 게 흥미진진했던 것 같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 "결말도 열린 결말이어서 시청자들 상상에 맡기게 된 게 좋았던 것 같다"고 ...

    한국경제 | 2021.02.08 15:14 | YONHAP

  • thumbnail
    '런온' 최수영 "티파니에게 고마워" [인터뷰①]

    ... 서단아의 작지만 큰 변화”라고 말했다. '런온'에서는 각기 다른 환경에 처한 다양한 청춘들의 이야기가 위로와 공감을 선사했다. 자신의 청춘과 닮았던 캐릭터는 누구였을까. 최수영은 “서단아와 오미주(신세경 분)가 다 가지고 있다. 미주는 자존감이 높은데, 내가 늘 생각하는 되고 싶은 모습이 자존감 높은 미주의 모습이다. 서단아를 보면 소녀시대 때 모습과 닮은 것 같다. 화려해보이고, 다 가진 것 같지만 사실은 굉장히 분투하며 살고. ...

    텐아시아 | 2021.02.08 13:34 | 태유나

  • thumbnail
    [인터뷰+] 신세경 "32살에 결혼? '런 온' 기선겸 같은 사람이라면…"

    '매력'이라는 단어가 사람으로 태어난다면 신세경이 아닐까. 유튜브 채널 '신세경'을 통해 보여준 똑부러지고 야무진 성격은 JTBC 수목드라마 '런 온'에서 오미주를 연기하면서도 어김없이 드러났다. 동시통역사인 오미주의 영어 대사부터 속사포 같은 '말 맛'을 살린 것도 모두 신세경이었기에 가능했다는 평이다. 신세경은 9살이던 1998년, 가수 서태지의 포스터 모델로 데뷔했다. 이후 30대가 ...

    연예 | 2021.02.05 13:41 | 김소연

  • thumbnail
    '런 온' 신예 이정하 종영 소감 "6개월 동안 행복한 시간"

    ... 힘든 상황에서도 순수함과 긍정적인 마인드를 잃지 않는 김우식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김우식은 기선겸(임시완)의 경기를 보고 육상을 시작한 '선겸 바라기'이자 선겸이 성장하는 하나의 계기가 되는 인물이다. 또한 선겸과 미주(신세경)의 큐피트로도 활약하며 극의 활력을 불어 넣은 김우식은 '런 온'의 이야기를 더욱 다채롭고 풍성하게 채웠다. 이 가운데 이정하는 순수함 속 강단 매력을 발산하며 많은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았다. 이정하는 부조리한 현실 속에서 동경하는 ...

    한국경제TV | 2021.02.05 12:40